일요일 저녁.

영화 <아쿠아맨>을 셋이서 관람 하고, 피자&파스타까지 맛있게 먹은 후 남아 있는 피자 2조각을 두고.

김모씨 : "더 먹고 싶긴한데, 그러면 집에 있는 너구리가 생각이 나서..."

개똥이 : "우리집에 너구리가 있어요?"

김모씨 : "아빠 먹으려고 저번에 사다 놨어"

개똥이 : "너구리를 먹는다고요???"

김모씨 : "웅 너구리 라면"

개똥이 : "아 라면! 전 우리집에 살아 있는 너구리가 있다는 줄 알았어요"


라면 홍보 아니구요, 개똥이 녀석이 라면을 모르는 것도 아닙니다.

이제 유머를 구사할만큼 컸나 봅니다. ㅎㅎ


올 한해 살아 내느라 다들 고생 많으셨구요,

베이비트리 책 읽는 부모 덕택에 좋은 책도 많이 읽었습니다.

한 권인가?(설마 두 권?) 후기 못 올렸던 것 같은데, 영 안 읽혀서요... 죄송합니다. ^^"


새해 건강 하시고, 사소한 즐거움이 차곡 차곡 쌓이는 한 해가 되기를 기원 합니다.




강모씨.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2748 [요리] 남은 설 음식의 '맛있는 변신' imagefile babytree 2011-02-08 11037
2747 [자유글] 고속도로 옆에서 사진은 왜 찍는데? imagefile babytree 2011-09-09 11030
2746 [다이어트 14화] 줄여도 한계, 이젠 운동 imagefile 김미영 2010-06-14 11021
2745 사촌이 땅을 사면 배가 아프다 babytree 2011-01-18 11012
2744 명절증후군 목욕·매실차로 싹~ babytree 2010-09-14 10996
2743 [자유글] 직장에 또다른 남편과 아내가 있다 imagefile babytree 2011-08-30 10971
2742 [가족] 3년 빡세게 키워라, 말년이 편해지리라? imagefile [1] 베이비트리 2014-06-12 10970
2741 [요리] 화면만 봐도 추르릅, 이 영화 먹고 말테야~ image 베이비트리 2015-02-12 10964
2740 [자유글] 서천석 선생님과 양선아 기자가 팟캐스트에서 만났어요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5-05-12 10920
2739 강남 사모님도 줄서는 ‘광장시장 양장점’ image 베이비트리 2013-06-07 10913
2738 [자유글] [답변포함] 모유수유에 대한 질문입니다. ssal1150 2011-02-01 10891
2737 [자유글] 4세 개똥이의 여름방학 imagefile [10] 강모씨 2013-08-03 10882
2736 [자유글] 엄마랑 아빠랑 우리 가족 행복한 나들이 ktw8124 2010-06-05 10865
2735 [다이어트 5화] 뷔페도 먹었는데… 김미영 2010-06-05 10864
2734 [자유글] 빨래 더미를 품에 안고 imagefile [10] anna8078 2014-01-14 10846
2733 양치질만 잘해도 충치 걱정 '싹싹~' imagefile babytree 2011-01-11 10839
2732 [다이어트2-24화] 다이어트 실패한 한 주 김미영 2010-09-13 10838
2731 성별 따른 진단·치료, 새 장 열렸다 imagefile babytree 2010-08-24 10835
2730 [다이어트2-10화] 줄넘기는 왜 자꾸 걸리는건지. 김미영 2010-08-20 10820
2729 [다이어트2-25화] 분발하자 김미영 2010-09-13 10818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