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의 무리수

자유글 조회수 9049 추천수 0 2012.02.10 17:07:25

어제 남편보다 한시간 가량 늦게 집에 갔습니다.

저녁을 먹고 침대에서 두 딸과 레슬링을 하는지 미끄럼틀 놀이를 하는지 신나게 놀고 있었지요.


회사에서 좋은 일이 있었는지 남편은 평소보다 여유있는 모습으로 

아이들의 놀이터를 자처하고 있더군요.


옆에서 저녁을 먹고 있는데

갑자기 이불이 등장하더니만...


놀이4.JPG


저희집에서는 보기 어려운 놀이를 시작한 남편...


놀이1.JPG


아이들은 신이나 좋아라합니다.


이제는 꽤나 무게가 나가는 두 아이들...

몇분이나 갈까 생각하고 있는데...


거실에서 현관까지 한번 돌더니만..

에구구...


아쉽게도 바로 끝나버렸죠.


놀이2.JPG » 바로 사진을 찍어두길 잘했죠?


손목이 떨어져 나갈 것 같다나요.

어찌 무리수를 둔다 했죠.


아이들은 너무나 아쉬워하면서 

이불을 부여잡고 한참을 놀았답니다.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수
2768 [자유글] 기쁘다 크리스마스 케이크 오셨네~ image 베이비트리 2015-12-22 2989
2767 [책읽는부모] (이벤트응모)기쁜우리 좋은날 imagefile [3] puumm 2015-12-22 3180
2766 [책읽는부모] (이벤트 응모) 기쁜 일, 사부자^^ [6] 루가맘 2015-12-22 2928
2765 [나들이] 한 겨울 푸드 트럭의 온기 imagefile wonibros 2015-12-21 7416
2764 [책읽는부모] (이벤트 응모-책읽는 부모) 동생 낳아줘서 고맙습니다. imagefile [5] yangnaudo 2015-12-21 3461
2763 [가족] 어머니는 40 넘은 아들에게 ‘사시’ 언제 보냐고… image 베이비트리 2015-12-21 4028
2762 [자유글] 오랑우탄, 우리 친구 할까? imagefile [4] yahori 2015-12-18 6460
2761 [나들이] 미쳤다, 돌았다, 세계일주여행 했다 image 베이비트리 2015-12-17 3105
2760 [직장맘] 아파요~ 다른 아이들은 어떤가요? imagefile [5] yahori 2015-12-15 2869
2759 [책읽는부모] '할머니 탐구생활'을 읽었습니다. [2] sybelle 2015-12-10 3653
2758 [살림] 새로 산 만큼 버리세요 image 베이비트리 2015-12-10 4335
2757 [자유글] 피지오머 이벤트 합니다. image flek123 2015-12-09 2814
2756 [자유글] 엄마, 왜 13월은 없어요? imagefile 윤영희 2015-12-08 3219
2755 [자유글] [만추] 추억도 남기고, 선물도 받고... 꿩 먹고 알 먹고? imagefile [2] 강모씨 2015-12-07 2979
2754 [가족] “남자는, 남자는 말야 임마…미안하다 말하는 게 아냐” image 베이비트리 2015-12-07 3515
2753 [자유글] 아이들이란 [3] sybelle 2015-12-03 3524
2752 [나들이] ‘중국의 제주도’ 하이난의 은밀한 매력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5-12-03 4034
2751 [요리] 들리는가, 통영의 ‘굴의 노래’가 image 베이비트리 2015-12-03 4054
2750 [자유글] 개똥이는 밤이 무서워요. imagefile [6] 강모씨 2015-11-28 4564
2749 [가족] 추워요~ 가족끼리 따뜻한 물에 발씻기 놀이? imagefile [2] wonibros 2015-11-27 3659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