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의 충북 진천의 농다리(진천농교)

나들이 조회수 8831 추천수 0 2010.05.20 23:52:42
 

스승의 날이었던 5월 15일

진천에 있는 농다리에 다녀왔어요.

고려시대 작은 낙석으로 물고기비늘 모양의 다리를 만들었다고 하는 농다리.

  

중부고속도로를 달리면서 보기만 했던 곳을

오늘에서야 가게 되었어요.

56a1e5c30361fd13a597cac6a305b985.

금강산도 식후경이라고 맛있는 식사를 한 식당의 앞 뜰에 핀 꽃 구경

하고 농다리로 떠납니다.



209a394b868a1776bcfbf8401da7deef.

물고기 비늘모양 같나요?ㅎ

정말 멋진 풍경이죠?

accd964c3cdb9dcc2789243393b3fa57.

그러나 다리를 건널 때의 느낌은 좀 달랐어요.

날벌레들과 시궁창 물 냄새가 나더라구요.

진천시에서 방역이나 수질관리 좀 하셔야 할 듯 해요.

  

그래도 풍경은 멋지죠?ㅎ

f2b2bc07a86b8ac86d8d9073c5d7406e.

7654881b394e477463a9ac276fb19d72.

산 주위로 냇물과 저수지와 전망대를 잇는

조경도 잘 해 놓았어요.

  

5월이라서 꽃잔디, 철쭉과 황매화까지 흐드러지게 피었더랍니다.

83f56d8d1d3b62cebf5b8464b93a2ea0.

저수지로 가는 길에서 만난 서낭당.

  

아직도 전 살짝 무서워요.ㅋ

d717d9793a2d1c918abc75ecca4dc5b4.

눈이 행복하죠??



423bb8aba15378ce8f477e3d8adb1c4c.

왜 봄이 안오지 했었는데..어느덧 봄은 연두빛 옷을 갈아 입은 나뭇잎으로,

송화와 민들레 날리는 꽃씨로 그렇게 성큼 다가와 있더라구요.

눈이 시원했어요.

0d3d509dcf5c75dd7fc64f9adaaeac39.

저수지에 갔으니 이제 정자에 올라야죠.

산에 왜 오르냐고 물으신다면

거기에 산이 있으니까.ㅋ

  

정자에 왜 가냐고 물으신다면

정자가 오라고 손짓 하니까..ㅎ

5fe050e0ab5fc77274ec7a0835d6af78.

시원한 산들바람 느끼며..

3cc777abd003d167aa2f4d76e8920cda.

7732d4ff944d7ee800a918f571ef1bc6.

d82f4b9ed66897583914dab9b4f08788.

다시 계단을 내려와..이제 집으로 갈 시간^^

  

여름날 저녁에 산책을 즐겨도 참 좋은 곳이라고 생각했어요.

  

충북 진천의 농다리 가보셨어요?ㅎ

고속도로 지나다 봤을 땐 폭포에 물도 흐르던데..오늘은 아쉽게 못 봤어요.

다음에 또 기회가 있겠죠?

  

  

제일 좋은 쉼터인 자연~~

보는 것만으로 마음이 꽉 차는 기분이에요.

  

4361eec8b88418bb831c19a4b598d4c1.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2768 [자유글] 공동육아 어린이집에 아이를 보내며 imagefile [5] 푸르메 2014-06-23 8993
2767 [자유글] 아빠의 무리수 imagefile [4] yahori 2012-02-10 8991
2766 [자유글] 지방재정 악화 복지사업 직격탄 [한겨레 3월2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8984
2765 잇몸 아프면 신장 따뜻하게 babytree 2010-10-05 8954
2764 [가족] 자폐 공개, 용기-공포 사이 imagefile [6] rashaim74 2015-07-03 8953
2763 [자유글] 두 돌 아이, 맞고 뺐기기만 하는데… imagefile jjyoung96 2010-12-25 8945
2762 [가족] 네 탓 하며 싸우는 부모 못난 내 탓일까요?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2-05-07 8941
2761 의미 큰 '갑상샘암 진료기준 권고' imagefile babytree 2010-11-23 8938
2760 [가족] 자연담음- 꼬마 농부가 되다. imagefile 리디아 2012-05-15 8935
2759 [다이어트2-16화] 당분간 줄넘기 금물? 김미영 2010-08-31 8916
2758 간접흡연, 당뇨 위험2배 높인다 babytree 2010-12-21 8910
2757 사촌이 땅을 사면 배가 아프다 babytree 2011-01-18 8905
2756 [책읽는부모] <나무에게 배운다> 건축과 자연, 교육과 사람에 대한 귀한 가르침을 받았습니다. imagefile [4] fjrql 2013-06-26 8892
2755 [직장맘] 독서논술 선생님 놀이 중인 딸들~ imagefile [1] kelly7972 2014-07-13 8887
2754 [가족] [토토로네 미국집] 새로운 곳으로의 이사, 아이들에게는 이별공부 imagefile [6] pororo0308 2014-07-06 8886
2753 [직장맘] 아이 소풍날 누군가가 김밥을 싸준다면? imagefile [10] yahori 2012-10-12 8879
2752 [자유글] 맞벌이 육아휴직, 부부 합쳐서 2년 서로 1년씩 쓰세요 babytree 2010-12-06 8874
2751 [자유글] 나를 가르치는 아이의 시 한 편 imagefile songjh03 2010-06-09 8869
2750 30대여, 운동 좀 합시다 babytree 2010-10-12 8868
2749 [다이어트2-37화] 고백, 술을 마시기 시작했어요 김미영 2010-10-06 8865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