또 먹고 싶어



벌써 끝났나
무슨 일이지
아이 학교
공중전화번호다

발신자 확인
큰 아이다
아무번호 하나 누르고

엄마!

오늘 ...... 맛있었어
뭐라구?
오늘 꽃게 너무 맛있었어!
아 그랬구나
다 먹었어 또 먹고 싶어
정말 맛있었어
그래 저녁에 뭐해줄까

꽃게 크흐흐
아직 한 교시 남았어
저녁에 봐

점심 먹고
쉬는 짧은 시간
엄마에게 전화해
급식으로 나온
꽃게가 맛있었다고
좋아하는 아이

하루 중
학교에서 친구들과 먹은
맛있는 한 끼에

아이는 행복하다

 

맛있었다고

전화해줘서

엄마까지

두 배로 행복하다 




---------------
2017. 6.13. 급식이 맛있었던 날

아침에 늦더라도 밥을 챙겨먹고 가는 큰아이가 급히 전화를 했다. 이름을 부르기 급하게 아이의 행복감이 밀려왔다. 점심으로 먹은 꽃게가 맛있어서 다 먹었다고. 어렸을 때는 오히려 가려먹는 게 없었는데 크면서 해물이 들어간 걸 먹기 힘들어하는 아이가 꽃게가 맛있었다하니 정말 맛있었나부다. 저녁에 뭐해줄까 했는데 꽃게란다. 수업이 다 끝나지 않았는데도 급히 전화해서 맛있게 먹은 점심 얘기를 전해주는 아이, 엄마에게 맛있었다고 행복했다고 이렇게 맛있는 거 해달라고 엄마가 부르고 싶었나보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168 [가족] 명절 휴유증 ILLUON 2014-09-09 3608
167 [자유글] 선거가 끝나고 imagefile [2] 푸르메 2014-06-10 3606
166 [자유글] 할로윈을 할로윈이라 부를 수 없다니.... [4] 푸르메 2017-11-24 3603
165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12기] 딩동거미 imagefile 아침 2017-11-28 3602
164 [건강] 여름을준비하는현명한방법'7월생활단식'접수중입니다-수수팥떡가족사랑연대 image okemos 2017-06-28 3602
163 [자유글] 독감에 걸렸어요 ㅠㅠ imagefile [2] 아침 2017-12-24 3600
162 [자유글] "지혜"가 우선입니다. imagefile busyliteo 2016-10-09 3597
161 [책읽는부모] 책읽는 부모 10기 신청합니다 ^^ becks11 2017-02-01 3596
160 [요리] 춘장을 볶아볶아 짜장 만들기~^^ imagefile 아침 2017-11-22 3594
159 [자유글] 오랜만이에요. 명절 잘 보내셨나요?^^ imagefile [2] 아침 2018-02-21 3593
158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 빵점에도 다 이유가 있다. imagefile [2] 아침 2018-02-28 3591
157 [자유글] 반가워요~~ [3] ?????? 2017-03-23 3585
156 [건강] 부탄의 행복정책 전문가 줄리아 킴Julia Kim 선생님과 함께하는 시민 참여형 강연회 image indigo2828 2017-08-10 3576
155 [자유글] [세상 읽기] 유민 아빠께 / 김중미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8-28 3575
154 [자유글] 아래 '미국에서 아이를 키운다는 것' 관련 칼럼 한 편 공유합니다. 케이티 2014-07-30 3575
153 [자유글] 만성피로ㅠㅠ [1] gnsl3562 2016-12-21 3572
152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12기 신청합니다. elpis0319 2017-10-10 3569
151 [책읽는부모] 제주가 아니어도~~~ crack79 2014-07-07 3566
150 [자유글] "Doing Democracy" 2017 인디고 다이어리와 캘린더 출시하였습니다! imagefile indigo2828 2016-12-10 3561
149 [자유글] 딸 아이 첫 생일잔치~ 축하해주세요~ gosure 2016-09-10 3558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