뽀뇨님은 생생육아를 통해 재밌게 만나보던 분이었는데~

이렇게 책으로 뵙게 되니 뭔가 너무 대단한 분같이 느껴지네요. ^^

 

뽀뇨님의 육아는 자연스럽게, 아이와 함께, 귀기울여가 아닌지, 조심스럽게 낼름 생각해 봅니다.

워낙 자상한 아빠라 사실 제주도가 아니어도 분명 제주만큼 멋진 세상을 뽀뇨에게 보여주지 않았을까 하는 생각을 해봅니다.

 

제주의 멋진 풍광과 뽀뇨의 웃는 모습이 너무 이뻐 저희 아이에게도 그 멋진 바다를 하늘을 보여주고 싶습니다.

 

요즘 워낙 제주 열풍이라....대가수 이효리님도 제주에서의 생활을 블로그를 통해 보여주고 있지요.

어쩐지 유행같은 육아상품같아 씁쓸하기도 하는 요즘입니다.

물론 뽀뇨아빠가 그렇다는 건 아니구요!!! 이미 예전에 제주도로 이사가신분!

아이에게 자연과 함께, 좀더 느리게 살고 싶어 제주도로 이사를 가는 분들이 많이 생기고 있습니다.

그러나 생각해 보면 전원주택과 귀농등 같은 맥락이지 않나 싶네요.

그런 마음이 나쁜건 절대 아니지만, 지금 내가 있는곳부터, 그리고 그안에 나부터 바뀌는게 순서가 아닐까 하는 생각도 해봅니다.

 

여하튼 제주의 하늘, 그리고 넓다란 한라산을 오르고 싶네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208 [자유글] 내일부터 아이 방학이네요~ kangmindul 2015-07-28 3488
207 [자유글] 오래된 미래 저자 강연회 6/12 오후2-4시 [1] 푸르메 2014-06-10 3488
206 [자유글] [시쓰는엄마] 먼 훗날에 서서 [5] 난엄마다 2017-04-05 3487
205 [자유글] 언니들의 캐리어엔 아린 삶이 실려 있다 image 베이비트리 2016-10-14 3486
204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 응모] 굿바이 여름! elf1128 2016-08-25 3486
203 [직장맘] 9세 남아 개똥이, 엄마가 돌아가셔서 슬퍼요(?) imagefile [4] 강모씨 2018-03-28 3483
202 [자유글] 당신의 ‘인생영화’ 있습니까? image 베이비트리 2015-11-05 3480
201 [책읽는부모] '내 아이 고집이기는 대화법'을 읽고 [2] 꿀마미 2017-01-30 3476
200 [직장맘] 7살은 유아사춘기? [1] 푸르메 2018-02-26 3474
199 [자유글] [시쓰는엄마] 이것들과의 동거 [1] 난엄마다 2016-09-08 3471
» [책읽는부모] 제주가 아니어도~~~ crack79 2014-07-07 3464
197 [책읽는부모] 2017 꿈다락 토요문화학교 <시가 된 노래, 노래가 된 시 - 청소년, 시를 노래하다> 2기 모집 imagefile indigo2828 2017-07-25 3464
196 [자유글] 민들레에서 준비한 부모특강 (성 교육, 코딩 교육) 소식 전해드려요. ^^ imagefile 민들레출판사 2018-01-16 3463
195 [자유글] [혁신교육의 방향을 묻는다 - 민주학교] 답답해하는 아이를 위해 무엇을 해야하나? [2] 난엄마다 2017-03-13 3461
194 [자유글] 센스있는 엄마들의 선택 착한공구 맘&베이비입니다. ampas2000 2015-10-29 3461
193 [나만의 화장팁3] 건조한 실내에서 살아남기 [2] 베이비트리 2014-03-19 3460
192 [자유글] 너무너무 춥네요~ [1] gnsl3562 2017-03-07 3459
191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신청 minseo0819 2017-10-03 3456
190 [자유글] 아래 '미국에서 아이를 키운다는 것' 관련 칼럼 한 편 공유합니다. 케이티 2014-07-30 3455
189 [자유글] [세상 읽기] 유민 아빠께 / 김중미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8-28 3450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