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D%81%AC%EA%B8%B0%EB%B3%80%ED%99%98_DSCN7874.JPG


신순화님의 앵두 이야기, 참 좋았지요?

일본도 6월이면 앵두가 제철이랍니다.

아주 예전부터 외국의 체리를 품종개량해서 재배했다는데

일본에선 체리, 앵두같은 과일을 '사쿠란보'라고 해요.

새콤달콤 맛있어요.


사쿠란보 사진으로

정숙님 셋째 임신 축하인사 전합니다.

일과 육아, 3040 엄마들에겐 이 두 가지가 큰 과업인데

저는 정숙님과 반대로 긴 전업맘의 시기를 졸업하고

이번 봄부터 계약직 일을 하며  재취업 준비를 병행하고 있어요.

천천히 그 이야기들도 써 볼께요.


일본에는 아이 셋 엄마, 아이 넷 엄마들이 참 많아요.

아이를 낳지않는 사람들이 많은 만큼,  여럿 낳는 가정도 많은데

일본 남성들이 군대를 가지않다보니, 그만큼 일찍 결혼하는 경우가 많아진 듯.

제 주변에 절친 엄마들만 해도 아이셋 엄마가 3,4가정

아이넷 가정 엄마도 3가정이나 되네요.

그들의 생활을 보는게 저에겐 일상이라 ..

힘들긴 하지만, 좋은 쪽이든 어려운 쪽이든 사람이 살면서 겪을 수 있는 일들을

엄청 풍부하게 겪으며 사는 듯 보였어요. 30,40대에 걸쳐서요.

그래서 다들 굉장히 씩씩해요.. 무서운 게 없어보이는 ..^^


정숙님 가정에도 앞으로 수많은 이야기들이 태어나지 않을까요.

글솜씨가 대단한 분이니, 책도 여러 권 쏟아지지 않을까 기대됩니다.

늘 숙제투성이같은 삶 속에서 허우적대다

수국.. 앵두.. 같은 자연의 선물을 보며

잠시 위로받는 6월.

좋은 것 많이 보고 좋은 음식 많이 드시고

이쁜 아가 건강하게 낳으시길 멀리서 기도할께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첨부
윤영희
배낭여행 중에 일본인인 지금의 남편을 만나 국제결혼, 지금은 남편과 두 아이와 함께 도쿄 근교의 작은 주택에서 살고 있다. 서둘러 완성하는 삶보다 천천히, 제대로 즐기며 배우는 아날로그적인 삶과 육아를 좋아한다. 아이들이 무료로 밥을 먹는 일본의 ‘어린이식당’ 활동가로 일하며 저서로는 <아날로그로 꽃피운 슬로육아><마을육아>(공저) 가 있다.
이메일 : lindgren707@hotmail.com      

최신글

엮인글 :
http://babytree.hani.co.kr/31728783/39f/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 [자유글] [엄마와 글쓰기] 아이셋 엄마, 아이넷 엄마 imagefile [2] 윤영희 2017-06-22 4081
567 [자유글] 우리의 예산은 어디에 쓰이는걸까? [1% 지렛대 예산 공모전] imagefile 양선아 2014-09-29 4079
566 [요리] 장마철 저녁, 뜨근한 콩나물국밥 어떠세요~ imagefile [1] 안정숙 2014-07-04 4072
565 [가족] 명절에 ‘내 술잔’부터 챙기는 가족 보셨나요? image 베이비트리 2015-03-05 4071
564 [직장맘] [주말엄마] 3. 드디어 울렸네요. 신문고! imagefile [3] kcm1087 2014-06-17 4070
563 [자유글] 신문 보는 엄마? [6] 숲을거닐다 2014-03-28 4069
562 [자유글] 아차...영유아 검진 푸르메 2016-01-26 4067
561 [자유글] 돌잔치 전문점 파미에파티 ljdraco7 2016-11-28 4064
560 [자유글] 너 이래도 되는거냐. [2] 분홍구름 2013-07-18 4064
559 [자유글] 엄마가 노키즈존을 만났을 때 [1] 베이비트리 2017-08-28 4063
558 [건강] 면역력 떨어지는 한여름, 피부 세균감염 주의보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7-30 4058
557 [책읽는부모] [리뷰] 엄마는 해녀입니다 image [2] octhy24 2017-08-28 4057
556 [책읽는부모] 이벤트 응모 -우리아이 신나는 놀이터 imagefile [4] 하륜하준이네 2015-07-21 4057
555 [자유글] 맥주야 맥주야 제발.... imagefile 양선아 2014-06-12 4057
554 [책읽는부모] '강변살자'를 읽고 [1] puumm 2016-10-25 4055
553 [나들이] 의미있는(?) 가족나들이 imagefile 모카휘핑크림 2016-04-20 4054
552 [책읽는부모] <끝내는 엄마 VS 끝내주는 엄마>를 읽고 imagefile [2] puumm 2016-03-08 4051
551 [선배맘에게물어봐] 아기전용잠옷, 형태가 많이 중요한가요? humaor211 2015-03-02 4051
550 [가족] 우리 아들은 무얼 본 걸까요?? [3] 겸뎅쓰마미 2014-09-22 4048
549 [가족] 천기저귀 고집하는 당신…깐깐한 아빠한테 반했죠 image 베이비트리 2016-02-11 4047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