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622.jpg


하얀 쌀밥에 검은콩으로 하트를 그려넣어 주던 내 엄마처럼
나도 작고 앙증맞은 네 도시락에 솜씨 발휘할 날만을 기다렸지


드디어 다가온 그 날
도시락에 동물그림을 그리는 엄마들도 있다던데
그 경지는 아니어도 김밥 하난 자신있지
암, 소풍엔 역시 김밥이고 말고
푸르고 울긋불긋한 재료들을 냉장고에 담아두고 흐뭇하게 바라보았지


"김밥 싫어! 흰밥에 고기에 김치!"


이 일을 어쩐다!
예상치 못한 주문에 잠시 갈팡질팡 했다만
그래, 매일 먹는 밥에 고기에 김치면 어떠랴 네가 좋은게 좋은거지


콩도 검은 쌀도, 버섯이랑 당근이랑 양파도, 하얗고 검은 통깨도 다 빼고
흰쌀밥에 고기에 씻은 깍두기랑 작은 토마토를 담고 미소를 지었지


내가 좋아하는 것보다
네가 좋아하는 걸 해주는 일


나는 이제야 사랑을 알아가네



* [엄마와글쓰기]와 난엄마다님의 시쓰기에 동참해 봅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첨부
안정숙
2012년 첫째 아이 임신, 출산과 함께 경력단절녀-프리랜서-계약직 워킹맘-전업주부라는 다양한 정체성을 경험 중이다. 남편과 1인 출판사를 꾸리고 서울을 떠나 화순에 거주했던 2년 간 한겨레 베이비트리에 ‘화순댁의 산골마을 육아 일기’를 연재했다. ‘아이가 자란다 어른도 자란다’를 통해 아이와 부모가 함께 성장하는 이야기를 나누고 싶다. 2017년 겨울, 세 아이 엄마가 된다. 저서로는 <호주와 나 때때로 남편>이 있다.
이메일 : elisabethahn@naver.com      
블로그 : http://blog.naver.com/elisabethahn
홈페이지 : http://plug.hani.co.kr/heroajs81

최신글

엮인글 :
http://babytree.hani.co.kr/31728706/37e/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568 [자유글] 나는 꼼수다 마지막회 들었습니다. 투표하고 기다리겠습니다. 난엄마다 2012-12-19 4228
567 [살림] 에너지 72% 절감 ‘에코하우스’ 보러 오세요 베이비트리 2014-03-28 4227
566 [자유글] 꽃미남 학원강사의 유혹 [4] 윤영희 2014-03-24 4227
565 [자유글] 농번기 끝! imagefile [2] 농부우경 2014-06-04 4224
564 [자유글] 이름 석 자 imagefile [4] 분홍구름 2013-07-07 4219
563 [자유글] [엄마와 글쓰기] 아이셋 엄마, 아이넷 엄마 imagefile [2] 윤영희 2017-06-22 4218
562 [자유글] 우리의 예산은 어디에 쓰이는걸까? [1% 지렛대 예산 공모전] imagefile 양선아 2014-09-29 4217
561 [책읽는부모] <소년이 온다> 그들은 어떻게 살고 있을까? imagefile [4] 강모씨 2017-01-15 4215
560 [책읽는부모] '강변살자'를 읽고 [1] puumm 2016-10-25 4215
559 [자유글] 애들이 좀 뛸 수도 있죠, 뭐. imagefile [4] 강모씨 2016-09-10 4214
558 [자유글] 꿈은 이루어진다(?!) [10] 케이티 2014-11-09 4214
» [자유글] [엄마와 글쓰기] 너는 밥에 김치 나는 김밥 imagefile [4] 안정숙 2017-06-22 4210
556 [자유글] 아빤 리아꺼야! [2] lotus 2013-02-15 4208
555 [가족] 천기저귀 고집하는 당신…깐깐한 아빠한테 반했죠 image 베이비트리 2016-02-11 4207
554 [자유글] 맥주야 맥주야 제발.... imagefile 양선아 2014-06-12 4206
553 [책읽는부모] 불행한 교육은 이제 끝내야 한다.(왜 교육정책은 역사를 불행하게 하는가를 읽고) [1] blueizzy 2014-08-26 4198
552 [나들이] 리코더 연주회에 초대합니다~ imagefile [4] 푸르메 2016-12-05 4196
551 [책읽는부모] 하늘을 나는 모자 imagefile [2] hawoo7 2017-09-18 4193
550 [자유글] 돌잔치 전문점 파미에파티 ljdraco7 2016-11-28 4191
549 [가족] 아빠가 돌아왔다 [2] 케이티 2014-08-20 4191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