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kaoTalk_20170511_182048397.jpg


지난달 마지막주 토요일(29일) 서울명산트래킹 행사를 다녀왔어요.

아이들과 자주 산을 찾으려고 노력하는 중에 서울시체육회에서 진행한다는 기사를 보고 신청했었죠. 올해 다섯 번의 명산트래킹이 진행예정인데 그 중 첫번째 날이었어요.


우리 가족은 명산 트래킹에 처음으로 가봤는데 벌써 5년째 이어지고 있는 행사라고 하네요.

남산 한옥마을에서 태권도 시범을 보고 간단한 체조를 하고 약 4Km정도를 가족과 걷는 행사였어요.


KakaoTalk_20170511_182048531.jpg

태권도 시범단의 공연은 정말 역동적이더군요. 태권도의 품새만 보여준다기보다는 리듬감 있는 쇼도 보여줬어요.

그 멋진 모습에 아이들이 아니라 제가 태권도를 배워보고 싶을 정도였어요.ㅋㅋ 

주말 아침에 지하철을 타고 움직이기 싫어했던 아이와 남편도 즐겁게 관람을 했지요.


갑자기 더워진 날씨였지만 많은 분들이 가족, 친구, 연인들과 행사에 참여했어요.

20170429_103028.jpg

즐거운 공연시간이 끝나고 걸어야할 시간.

명산트래킹이라고하지만 첫번째 코스는 남산이라 가벼운 마음으로 산책을 시작했어요.


그런데..

200m 걸었을까요. 

얼마가지 못해 아이들도 저도 힘들더군요. 

특히 근력이 약한 둘째아이는 다섯걸음마다 힘들다고 못걷겠다는 것이었어요.


저도 지난 겨울 살이 많이 붙어서 힘든데 아이까지 매달려 징징거리니 올라가야되나 말아야되나 잠시 고민이 되더군요.


둘째 아이 손을 꼭 잡고 한발 한발 발을 맞춰 경사진 산책로를 올랐어요.

다행히 구간마다 작은 이벤트 코너(사진찍기, 소리지르고 데시벨 측정, 허그하기, 등)가 있어 지루함은 덜했지요.


4Km...무시했는데 산에 오르는건 역시나 쉽지 않습니다.


KakaoTalk_20170511_182000166.jpg

언제 힘들다 꾀를 부렸나싶게 환하게 웃으며 포즈를 취하고 있는 아이.


이날도 미세먼지가 조금 있었는데 나무그늘 아래는 청명하기만 합니다.


뛰어 올라가는 사람, 낮은 시력으로 지팡이를 휘두르며 올라가는 사람, 무엇이 그리 즐거운지 하하호호 웃으며 올라가는 연인들, 친구들... 


혼자 오르는 산도 좋지만 같이 걷는 산길도 참 좋습니다.


20170429_115036.jpg

드디어 정상.  


멀리 제주도에서 남산타워가 보고 싶어 왔다는 어느 가수의 공연이 우리를 반깁니다. 

시원한 노래에 땀을 식히며 주말 낮의 여유를 만끽해봅니다.


이날은 5월 단기방학의 시작이 되는 날이었어요.

그 이후에 외갓집, 할머니집, 3년만에 간 제주도 여행, 그리고 투표.. 

분주한 날들을 보냈네요.


미세먼지가 온 세상을 덮어 우울해지기도 했지만 

먼지도 걷히고 새로운 대통령도 나오고...

더 밝고 희망적인 내일이 오겠죠?^^


이 행사는 세금으로 운영되는 듯 했어요. 

경비와 물과 간식, 기념품은 모두 무료였어요.

시기와 장소를 다르게 해서 계속 이어지니 가능하신 분들은 참가해보세요~.


서울명산트레킹 정보보기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534 [자유글] 맥주야 맥주야 제발.... imagefile 양선아 2014-06-12 4427
533 [가족] 천기저귀 고집하는 당신…깐깐한 아빠한테 반했죠 image 베이비트리 2016-02-11 4425
532 [가족] 우리 아들만의 예뻐해주는 방법 [2] 숲을거닐다 2014-07-09 4420
531 [자유글] 이런 걸 뭐라고 말해야 할까요? [7] 분홍구름 2014-07-10 4418
530 [자유글] 지금 여기. 오늘 이 곳. imagefile [4] 농부우경 2014-05-30 4418
529 [자유글] 감자와 무인기 imagefile [1] 농부우경 2014-04-16 4418
528 [자유글] 정치하는 엄마들이 스토리펀딩을 하네요~ 양선아 2017-08-31 4417
527 [직장맘] 여름이 가네요 [7] 푸르메 2018-08-30 4415
526 [책읽는부모] [시쓰는엄마] 멈춤과 잠 [2] 난엄마다 2016-06-02 4415
525 [책읽는부모] [함께 책읽기 프로젝트] 다시 시작해볼까요? [7] 난엄마다 2015-06-16 4411
524 [가족] 아인 엄마, 수고했어! image [1] 베이비트리 2013-07-01 4407
523 [살림] 국민연금 보험료율 인상? 이건 뭐지? image wonibros 2013-07-11 4405
522 [자유글] 우리의 예산은 어디에 쓰이는걸까? [1% 지렛대 예산 공모전] imagefile 양선아 2014-09-29 4404
521 [살림] 에너지 72% 절감 ‘에코하우스’ 보러 오세요 베이비트리 2014-03-28 4401
520 [자유글] 꽃미남 학원강사의 유혹 [4] 윤영희 2014-03-24 4401
519 [책읽는부모] 하일권, 앙숙 [3] lovelive12 2015-09-09 4400
518 [요리] 마카롱 열풍 이을 새 디저트 강자는? image 베이비트리 2016-01-28 4396
517 [자유글] 돌잔치 전문점 파미에파티 ljdraco7 2016-11-28 4394
516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 응모] 다르게 산다고 틀린 건 아니야 imagefile [1] waytogofairy 2018-04-22 4393
515 [선배맘에게물어봐] 아기전용잠옷, 형태가 많이 중요한가요? humaor211 2015-03-02 4390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