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맞이 물건 정리중

살림 조회수 3165 추천수 0 2014.03.22 14:57:52
요즘 봄맞이 물건 정리중입니다.
신생아 카시트도 지역내 까페에 팔려고 내놓고
창고도 정리하고
집에서 입으려고 놔뒀던 허름한 수유복이나 오래된 옷도 버렸습니다.
정리하고 정리해도 왜 이렇게 정리가 안되는지...
침대를 버릴까? 고민중입니다.
자리만 많이 차지하고 아이들 침대 공연할 때를 제외하곤 거의 안써서요..

정리 잘하시는 분 계시면 정리 노하우 좀 나눠주세요~ ^^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양선아 기자
열정적이고 긍정적으로 사는 것이 생활의 신조. 강철같은 몸과 마음으로 짧다면 짧고 길다면 긴 인생길을 춤추듯 즐겁게 걷고 싶다. 2001년 한겨레신문에 입사해 사회부·경제부·편집부 기자를 거쳐 라이프 부문 삶과행복팀에서 육아 관련 기사를 썼으며 현재는 한겨레 사회정책팀에서 교육부 출입을 하고 있다. 두 아이를 키우며 좌충우돌하고 있지만, 더 행복해졌고 더 많은 것을 배웠다. 저서로는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한 <자존감은 나의 힘>과 공저 <나는 일하는 엄마다>가 있다.
이메일 : anmadang@hani.co.kr       트위터 : anmadang21      
블로그 : http://plug.hani.co.kr/anmadang

최신글

엮인글 :
http://babytree.hani.co.kr/152117/8ce/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668 [책읽는부모] <고마워, 내 아이가 되어줘서> [2] 루가맘 2016-02-23 3225
667 [자유글] 너 이래도 되는거냐. [2] 분홍구름 2013-07-18 3224
666 [자유글] '먹방'용 사과~! imagefile [1] 꿈꾸는식물 2014-01-18 3223
665 [자유글] 캠프를 즐겨다오 [7] 분홍구름 2013-12-30 3222
664 [자유글] 40일간의 여름방학, 얘들아. 엄마 떨고있니..? [2] 윤영희 2014-07-20 3219
663 [가족] [아내없이 살아가기2] 뽀뇨를 만나다 [1] 홍창욱 2014-03-02 3215
662 [자유글] 서른살공연 난엄마다 2014-12-01 3214
661 [가족] “남자는, 남자는 말야 임마…미안하다 말하는 게 아냐” image 베이비트리 2015-12-07 3213
660 [자유글] 꽃보다 더 향기로운 이 봄꽃 향기 image 베이비트리 2015-04-02 3213
659 [요리] 사카린 진짜 먹어도 되나요?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7-31 3208
658 [자유글] ‘빵덕’의 자유를 허하라 image 베이비트리 2015-04-30 3206
657 [자유글] [시쓰는엄마] 내 생애 최고의 순간 [2] 난엄마다 2017-03-20 3205
656 [나들이] ‘보물단지’ 백제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 제대로 알차게 즐기기 image 베이비트리 2015-08-20 3204
655 [자유글] 해외여행 가기 전 예방접종 등 정보 챙기려면? [1] 양선아 2014-07-10 3201
654 [나들이] 의미있는(?) 가족나들이 imagefile 모카휘핑크림 2016-04-20 3198
653 [살림] 숲을거닐다 님께 - 스타킹 활용법 imagefile [1] anna8078 2014-10-07 3197
652 [가족] 가방끈 긴 학생부부의 ‘2세’를 둘러싼 논쟁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5-07-06 3193
651 [책읽는부모] 희망의 불꽃-불꽃은 저절로 피어오르지 않는다 날개 2014-08-01 3192
650 [자유글] [1] 난엄마다 2015-04-05 3191
649 [자유글] 베이비트리 점심 번개 짧은 후기(사진 없어요~) imagefile [3] 숲을거닐다 2014-11-04 31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