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지, 동지, 동지축제

나들이 조회수 12395 추천수 0 2011.12.20 17:40:34


동지(冬至, 밤이 가장 길고 낮이 가장 짧은 날)


어린이집에서 겨울내내 몸과 마음을 튼튼하게 하고자 

동지축제를 한다고 해서 가보았어요. 

자주 찾아뵙지도 못해 늘 미안했는데... 되려 고마운 시간을 보내고 왔습니다.


사진 006.jpg 

어린이집 들어갔더니 곳곳에서 팥죽 새알심을 만들고 계셨어요. 

딸아이 어린이집은 지역생협을 통해 친환경 급식을 하고 있습니다. 

주방 선생님께서 늘 고생하고 계시는데요,

딸아이는 저희집이나 할머니집보다 어린이집 밥이 최고!라고 합니다.
그리고 먹고나선 주방샘께 늘 엄지손가락을 세워보인다고 하더라고요. --;  


사진 008.jpg

엄마아빠들이 아이들과 함께 등불을 만들고 있어요. (온 등불 환하게 비추면 이거리 저거리로  ♪♬~)

아이들이 그린 습식수채화에 기름 덧칠을 한 뒤 

그 종이로 등불을 만들어요. 알록달록 종이가 두꺼워 제법 어렵습니다. ㅠㅠ

1번의 실패 끝에 얼퉁불퉁, 겨우 성공했어요. 


사진 009.jpg

어린이용 제기와 솔방울 리스를 만들어요. 

제기에는 고무줄을 달아 쉽게 찰 수 있도록 하고요, 

리스는 생각보다 쉬워서 금새 따라할 수 있었어요. 

아파트 현관문에 달아뒀는데 실제로 보면 참 이쁘답니다. 


사진 004.jpg

딸아이가 수놓은 바느질입니다.

자세히 보니 하트, 리본, 눈사람이 있어요. 

언제쯤 핑크, 하트, 리본, 반짝이에서 벗어날 수 있을까요. --; 


사진 001.jpg

한해동안 그린 그림을 묶어서 전시해 뒀어요.

아이들이 그림을 너무 많이 그려서 부모님들께 ‘이면지 수급’을 요청하셨더래지요. 

딸아이 그림도 제법 두둑합니다. 

실은 집에는 저 묶음의 2~3배가 있다는. 


사진 003.jpg

오른쪽이 딸아이가 만든 인형입니다.

어린이집 곳곳엔 샘들이 만든 크고 작은 인형(발도르프)들이 많은데요, 

대부분 눈코입이 없어요. 첨에 좀 무섭더라고요.  

근데 3년째 보니까 이젠 깜찍해요. 정도 가고요. 


사진 017.jpg

샘들이 직접 선보인 인형극입니다. 

원장샘이 극을 하시고, 풀잎반샘이 글을 읽고 있습니다. 

극을 하면서 등불에 직접 불을 밝히는 모습이 어찌나 감동적인지

가슴이 콩콩 뛰었습니다.
눈물도 글썽했고요.  


우리 아이들의 몸과 마음을 

이토록 빛나게 해주는 곳이 또 어디있을까 싶었습니다. 

설, 추석, 단오, 동지 등 절기 때마다 세시풍속을 즐기는 

어린이집과 샘들께 감사한 마음이 가득한 날입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674 [자유글] 추억이 있는 크리스마스 만들기~ imagefile 양선아 2011-12-22 14071
» [나들이] 동지, 동지, 동지축제 imagefile [6] guk8415 2011-12-20 12395
672 [살림] 화초 키우기 초보자를 위한 화초의 겨울나기 비법 image 베이비트리 2011-12-20 42282
671 [나들이] [이벤트] 눈썰매 보단 눈 축구? imagefile [1] yahori 2011-12-20 15905
670 [자유글] ‘만 3~4살’ 모든 가정까지 교육비 지원 추진 [1] wonibros 2011-12-15 13561
669 [직장맘] 맞벌이 가구, 홑벌이 추월했네요 [1] yahori 2011-12-14 24620
668 [자유글] 엄마는 청소하는 사람이잖아~* [4] sejk03 2011-12-13 6661
667 [자유글] 입사 10년.... 만남과 이별, 또다른 시작... [12] 양선아 2011-12-13 7086
666 [자유글] 크리스마스 케이크 미리미리 예약해볼까 imagefile [1] 베이비트리 2011-12-09 38762
665 [직장맘] 아이들 저축 뭐하세요? [2] yahori 2011-12-08 18115
664 [나들이] [이벤트 참가] 박물관 앞에서 뛰어! imagefile [2] wonibros 2011-12-07 30135
663 [살림] 김은형 기자의 변액보험 운영기 [1] 베이비트리 2011-12-07 19515
662 [자유글] 아파트안 작은 도서관 괜찮네요 베이비트리 2011-12-02 20721
661 [자유글] 빗나간 엄마의 교육... 정말 무섭네요.. [3] 양선아 2011-11-25 7100
660 [자유글] 어린이에게 들려주는 한-미 FTA 이야기 image 베이비트리 2011-11-25 17816
659 [요리] 제철 굴 맛있게 골라 싱싱하게 먹는 법 image 베이비트리 2011-11-24 28545
658 [자유글] 가출한 엄마·무심한 아빠…어린남매는 오늘도 “배고파요” image 베이비트리 2011-11-24 9817
657 [자유글] 속닥속닥 게시판에 사진 올릴 때 크기 조정하는 법 imagefile 양선아 2011-11-22 317035
656 [자유글] 딸 머리 잘 묶어주시나요? imagefile [4] 양선아 2011-11-22 25722
655 [요리] 김장 잔치로 색다른 요리 해볼까 image hanispecial 2011-11-18 22531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