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624970_793758930655492_6344035131139188204_n.jpg 

10622700_793758953988823_3883575066650056773_n.jpg 

10447565_793758917322160_8711712090689260538_n.jpg

 

<괜찮아, 사랑이야>를 한꺼번에 몰아 보느라 지난 주말 밤을 꼴딱 샜습니다. 도저히 잠을 잘 수가없고 뒷 얘기가 궁금해지더군요.

 

이 드라마는 누구나 다 갖고 있는 마음의 상처에 대한 이야기를 다룹니다. 엄마의 불륜 사실을 목격한 뒤 사랑에 대한 부정적 감정을 갖게 된 여주인공 해수와 어렸을 때 의붓아버지와 형에게 가정폭력을 당한 남주인공 재열이 서로를 보듬어가고 이해하는 과정을 그립니다. 이 외에도 다양한 주인공들의 마음의 상처를 다루고 있습니다.

 

한 인간이 인간을 이해하기가 얼마나 힘든지, 그리고 진정한 이해와 공감은 무엇을 말하는지 생각해보게 합니다. 드라마에도 나오는 흔들리며 피는 꽃이라는 시처럼 흔들리지 않고 피는 꽃이 어디 있을까요? 노희경 드라마는 역시 뭔가 다릅니다. 그 감수성과 다양한 캐릭터와 이야기를 전개해가는 방식까지. 이 드라마는 노래까지 좋습니다! 

 
아.. 간만에 드라마에 꽂혔습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첨부
양선아 기자
열정적이고 긍정적으로 사는 것이 생활의 신조. 강철같은 몸과 마음으로 짧다면 짧고 길다면 긴 인생길을 춤추듯 즐겁게 걷고 싶다. 2001년 한겨레신문에 입사해 사회부·경제부·편집부 기자를 거쳐 라이프 부문 삶과행복팀에서 육아 관련 기사를 썼으며 현재는 한겨레 사회정책팀에서 교육부 출입을 하고 있다. 두 아이를 키우며 좌충우돌하고 있지만, 더 행복해졌고 더 많은 것을 배웠다. 저서로는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한 <자존감은 나의 힘>과 공저 <나는 일하는 엄마다>가 있다.
이메일 : anmadang@hani.co.kr       트위터 : anmadang21      
블로그 : http://plug.hani.co.kr/anmadang

최신글

엮인글 :
http://babytree.hani.co.kr/215812/61a/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868 [요리] 맑은 기운 가득 담아 배워보는 새봄의 사찰음식 image 베이비트리 2015-02-26 4432
867 [책읽는부모] [이어가는 프로젝트] 내 인생의 책 10권: 숲을 거닐다님께 받아 살구님께로~ [4] pororo0308 2014-10-02 4430
866 [자유글] 먹먹해지는 이 가슴... [2] 겸뎅쓰마미 2014-04-17 4430
865 [자유글] 형민군은 못말려요~ imagefile [1] 꿈꾸는식물 2013-06-24 4429
864 [자유글] 반갑다, 여성 중심 드라마…더구나 채시라여서 image 베이비트리 2015-03-16 4427
863 [자유글] [다짐] 즐거운 신체 활동으로 남은 한 해 잘 먹고 잘 살아보자! [1] selbi 2012-09-21 4427
862 [자유글] 논농사 체험 imagefile [4] 푸르메 2016-06-09 4426
861 [가족] [토토로네 미국집] 아이처럼 한번쯤은 "왜"라고 묻자 imagefile pororo0308 2014-09-14 4425
860 [책읽는부모] [서평] 돼지김밥 보드게임 & 김밥은 왜 김밥이 되었을까? imagefile [1] octhy24 2017-06-27 4423
859 [가족] 노 대디, 예스 대디: 아이가 분노를 표출하도록 도와주기 imagefile [1] 소년공원 2015-10-21 4423
858 [가족] <어린이날>아이들에게는 뭐든지 해주고 싶은 엄마의 마음~ [1] gagimy 2013-05-06 4421
857 [자유글] 흑산 imagefile [8] anna8078 2014-06-11 4419
856 [나들이] 딸기 체험 다녀왔어요~ imagefile [4] 숲을거닐다 2014-03-31 4417
855 [자유글] 눅눅한 기분을 먹는 걸로 날려버린 하루! imagefile [7] 나일맘 2013-06-19 4417
854 [가족] 추워요~ 가족끼리 따뜻한 물에 발씻기 놀이? imagefile [2] wonibros 2015-11-27 4415
853 [가족] 대인배 우리 아이 [3] 겸뎅쓰마미 2014-05-27 4414
852 [가족] 하나라도 백 개인 토끼... [4] 겸뎅쓰마미 2014-07-15 4413
851 [자유글] 열감기 한 번 지독하다.. [13] 분홍구름 2013-07-12 4413
850 [가족] 안절부절... [7] illuon 2015-02-02 4411
849 [가족] [어린이날] 이제부터 하나씩 쌓아가야할.. [1] annapak3134 2013-04-27 4409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