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외국에서 한겨레 회원가입하는데 좀 절차가 까다로워

한 2년동안 열심히 눈팅만 하다

지난 늦가을부터 참여했는데요.

오늘부터 생생육아에서 <아날로그 육아기>칼럼을 시작하게 되었어요.

 

여러분들과 나누고 싶은 이야기들이 차고 넘치는데..

일상에서 한국어 제대로 못 쓰고 사는 한을 풀고 싶어요^^

 

저의 한국 시계는 2001년에 멈춰있어(그때 결혼하고 일본으로 왔어요)

어쩔땐 드라마 보면서도 못 알아듣는 요즘 한국말이 가끔 나오더라구요ㅎㅎ

세대차뿐 아니라 시대차까지 많이 날테지만 각오하고 나왔습니다.

 

앞으로 제가 잘 모르는 것들, 많이 지적해 주시고 가르쳐주세요.

저는 책이나 요리, 육아이야기도 좋아하지만

드라마와 특정 아이돌에 대한 이야기를 할 때 더욱 싱싱해집니다ㅋㅋ

얼마 전에 속닥속닥에서 드라마영화 동아리방 개설 의견으로 뜨거웠는데

그 이후로 카테고리가 하나 더 늘어 얼마나 좋은지요^^

 

속닥속닥에서도 변함없이 일상의 소소한 기쁨들, 대중문화 정보도 함께 나눴으면 좋겠어요.

마지막으로 오늘 저희집 저녁 메뉴 올려볼께요.

대표적인 일본의 가정식이죠. 좋은 저녁 보내세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첨부
윤영희
배낭여행 중에 일본인인 지금의 남편을 만나 국제결혼, 지금은 남편과 두 아이와 함께 도쿄 근교의 작은 주택에서 살고 있다. 서둘러 완성하는 삶보다 천천히, 제대로 즐기며 배우는 아날로그적인 삶과 육아를 좋아한다. 아이들이 무료로 밥을 먹는 일본의 ‘어린이식당’ 활동가로 일하며 저서로는 <아날로그로 꽃피운 슬로육아><마을육아>(공저) 가 있다.
이메일 : lindgren707@hotmail.com      

최신글

엮인글 :
http://babytree.hani.co.kr/97653/22b/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888 [자유글] 저도 무섭다고요요요 imagefile [3] anna8078 2012-08-28 3750
887 [살림] 벌써 한여름더위…전기요금 폭탄 맞을라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6-16 3749
886 [자유글] 뭔가 부족한 엄마의 수다 [4] 난엄마다 2013-12-23 3749
885 [자유글] 식생활 교육을 받으며 imagefile 푸르메 2014-07-30 3747
884 [책읽는부모] <고마워, 내 아이가 되어줘서> imagefile [2] 푸르메 2015-03-30 3743
883 [요리] 내 생애 최고의 식물성 밥상 image 베이비트리 2015-10-15 3741
882 [자유글] 베이비트리 필자 권오진 선생님을 만났어요~ imagefile 양선아 2015-09-07 3739
881 [책읽는부모] [함께 책읽기 프로젝트] <돈의 달인>을 읽고 - 돈과 육아 사이에 필요한 것 [2] 윤영희 2014-11-10 3737
880 [자유글] 뮤지컬 In house!! [2] 분홍구름 2014-02-18 3737
879 [선배맘에게물어봐] 할로윈데이가 뭐길래 [3] 숲을거닐다 2014-10-20 3736
878 [책읽는부모] 저는 욱하는 엄마입니다... <못 참는 아이 욱하는 부모> [1] 꿀마미 2016-10-14 3734
877 [책읽는부모] [함께 책읽기 프로젝트] 11월엔 무슨 책을 읽을까요? [7] 난엄마다 2014-11-18 3733
876 [나들이] 여름 밤마실 장미꽃과 함께 imagefile [3] 푸르메 2013-06-17 3733
875 [나들이] 괌에 다녀왔어요~ imagefile [8] 숲을거닐다 2015-06-24 3731
874 [가족] [육아웹툰- 야옹선생의 (근거중심)자연주의 육아] - 해열제 써?말어? imagefile [5] 야옹선생 2014-09-26 3731
873 [자유글] 38개월 개똥이, 잠이 오지 않아요. imagefile [6] 강모씨 2013-06-25 3731
» [자유글] 생생육아에서 <아날로그 육아기>시작합니다^^ imagefile [3] 윤영희 2013-02-14 3730
871 [자유글] 영유아 스마트기기 및 디지털 미디어 과몰입 예방 및 치료를 위한 프로그램을 참여를 부탁드립니다. file [1] ergonome511 2014-08-09 3730
870 [가족] (아빠와 딸의 마주이야기7)노래의 탄생 imagefile [1] artika 2013-06-19 3730
869 [책읽는부모] 동화책 소개 <따라와, 멋진 걸 보여줄게> [1] fjrql 2013-06-30 3729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