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는 노동의 이름

가족 조회수 5129 추천수 0 2013.02.15 11:45:31
엄마는 노동의 이름.

십대였던가, 이십대 초반이었던가. "사모님 뭐하세요?" 라는 누군가의 질문에 "집에서 놀아"라던 어떤 남자의 대답을 듣고 나서... 나는 나중에 저 말은 절대 듣지 말아야지, 생각했다. 누구누구의 아내가 아닌 내 이름으로 내 타이틀로 평가 받겠다고. 내 일 없이 소위 '아줌마'로 나이드는 게 끔찍히 무서웠다. 일종의 강박 같았다.
시간이 흘러 삼십대 초반이 된 지금의 나는 어릴적 내가 가장 두려워했던 모습으로 서 있다. 전업주부로 젖먹이 아이를 키우며 사회로부터 격리되고 집에 밀착되어 '집+사람'의 모습으로. 일시적일지 계속일지, 잠깐일지 몇년일지 모르지만 현재상태는 그렇다.
그런데 신기한 건 매일 집에만 있어도 하루가 어찌나 금방 가는지 모른다. 쓸고 닦고 먹고 치우고 만들고 먹이고 씻기고 재우고 기저귀를 갈고 놀아주기의 무한반복이다. 아기가 낮잠을 자주지 않으면 한숨 돌릴 틈도 없다. 남편이 퇴근하고 아이가 밤잠을 자고 나서야 비로소 고대하던 내 시간이 생긴다. 
그 때 전업주부인 아내더러 집에서 논다던 그는 알까? 엄마는 노동의 이름이라는걸. 모든 엄마는 워킹 맘(working mom)이라는걸. 오늘은 내가 가장 좋아하는 금요일이다. 아... 이렇게 또 한주가 간다.

하나 더. 박근혜 당선인이 후보연설에서 "열 자식 안 굶기는 어머니의 마음" 운운했을 때 불쑥 화가 치밀어 올랐던 건 엄마라는 위치가 특권이어서가 아니었다. 오히려 그것은 구체적인 노동을 일상적으로 수행하는 사람에게 붙여지는 이름이었으므로. 수고없이 편리하게 이미지만 차용하는 것이 심히 불쾌했던 기억.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1294 [책읽는부모] <아빠와 함께 하는 하루 10분 생활놀이> 아직은 어렵지만... imagefile mosuyoung 2013-02-01 5903
1293 [자유글] 재롱잔치의 계절 imagefile [2] 분홍구름 2013-01-31 11077
1292 [가족] [2013 둥이] 건강이가 찾아왔어요~ imagefile [2] 페퍼민트티 2013-01-31 5204
1291 [책읽는부모] <아빠와 함께하는 하루 10분 생활놀이> imagefile [5] ahrghk2334 2013-01-31 8846
1290 [책읽는부모] <아빠와 함께하는 하루 10분 생활놀이> 10분?, 10번! imagefile [1] 강모씨 2013-01-30 6335
1289 [자유글] 카시트 훈련을 경찰에게 떠넘기다 [4] 강모씨 2013-01-30 5121
1288 [책읽는부모] [아빠와 함께하는 하루 10분 생활놀이] 몸놀이가 좋긴 좋구나 imagefile [5] lizzyikim 2013-01-30 7702
1287 [책읽는부모] <엄마, 아들을 이해하기 시작하다> 도전! 재미있는 엄마 imagefile [7] 강모씨 2013-01-30 5860
1286 [자유글] 남편의 정모 후기 [2] sano2 2013-01-25 5803
1285 [요리] 고등어의 변신은 무죄 image 베이비트리 2013-01-25 9119
1284 [책읽는부모] [아빠와 함께하는 하루10분 생활놀이] 엄마와 함께해도 좋아요~ imagefile [8] 나일맘 2013-01-25 6851
1283 [자유글] 가족과 함께한 둘째 자연출산기 imagefile [6] lotus 2013-01-24 9267
1282 [자유글] [뽀뇨아빠]제주 수산물세트 주문받아요~ imagefile [9] 홍창욱 2013-01-24 6566
1281 [자유글] 베이비트리에 '쪽지보내기, 친구추가' 가 있었네요!! 모두 알고 계셨어요?? [10] 나일맘 2013-01-23 4806
1280 이 영화, '우리도 사랑일까' 조심스레 추천해봅니다 ^^ imagefile [11] 나일맘 2013-01-23 9458
1279 오늘도 놀 궁리만 하다 image [9] anna8078 2013-01-23 8414
1278 [나들이] 부산여행 <부산 아쿠아리움> imagefile [2] lizzyikim 2013-01-21 9450
1277 [책읽는부모] 안녕하세요~ 1월 새 책 잘 받았어요^^ [2] 난엄마다 2013-01-21 5060
1276 [나들이] 부산여행 <송정토이뮤지엄-장난감 박물관> imagefile [6] lizzyikim 2013-01-21 14409
1275 헬로! 마다가스카르 가상현실 체험전 방문기. imagefile [6] 분홍구름 2013-01-20 8307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