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때부터 두돌때까지가 아기가 가장 밥을 깨작거리는 때라고 하죠. 태어났을때부터 항상 익숙했던 모유나 분유 대신 익숙치 않은 밥으로 넘어가기 때문이죠. 나은공주도 꽤나 깨작거려서 저와 집사람을 고민하게 합니다만, 사실 잘 먹는 아기가 특이한 케이스라고 합니다.(주변에 하나 있음. 제가 왕대두라고 부르며 미래의 사위감 후보로 올려놓고 있는...ㅋㅋ)

그렇기에 이때의 간식은 밥만큼이나 중요합니다. 밥보다 사탕, 과자, 초콜렛만 마구 밝히는 4살 이후 얼라들과는 경우가 다르죠. 이시기에는 밥을 깨작거리는 것만큼 간식으로 영양을 보충해 줘야 합니다. 즉, 밥과 간식의 구분이 모호한 시기이죠. 반대로, 평소 밥을 아주 잘 먹는 그 소수의 아기들에 대해서는 그만큼 간식을 안 줘야 됩니다. 자칫하면 과체중되어서 주체할 수 없는 "뚱땡베이비"가 됩니다. 이건 평생 고칠 수도 없습니다. 어디까지나 평균체중이거나 그 이하인 경우에 적절하게 간식을 배분해서 줘야 하죠.



우리 나은공주는 만으로 15개월인데 키는 평균보다 4~5cm 큰 반면, 몸무게는 0.3kg 미달입니다. 뭐 20년후같으면야 완전 땡큐지만, 단순히 베이비인 지금으로서는 몸매보다 어쨌든 몸무게 평균 도달이 목표이죠.



하루 간식은 주로 점심때 먹이는데, 목욕할때는 사과나 오렌지를 갈아서 먹이고 수박이나 참외는 얇게 잘라서 손에 쥐어 주면 알아서 입에 넣습니다. 또 쇠고기를 얇게 썰어서 구워 손에 들수 있도록 만들어서 주기도 하고 핫케익도 만들어 줍니다. 과자는 반드시 유기농 무설탕 유아용 과자로 먹입니다. 특히 물을 많이 마시도록 하는데 빨대컵에 현미차를 담아서 바닥에 두면 지가 알아서 빨아먹습니다. 간식 줄때 절대 어른들이 먹는 일반적인 과자는 안됩니다. 예를 들어 오징어땅콩이나 빠다코코넛같은 것은 당분과 염분이 많아서 아기한테 영양과잉이 될 수 있고 또 아토피가 올 수도 있죠. 자기전에는 치즈 한장과 건포도, 건자두를 줍니다. 건자두를 먹으면 변비를 예방할 수 있다고 하네요. 이렇게 먹이면 자다가 깨서 배고프다고 난리치지 않습니다. ㅋㅋ



대신, 밥은 가급적 억지로 먹이지는 않습니다. 역효과가 난다는 말이 있어서.... 최대한 권해보고 안 먹는다 싶으면 치워버립니다. 낮잠 자지 않으면 시간은 가급적 고정적으로 줍니다.



딸래미 몸매 유지를 위해서 이렇듯 노심초사 신경을 쓰고 있다는....^^ 

P120618_164729.jpg

입에는 핫케익 잔뜩 물고 한손에는 과자를 들고 있는 나은공주... 나름 행복한 모양입니다..^^

 

※ 15개월된 딸래미를 위해 육아휴직중인 딸바보 팬더아빠입니다. 육아휴직하면서 일어나는 알콩달콩 일기를 미래를 위해 블로그에 기록중입니다. ㅋㅋ

꼭 방문하여 리플 부탁드립니다.^^ ☞ http://blog.naver.com/atena02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301 [가족] 나들이-다섯식구가 서울시향 강변음악회 다녀오다. imagefile [4] 리디아 2012-06-18 7164
300 [가족] 만약, 아버지가 울기 시작한다면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6-10 7144
299 [가족] 뒤늦게 본 사진 한장에 imagefile anna8078 2012-10-08 7143
298 [가족] 어제밤 퇴근은 성공입니다. imagefile [1] ??????????¹? 2013-06-25 7032
» [가족] [팬더아빠 육아휴직기] 나은공주 간식 주기 imagefile [1] kwon2001 2012-06-18 7008
296 [가족] 여름휴가 이야기(1) 따로 보낸 사연 imagefile [6] 푸르메 2013-08-16 6982
295 [가족] [퍼옴] 바라밀 움직여 봐바, 뱃속 아기의 태동 image 파란우산 2013-08-16 6876
294 [가족] 프랑스 루브르 박물관으로 가다. imagefile [6] 리디아 2012-08-20 6875
293 [가족] [팬더아빠 육아휴직기] 나은공주의 낮잠과 달콤한 휴식 imagefile kwon2001 2012-07-10 6843
292 [가족] 비 오는 날, 아이들과 뭘 하고 놀까? imagefile [1] 박상민 2013-07-22 6810
291 [가족] 바른 육아-어린이날 최고의 선물을 나누다. imagefile [9] 리디아 2012-05-11 6776
290 [가족] [토토로네 감성육아] 엄마의 지친 마음을 녹인 봄소식 imagefile [4] pororo0308 2015-04-15 6672
289 [가족] 여름휴가 이야기(2)- 아빠 어디가? 베트남 다낭 imagefile [8] 푸르메 2013-08-23 6644
288 [가족] [토토로네 미국집] 앞치마만 10년 한 여자 [8] pororo0308 2013-12-15 6602
287 [가족] 부모와 자녀의 자존감 ‘비례 공식’ 아시나요 imagefile [2] 베이비트리 2014-09-02 6541
286 [가족] [토토로네 감성육아] 2015년 소망, 달력에 담다 imagefile [6] pororo0308 2015-01-17 6504
285 [가족] [엄마의 콤플렉스] ‘빨간치마 프로젝트’ image 베이비트리 2012-07-24 6493
284 [가족] [팬더아빠 육아휴직기] 나은공주와 손도장 찍기 놀이 imagefile [3] kwon2001 2012-06-21 6455
283 [가족] [토토로네 미국집] 추억의 앨범으로 아이들과 속닥속닥 imagefile [3] pororo0308 2014-07-17 6371
282 [가족] [팬더아빠 육아휴직기] 나은공주 난타 공연장? imagefile [3] kwon2001 2012-06-20 6369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