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와 남편은 일본 미야자키 하야오 감독의 <이웃집 토토로>에 나오는 가족이 로망이었다.

남편은 결혼전 딸 둘 아빠가 되고 싶다고 노래를 불렀고,

소원대로 딸딸이 연년생 아빠가 되었다.

참 신기하게도 딸 둘은 <이웃집 토토로>에 나오는 캐릭터들과 흡사하게 닮아갔다.

큰 딸은 사츠키와 같이 어른스럽고 심성이 곱고 솔선수범하는 범생이 스타일.

작은 딸은 메이처럼 천방지축에 호기심도 많고 활달한 스타일.

 

딸둘을 원했던 것과 함께 아이들이 생기면 자연속에서 키우고 싶다는 소망이 있었다.

내가 자리하는 곳이 시골이든 도시든 어느 곳에서라도

자연과 가깝게 할 수 있는 기회를 많이 만들어주고 싶었다 .

그리고 아이들에게 토토로와 같은 무한한 상상력과 꿈을 꾸게 해주고 싶었다.

 

1년 전 우연히 남편의 주재원 발령으로 미국으로 오게 되었고,

그때 아이들의 나이 만 3살, 만 5살. 지금은 만 4살, 만 6살.

다시 돌아오지 않을 황금 유아기.

 

영화속에서나 본 듯한 미국의 주택이 바로 우리집이 되었다.

뒤에는 정원이 있고, 잔디가 깨끗하게 잘 다듬어진 주변 공간들.

그리고 우리집 앞 큰 도토리 나무.

아이들이 도토리 나무를 보자마자

"엄마! 저 도토리 나무 안에 토토로가 살고 있는 거 아닐까?"

그렇게 우리의 미국생활은 시작되었다.

 

매일매일이 다른 아이들의 삶과 함께하는 것이 행복하다.

미국이라는 나라 속에서 살아가는 이야기, 연년생 딸들의 희노애락, 엄마인 나의 성찰들...

아이들이 성장하면서 전해주는 작고 소중한 메세지들을 놓치지 않고 의미있게 간직하고 싶은

'감성육아 현장'을 베이비트리와 나누어보고자 한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수
201 [가족] 육아하는 아빠의 벗, 라디오 imagefile [15] 박상민 2013-10-28 15385
200 [가족] 며늘아가야 까라면 까라…아버님은 못말리는 파쇼 image 베이비트리 2013-10-28 7321
» [가족] [토토로네 미국집] 어서오세요~ [2] pororo0308 2013-10-23 4586
198 [가족] 암호 해독자 imagefile [6] 박상민 2013-10-21 8242
197 [가족] 아이들 어록 생각나는대로 [6] 양선아 2013-10-16 4948
196 [가족] 칭찬할까, 말까? imagefile [8] 박상민 2013-10-14 7592
195 [가족] '이에는 이, 눈에는 눈'의 유혹 imagefile [1] 박상민 2013-09-30 12183
194 [가족] 반전의 묘미~ 여섯 살 아이와의 대화 imagefile [2] 꿈꾸는식물 2013-09-30 6130
193 [가족] 35년째 지긋지긋하단다…딸아 넌 그렇게 살지 마라 image 베이비트리 2013-09-30 6354
192 [가족] 우리집 명절 풍경 imagefile [10] 박상민 2013-09-23 11980
191 [가족] 돌보는 존재인 부모 자신을 보살피기 imagefile [7] 박상민 2013-09-16 7878
190 [가족] 뛰는 엄마 위에 나는 6살 딸래미! imagefile [10] 나일맘 2013-09-13 6048
189 [가족] 학교 벗어나 부모의 눈으로 교사를 보니 imagefile [4] 박상민 2013-09-09 6026
188 [가족] 당신에게 적응하는 데 시간이 좀 필요할 것 같아 image 베이비트리 2013-09-09 4865
187 [가족] 아이의 자신감을 바라보는 두 마음 imagefile [8] 박상민 2013-09-02 7964
186 [가족] "이게 다 수현이 때문이다." imagefile [4] 박상민 2013-08-26 5384
185 [가족] 새언니랑 연락 안해요 관심을 꺼버렸으니까 image 베이비트리 2013-08-26 5602
184 [가족] 여름휴가 이야기(2)- 아빠 어디가? 베트남 다낭 imagefile [8] 푸르메 2013-08-23 6644
183 [가족] 서울내기 부부, 세 아이와 시골집에서 찾아낸 각자의 놀이터 image 베이비트리 2013-08-22 5370
182 [가족] "엄마! 나, 너무 신나. 떨리고 긴장돼. 꿈 같아." imagefile [3] 박상민 2013-08-20 9653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