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실 육아서를 읽기 전에는 검증된 학자가 쓴 책만 사다 봤습니다. 학력 위주로 연구 성과 위주로 책들을 골라 봤습니다. 처음 육아서를 읽을 때도 소아과 의사와 아동심리학자가 쓴 책만 읽었습니다.  그렇지 않은 책은 베이비위스퍼뿐이었습니다. 그런데 베이비트리에서 매달 책을 받아보면서 그렇게 편협한 시각을 가진 부모가 얼마나 무서운 존재인가를 깨닫게 되었습니다. 육아에는 정답도 왕도도 없다는데 저는 마치 정답을 찾으려는 사람처럼 효율성과 경제성을 기준으로 육아를 하려고 했으니 말입니다.

이번에 책은 제목부터 부모의 욕심을 경계하게 합니다. 그래서 사실 쉽게 손이 안 갔습니다. 육아에 지쳐서 쉽고 편한 방법이 있었으면 하는데, 쉽게 가는 방법은 없다고 얘기하는 사람이 또 하나 늘었으니 부담스러울 수밖에요. 

얼마 전 아이가 두 시간에 한번씩 깨어서 울던 그 날 밤. 못난 엄마임을 자책하며 잠 못 이루던 밤. 이 책을 읽었습니다. 읽고 나니 알겠더군요. 아이가 원하는 건 엄마가 한번 더 안아주고 한번 더 사랑한다고 얘기해주는 것이었다는 걸요.

 

엄마가 준비해 놓은 넓은 모래 사장 위에서의 놀이보다 아이가 그 순간 가장 원한 것은 호호 불어가며 코코아를 마시는 것이었다.


내가 어떤 사람이 물어도 예술이는 공부를 잘한다고 대답하는 이유는 두 가지다. 하나는, 아이가 곁에 있든 없든 언제나 엄마의 긍정적인 에너지가 아이에게 전해진다고 믿기 때문이다. 그래서 아이가 잘하고 있다고, 그리고 앞으로 더 잘할 거라는 에너지를 담아 이야기를 해주고 싶다. 그리고 두번째는, 어머니 말씀처럼 전교 1등, 반에서 1등은 아니지만 나의 기준에서는 정말 예슬이가 잘한다고 생각하기 때문이다.


좋은 책을 추천하거나, 소박하고 아름다운 일상 얘기를 재미있게 풀어 놓는 것도 좋았지만

무엇보다 좋았던 건 여유를 가진 엄마가 되어야 한다는 충고였습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수
62 [책읽는부모] <스마트 브레인> 운동, 잠, 자기 절제력! [2] mosuyoung 2012-06-16 6004
61 [책읽는부모] [스마트 브레인] 나일이의 뇌 웃기기! imagefile [7] 나일맘 2012-06-13 6190
60 [책읽는부모] 다양한 뇌유형만큼 모두 다르게 행복하게 관계맺고 사는 법을 고민합니다^^ [2] 624beatles 2012-06-08 4809
59 [책읽는부모] 권오진님의 <아빠학교>, 조기 적용의 후유증 [6] 강모씨 2012-06-07 5295
58 [책읽는부모] 아이의 공부두뇌-때에 맞는 교육이 중요하다 [1] greenbhlee 2012-06-07 5033
57 [책읽는부모] 아이의 공부두뇌는 결국 생활두뇌! [2] btmind 2012-05-27 4841
56 [책읽는부모] 아이의 공부두뇌?!-저부터 해볼까요. [2] oodsky 2012-05-22 4970
55 [책읽는부모] 공부두뇌... 내 아이 아닌 우리 아이들 이야기 [2] blue029 2012-05-22 5750
54 [책읽는부모] 아이의 공부 두뇌… 전 시간이 조금 더 지난 후 다시 읽어야 할까봐요. ^^;; [1] jsbyul 2012-05-21 4534
53 [책읽는부모] 선생님. 나빠요.... zizing 2012-05-18 4987
52 [책읽는부모] 기다리기 정말 어렵습니다. [2] wakeup33 2012-05-17 5487
51 [책읽는부모] 좋은 엄마보다 행복한 엄마되기^^ oodsky 2012-05-10 4873
50 [책읽는부모] 기다림의 미학.. 그 어려움 [4] guibadr 2012-05-08 4814
49 [책읽는부모] 스스로의 일상을 돌아보는 시간이 된 책 ^^ [1] 624beatles 2012-05-06 4928
48 [책읽는부모] 긴 호흡으로 기다려주기... [1] greenbhlee 2012-05-05 4514
47 [책읽는부모] 기다리는 부모... ㅜ.ㅜ [2] blue029 2012-05-04 5097
» [책읽는부모] 아이를 위해 기다려줄 수 있는 마음이 여유로운 부모가 되어야지 [3] corean2 2012-04-24 5195
45 [책읽는부모] 행복한 육아로의 한 걸음 더... imagefile [4] jsbyul 2012-04-23 5486
44 [책읽는부모] 조화로운 동반 ubin25 2012-04-20 5129
43 [책읽는부모] 아이를 기다리기 어려운 부모님들께! [2] btmind 2012-04-20 5489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