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을 읽는 내내 마음 깊은 곳에서부터 흐뭇한 웃음과 잔잔한 감동이 전해져서 혼자 미소짓기도 하고, 코끝 찡해지기도 하고, 한없는 감탄을 보내기도 하면서 시간 가는줄 모르고 빠져들었습니다.

엄마의 마음이 그대로 전해진 듯 글 속에서, 사진에서 보이는 아이들의 표정은 너무나 해맑고 행복해 보이더군요. 

저는 신순화님보다 더 많은 나이에 결혼을 하고, 아이를 낳아서 이제 14개월이 지났는데요, 출산부터 육아까지 쉽지 않은 결정들을 하고 그 마음을 흔들리지 않고 지켜가며 아이들을 키워가는 모습이 부럽기도 하고, 정말 대단하다는 생각이 들면서 닮고 싶어졌답니다. 

 

조용히 지켜봐주고, 기다려주고, 격려해주고, 안아주고...

언제나 그렇듯 훌륭한 양육법은 읽고 있으면 참 쉬운 일인것 같지만 막상 생활 속에서는 힘든 일이라는 것을 늘 깨닫게 됩니다.

정작 필요한 순간엔 심호흡 한번 하는 여유도 갖지 못하고, 바로 짜증을 부리거나 화를 내는 일이 허다하니까요...

조금은 더 믿고 기다려 주면서 아이가 스스로 제 과제를 이루어 내는 것을 격려해 주어야 하는데, 조급해 하고 걱정하는 마음으로 지켜봤으니까요....

뒤집기, 기어가기, 앉기, 걷기, 숟가락 잡고 밥 먹기... 가르쳐주지 않아도 때가 되니 다 자기 스스로 알아서 그 과제들을 해내는 것을 보면서 그때서야 깨달았답니다. 내가 너무 성급했구나 하는 걸요.

아마도 내 마음과 생각의 깊이가 아직은 한없이 얕은 모양입니다.

내 마음의 깊이를, 생각의 지평을 더 깊고 넓게 키우는 연습을 많이 해야겠어요.

아직도 부족한 것이 많은 초보엄마지만 신순화님 말씀대로 아이를 통해서 내 부족함을 깨닫고, 함께 하는 시간 속에서 내 자신을, 세상을 되돌아 보며 많은 것을 생각하고 배워갑니다.

 

그리고 이러한 마음을 흔들림없이 지켜가는 노력도 함께 해야겠습니다.

누군가가 그러더군요. 아무리 나는  '내 아이는 이렇게 키울거야'라고 다짐을 해도 막상 키우다보면 수많은 정보 속에서  '우리 아이는 그런거 안해도 괜찮을까?'라는 불안한 마음이 들게 된다고요. 그래서 자신만의 확고한 가치관을 가지고 마음을 강하게 가져아먄 일관된 양육방법을 지켜갈 수 있다고요. 

 

두려움 없이 엄마되기... 아이를 키우는 일에 매 순간순간 어찌 걱정이 없고, 두려움이 없을 수 있겠습니까만 아이를 믿고, 내 자신을 믿으며 마음을 모을때 신순화님과 같은 좋은 엄마에 조금이나마 가까워질 수 있지 않을까 생각해 봅니다.

 

따뜻하고, 행복하고, 사랑스러운 글...정말 잘 읽었습니다.

그런 좋은 글 써주셔서 고맙습니다. *^^*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462 [책읽는부모] 젖병을 든 아빠, 아이와 함께 크는 이야기 imagefile [5] 꿈꾸는식물 2013-06-26 6080
461 [책읽는부모] [스마트 브레인] 나일이의 뇌 웃기기! imagefile [7] 나일맘 2012-06-13 6066
460 [책읽는부모] [내가 읽은 책] 기적은 기적처럼 오지 않는다 imagefile [8] 양선아 2016-03-11 6050
459 [책읽는부모] [책읽는 부모] 나무에게 배운다/ [아이책] 강아지랑 아기랑 imagefile [2] cider9 2013-06-12 6048
458 [책읽는부모] [이벤트 응모] 화투로 덧셈을 배우는 6세 남아 개똥이 imagefile [5] 강모씨 2015-12-23 6041
457 [책읽는부모] 사람이 장대해야 포부도 크다 imagefile [6] rins 2012-03-15 6014
456 [책읽는부모] 두려움없는 엄마로 변신완료 [4] btmind 2012-03-12 5992
455 [책읽는부모] <소아정신과 의사 서천석의 아이와 함께 자라는 부모>를 읽었습니다. imagefile [3] fjrql 2013-07-18 5917
454 [책읽는부모] 책 잘 받았습니다~ ^^ [1] greenbhlee 2012-02-14 5910
453 [책읽는부모] 평생 책읽기 습관이 결정되는 나이 file [4] anna8078 2013-02-07 5903
452 [책읽는부모] <스마트 브레인> 운동, 잠, 자기 절제력! [2] mosuyoung 2012-06-16 5888
» [책읽는부모] 두려움 없이 엄마되기-믿고, 기다려주기 [2] greenbhlee 2012-03-23 5836
450 [책읽는부모] 영혼이 강한 아이로 키워라 / 아모스 할아버지가 아픈 날 imagefile [3] 꿈꾸는식물 2013-08-26 5803
449 [책읽는부모] <영혼이 강한 아이로 키워라> 영혼이 살아있는 삶 [4] 루가맘 2013-09-01 5790
448 [책읽는부모] 유대인 공부법의 완결판! <한국인을 위한 유대인 공부법> 꼼꼼리뷰 image jenifferbae 2014-03-18 5691
447 [책읽는부모] [아빠와 함께하는 하루10분 생활놀이] 엄마와 함께해도 좋아요~ imagefile [8] 나일맘 2013-01-25 5678
446 [책읽는부모] 나에게 위로가 되고 힘이 되어준 책 [5] oodsky 2012-03-19 5675
445 [책읽는부모] 배아파 낳은 자식 wakeup33 2012-04-16 5672
444 [책읽는부모] 보내주신 소중한 책, 어떻게 적용할까 고민중예요 ^-^;;; [2] bangl 2012-02-23 5671
443 [책읽는부모] 공부두뇌... 내 아이 아닌 우리 아이들 이야기 [2] blue029 2012-05-22 5639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