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 퇴근길에 있었던 이야기입니다.

 

아이 간호할 때 읽다가 만 윤영희님의 슬로육아를 들고 신나게 읽었습니다.

도중에 놓지 못하겠어서 환승구간의 에스컬레이터에서도 읽었지요. 

집중해서 읽느라 누가 뒤에서 툭툭 치는지도 몰랐어요.  

갑자기 얼굴 하나가 옆으로 쑥~!!!

어찌나 깜짝 놀라 돌아봤더니

어르신이 허허허 웃으시며 하시는 말씀이..


" 젊은 처자가 열심히 책을 보며 가는 모습이 너무 대견해서 말걸어 봤네.

요즘 모두 스마트폰을 보며 걷느라 사람이 걷는건지, 마는건지..

사람들이 책을 읽어야지. 허허허허 "


어찌나 크게 말씀하시는지 에스컬레이터에 있는 사람들이 죄다 한번씩 보는겁니다.

어깨도 으쓱하지만 반면에 어찌나 찔리던지요.

저 역시 스마트폰을 보며 걷는 사람 중에 하나인걸요.

부끄러워 슬쩍 웃으며 인사했어요.

 

아마도 우리가 전철안에서 책 읽는 아이를 보면 대견해 보여 말 한번 걸어보고 싶듯이

그 어르신도 그 마음이 아니었을까 생각되네요.

생각지 못했던 칭찬 덕분에 한동안 책을 껴안고 살겠어요. ㅎㅎㅎㅎ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261 [책읽는부모] 눈물의 크리스마스 이브 [4] lizzyikim 2012-12-31 5425
260 [책읽는부모] [그림책 후기] <와글와글가족!> 루가맘 2013-10-04 5414
259 [책읽는부모] <대한민국 엄마표 하브루타> 춤을 책으로 배우는 기분이긴 하지만 imagefile 강모씨 2018-09-08 5412
258 [책읽는부모] 공교육의 의미와 역할을 묻다. [1] blueizzy 2014-07-30 5389
257 [책읽는부모] <고마워, 내 아이가 되어줘서>-고마워요, 내 엄마가 되어줘서~ [1] gagimy 2015-04-02 5382
256 [책읽는부모] 고마워, 내 아이가 되어줘서 imagefile [6] 강모씨 2015-03-25 5376
255 [책읽는부모] 고마워, 내 아이가 되어줘서- [1] kky0129 2015-03-30 5360
254 [책읽는부모] 동시 추천좀 해주세요 [2] mulit77 2015-04-23 5357
253 [책읽는부모] 세번 째 책과 산타할아버지 책을 받으며... [4] selbi 2012-12-24 5357
252 [책읽는부모] <대한민국부모>나도 대한민국 부모다... [1] mosuyoung 2012-09-25 5342
» [책읽는부모] 전철역에서 있었던 일 [4] 숲을거닐다 2014-11-28 5330
250 [책읽는부모] <엄마와 연애할 때> 11월의 책! 나도 엄마!~ [1] mosuyoung 2012-12-05 5322
249 [책읽는부모] <고마워 내 아이가 되어줘서>의 연관 그림책 <내가 엄마를 골랐어!> imagefile 고려교장 2018-10-17 5318
248 [책읽는부모] 팟캐스트로 듣는 책이야기의 매력 image 베이비트리 2013-07-22 5316
247 [책읽는부모] [그림책 후기] <다투고 화해하고 우리는 친구> file [2] 루가맘 2013-07-31 5299
246 [책읽는부모] 조화로운 삶 외 [11] 난엄마다 2014-11-03 5255
245 [책읽는부모] <부모가 되는 시간>-세상에서 가장 어려운 건 제대로 된 부모노릇 gagimy 2015-02-22 5246
244 [책읽는부모] <세상의 엄마들이 가르쳐 준 것들> 후기 [6] 빛나는여름 2014-10-14 5244
243 [책읽는부모] 아이와 함께 자라는 부모 - 아이와 엄마의 꿈 이야기~ imagefile [3] 꿈꾸는식물 2013-07-15 5241
242 [책읽는부모] <우리는 잘하고 있는 것일까> 질문부터 다시 [3] 루가맘 2013-12-11 5239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