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월, 11월  두 달은 정말 저에겐 참 힘들고 고된 기간이었어요.

복직한 이후 일단 제 직장에서 크고 작은 사건 및 사고가 많았구요.

그 즈음에 시댁식구들이 집으로 방문, 사실 시댁 식구들이 오신 것은 그다지 큰 일은 아닌데 바로 그날 (점심식사를 하러 나가던 차에) 아파트 단지 내에서 교통사고가 났거든요....

일단 교통사고가 나니까(경미한 사고이긴 하지만) 주말부부인 저희 두 사람은 더욱 더 정신이 없더라구요.

신랑이 없이 처리해야할 일들도 있고, 아기도 돌봐야되고, 직장도 나가야되고...

친정엄마의 도움으로 아이를 키우고 있지만(사실 친정엄마께서 거의 도맡아 키워주시지만요...ㅜㅜ) 제 심적 부담이 나름 컸던 모양인지 어느 날 아침 갑자기 눈이 침침하면서 보이지 않는거에요.

한 며칠 뿌옇게 보이는 눈으로 생활을 했지만 그다지 나아지는 것 같지가 않아서 병원에 가보기로 했답니다.

헉!!~

병원에서 망막에 염증이 생긴 것 같은데 보통은 한 쪽 눈에만 생기는게 일반적인데 전 양쪽 눈 다 그렇다며 이런 경우는 별로 없다나요? 큰 병원에 가서 검사를 받으라는 거에요.

겁이 나서 큰 병원에 가서 검사를 다시 받았어요. 황반에 물이 찼는데 일단 6주 동안 경과를 지켜보자고 그러더라구요. 그냥 나아지는 경우도 있다면서요.

 

근데...얼마전 건강검진을 받으러 갔더니(짝수 해라서 꼭 가야된다더라구요...) 오른쪽 시력이 갑자기 너~무 떨어져 있는거에요...ㅜㅜ

한동안은 산후풍으로 몸 이곳저곳이 쑤시고 아프더니 이번엔 또 눈이 말썽이에요...

제가 약해 보이지 않거든요? 오히려 아주 건강해 보이는 골격 및 얼굴을 가지고 있는데 의외로 몸 이곳저곳이 삐걱거리니까 제 다짐은 거의 잊고 지내는 중이랍니다...

처음 다짐 중간보고를 할 때는 한 가지 빼고 잘 하고 있다며 나름 뿌듯해 했었는데....

인생사 새옹지마라는 말을 실감하고 있답니다.

 

2012년도 이제 얼마 남지 않았네요...

모두들 얼마 남지 않은 한 해를 잘 마무리 하시길 바랍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282 [책읽는부모] [아모스 할아버지가 아픈 날] - 아이 책 후기 난엄마다 2013-09-04 4255
281 [책읽는부모] [이벤트 응모] 꽃 따는 남아 7세 개똥이 imagefile [1] 강모씨 2016-04-16 4212
280 [책읽는부모] 어딨니? 요깄지! - 백일아가와 함께한 책읽기 imagefile [1] 꿀마미 2016-05-18 4204
279 [책읽는부모] <대한민국부모>나도 대한민국 부모다... [1] mosuyoung 2012-09-25 4202
278 [책읽는부모] 고마워, 내 아이가 되어줘서- [1] kky0129 2015-03-30 4197
» [책읽는부모] <다짐 중간보고2> 베이비트리 덕에 책만 간신히 읽고 있어요...ㅜㅜ [7] mosuyoung 2012-12-07 4193
276 [책읽는부모] 전철역에서 있었던 일 [4] 숲을거닐다 2014-11-28 4187
275 [책읽는부모] (8기 응모) 4월엔 꽃 그리고 기억 imagefile [6] puumm 2016-04-15 4185
274 [책읽는부모] 동시 추천좀 해주세요 [2] mulit77 2015-04-23 4183
273 [책읽는부모] <엄마와 연애할 때> 11월의 책! 나도 엄마!~ [1] mosuyoung 2012-12-05 4183
272 [책읽는부모] 고마워 내 아이가 되어줘서 [3] 난엄마다 2015-03-18 4175
271 [책읽는부모] 고마워, 내 아이가 되어줘서 imagefile [6] 강모씨 2015-03-25 4173
270 [책읽는부모] <강변 살자>더 이상 살수 없는 강변, 그때 왜 가만히 있었을까? imagefile [4] 강모씨 2016-10-22 4147
269 [책읽는부모] 아빠~ 내가 태어나서 고마워? imagefile [2] 윤기혁 2016-05-16 4145
268 [책읽는부모] [아이책 후기] 아기가 아장아장 imagefile cider9 2013-12-30 4133
267 [책읽는부모] <할아버지의 꽃밭 > 그림책 소개합니다.^^ imagefile fjrql 2013-07-21 4125
266 [책읽는부모] <부모가 되는 시간>-세상에서 가장 어려운 건 제대로 된 부모노릇 gagimy 2015-02-22 4120
265 [책읽는부모] 아이와 함께 자라는 부모 - 아이와 엄마의 꿈 이야기~ imagefile [3] 꿈꾸는식물 2013-07-15 4109
264 [책읽는부모] [그림책 후기] <다투고 화해하고 우리는 친구> file [2] 루가맘 2013-07-31 4106
263 [책읽는부모] 고마워 내 아이가 되어줘서~ imagefile [1] 꿈꾸는식물 2015-09-09 4104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