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토요일 "사전투표"를 하러갔습니다. 6살 아이가 "투표"가 무엇이냐고 묻길래 길거리 후보자 분들 사진을 보여주면서 이 중에서 우리 동네를 위해서 일할 사람을 다 같이 뽑는 거라고 이야기를 해줬습니다. 왜 그랬을까, 아이가 원한 사람과 제가 투표한 분이 달랐지만, 결과는 아이가 한눈에 선택한 분이 작은 차이로 당선 되셨네요.

 

다음날 3박4일 일정으로 강원도 백운산자락으로 출발했습니다. 목적은 "봄꽃 구경하기!"그런데 조금 일렀던 것 같더라구요. 산은 꽤 추웠고, 꽃은 없었어요. 그래도 곤돌라를 타고 백운산 꼭대기쪽으로 올라가다가 새벽녘에 내렸던 눈때문에 때아닌 "눈꽃"을 보고 왔습니다.

20160411_111429_HDR.jpg

싱가폴에 살고 있는 친구에게 그 사진을 보냈더니 "역시 한국은 벚꽃과 눈꽃이 공존하는 멋진 곳"이라며 그리움을 감추지 못하더군요.

 

여행보다 유치원을 좋아하는 개구쟁이 아들 녀석에게 "곤돌라" 라는 이름이 자꾸 "고릴라"와 혼돈이 되나봐요. 덩달아 저도 자꾸 이름이 기억이 안나서, 도착한 날 저녁에 집 프린터 기에서 곤돌라 타고 찍은 눈꽃 사진을 한장 뽑고, 뒷쪽엔 "곤돌라, 눈꽃"을 정성들여 따라 그리게 한뒤에, 유치원에 들려 보냈습니다. 어제 제가 회식으로 아이가 자는 모습만 보고 오늘 아침에도 제가 먼저 일어나서 출근했지만, 신나게 그리고 수줍게 친구들에게 용기내어 한껏 자랑했겠지요. 오늘 저녁에 물어봐야겠습니다.

 

아이에게 투표도, 눈꽃도 알려주었으나 아직 "세월호"이야기는 전하지 못했습니다. 아이가 나중에 커서 제대로 전해주려고 책도 샀지만 읽다가 가슴아퍼서 다 읽지도 못했네요. 아이가 더 크기전에 잊지말고 진실을 제대로 알고 싶습니다.

20160411_112445_HDR.jpg

p.s. 여행다녀와서 4월의 베이비트리 책이 도착해있을까 기대했는데...시간이 빠릅니다.

오늘을 놓치지않는 베이비트리 가족들 되시길 바래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62 [책읽는부모] <스마트 브레인> 운동, 잠, 자기 절제력! [2] mosuyoung 2012-06-16 5890
61 [책읽는부모] [스마트 브레인] 나일이의 뇌 웃기기! imagefile [7] 나일맘 2012-06-13 6070
60 [책읽는부모] 다양한 뇌유형만큼 모두 다르게 행복하게 관계맺고 사는 법을 고민합니다^^ [2] 624beatles 2012-06-08 4720
59 [책읽는부모] 권오진님의 <아빠학교>, 조기 적용의 후유증 [6] 강모씨 2012-06-07 5193
58 [책읽는부모] 아이의 공부두뇌-때에 맞는 교육이 중요하다 [1] greenbhlee 2012-06-07 4925
57 [책읽는부모] 아이의 공부두뇌는 결국 생활두뇌! [2] btmind 2012-05-27 4724
56 [책읽는부모] 아이의 공부두뇌?!-저부터 해볼까요. [2] oodsky 2012-05-22 4875
55 [책읽는부모] 공부두뇌... 내 아이 아닌 우리 아이들 이야기 [2] blue029 2012-05-22 5642
54 [책읽는부모] 아이의 공부 두뇌… 전 시간이 조금 더 지난 후 다시 읽어야 할까봐요. ^^;; [1] jsbyul 2012-05-21 4439
53 [책읽는부모] 선생님. 나빠요.... zizing 2012-05-18 4862
52 [책읽는부모] 기다리기 정말 어렵습니다. [2] wakeup33 2012-05-17 5365
51 [책읽는부모] 좋은 엄마보다 행복한 엄마되기^^ oodsky 2012-05-10 4763
50 [책읽는부모] 기다림의 미학.. 그 어려움 [4] guibadr 2012-05-08 4709
49 [책읽는부모] 스스로의 일상을 돌아보는 시간이 된 책 ^^ [1] 624beatles 2012-05-06 4809
48 [책읽는부모] 긴 호흡으로 기다려주기... [1] greenbhlee 2012-05-05 4385
47 [책읽는부모] 기다리는 부모... ㅜ.ㅜ [2] blue029 2012-05-04 4988
46 [책읽는부모] 아이를 위해 기다려줄 수 있는 마음이 여유로운 부모가 되어야지 [3] corean2 2012-04-24 5098
45 [책읽는부모] 행복한 육아로의 한 걸음 더... imagefile [4] jsbyul 2012-04-23 5384
44 [책읽는부모] 조화로운 동반 ubin25 2012-04-20 5014
43 [책읽는부모] 아이를 기다리기 어려운 부모님들께! [2] btmind 2012-04-20 5392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