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을 읽으면서 여러번 눈시울을 붉혔습니다.

난생처음 해보는 한 아이의 엄마로서, 아내로 그리고 회사원으로서, 며느리이자 딸로서...작가님의 고군분투하시는 모습이 제 모습같이 느껴질때가 많았습니다.

남편분과 싸우고 집을 나갔다가 돌아와보니 둘째아이가 기다리고있던 장면에서는..말안듣는 아들과 싸우다가 아들과 남편을 두고 추운데 아파트단지까지 나왔다가 놀이터 한바퀴돌고 집에 들어갔던 제가 생각이났습니다.

요즘 제 취미는 회사옆 도서관에서 책빌리기입니다. 주제는 다양합니다. 육아,여성,문학,철학, 심리학 등의 책을 읽어가며 매일매일의 제 하루를 재조명해보고 좀더 즐겁게 생활해보려고 애를씁니다. 그래서 작가님의 독서를 통한 일상탈출과 탈출후 역시 제자리로 돌아올수밖에없는 스스로를 발견하곤하는 그 허탈함이 더 가슴깊이 와닿았는지도 모르겠습니다. 그 과정에서의 변화와 발전은 말할것도 없구요.

중간쯤 힘든 가슴을 쓸어안고 소설을 밤바다 써내려가기 시작했다는 부분에서는 제 가슴이 뻥 뚫리는 듯 시원하고 가슴벅차기도했습니다. 너무나 기뻤구요.

작가님의 책을 읽으며 마치 오래된 친구를 만나, 그 친구가 밤새 곁에서 제게 수다를 떨어준 것같은 편안한 기분을 느꼈기에 독후감도 다시 그 친구에게 제 맘을 열어놓는 마음으로 쓰게됩니다.

책을 덮으며 "좋은엄마"일 필요가 없는거구나..라는 깨달음을 얻게되네요. 비록 며칠안가서 까맣게잊고 다시 "좋은엄마" 가 되기위해 온갖것을 하고있을지라도..그냥 괜찮을것같습니다. 그런모습일지라도 다 이해하고 보듬어줘야겠다는 다짐같은걸 하게됩니다.

작가님 감사드리고 애쓰셨습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542 [책읽는부모] [이벤트] 책 읽는 부모 발표! 축하합니다~ imagefile [33] 베이비트리 2014-12-15 48701
541 [책읽는부모] 책 읽는 부모를 모십니다 imagefile [17] 베이비트리 2014-07-01 39450
540 [책읽는부모] 당신을 '책 읽는 부모'로 초대합니다 imagefile [9] 베이비트리 2014-05-27 37862
539 [책읽는부모] [발표] 책 읽는 부모를 모십니다 imagefile [11] 베이비트리 2014-07-22 23266
538 [책읽는부모] ♡ 황쌤의 책놀이 5 - 달팽이 똥 색깔은? ♡ imagefile [1] 황쌤의 책놀이 2014-04-12 22271
537 [책읽는부모] "황쌤의 자연관찰 책놀이"2 -개미 imagefile [6] 황쌤의 책놀이 2014-03-12 18511
536 [책읽는부모] '황쌤의 자연관찰 책놀이' 1 - 나비 imagefile [4] 황쌤의 책놀이 2014-03-09 15934
535 [책읽는부모] 목에 가시가 걸린 듯 넘기기 힘들었던 책 - 엄마 수업을 읽고 imagefile [8] jsbyul 2012-02-09 15177
534 [책읽는부모] ♡ 황쌤의 책놀이 -어서 빨간모자를 구출하자! ♡ imagefile 황쌤의 책놀이 2014-04-23 12887
533 [책읽는부모] 여기 군침도는 요리만화 넷이요~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7-18 12364
532 [책읽는부모] [발표] 책 읽는 부모를 모십니다 imagefile [2] 베이비트리 2014-11-25 12359
531 [책읽는부모] 노랑각시 방귀 소동! 그림책 후기와 베갯머리 이야기~ imagefile [1] 꿈꾸는식물 2013-10-15 11895
530 [책읽는부모] ♡ 황쌤의 책놀이4♡ 개미산이 뭘까요? imagefile [3] 황쌤의 책놀이 2014-04-08 11502
529 [책읽는부모] ♡황쌤의 책놀이3 - 진딧물과 개미 놀이♡ imagefile [6] 황쌤의 책놀이 2014-03-28 11396
528 [책읽는부모] 책 읽는 부모 1기 오프라인 모임 후기 imagefile [29] 양선아 2012-04-20 11283
527 [책읽는부모] 김영훈 박사님 공부의욕 : 공부가 하고 싶다 imagefile [1] jenifferbae 2013-07-22 11238
526 [책읽는부모] 두려움 없이 엄마 되기 : 그녀 vs 나 imagefile [14] 강모씨 2012-03-28 11234
525 [책읽는부모] [엄마와 연애할 때]나도 여자였고 사람이었어 imagefile [7] lizzyikim 2012-11-28 10748
524 [책읽는부모] 당신을 '책 읽는 부모'로 모십니다 imagefile [23] 베이비트리 2014-04-02 10625
523 [책읽는부모] 유대인 엄마들의 체벌 [1] wakeup33 2012-03-07 10280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