돼지김밥3].jpg 돼지김밥2.jpg 돼지김밥1.jpg 돼지김밥.jpg


책읽는 부모를 통해 알게된 김밥은 왜 김밥이 되었을까를 읽었다.


책의 내용은 편식을 하는 여러 아이들을 어떻게 하면 야채와 다양한 음식재료들을

잘 먹일까 생각하던 돼지엄마가 고민에 빠져 무서운 괴물이 나오는 꿈까지 꾸면서


아이들을 위한 여러 음식들을 만들어보다

김위에 밥을 놓고 여러 야채를 잘 말아 김밥을 만들었더니

모양도 알록달록한 꽃모양같이 이쁜 김밥이 완성되어


아침에 일어난 돼지아이들이 모두 맛있게 먹고 편식에서 벗어난다는

내용이었다.


편식에 관한 돼지엄마의 고민을 듣다보니 그대로 첫째와 둘째를 키우는 내 자신같아 보이기도 하고

실제로 이 책을 통해 다양한 김밥들을 많이 시도하기도하고 그런 김밥들을 매번

성공스럽게도(?) 잘 먹는 아이들이 신기하면서도 고마웠다. 조금 일거리가 많긴 하지만 조금만

신경써주면 아이들도 맛있게 밥을 먹일 수 있는 방법들이 많은데


엄마로써 그런 요리방법들에  조금만 더 관심갖고 알아보고 자꾸 맛있게 먹일려는 노력이

아무래도 아이의 편식에 영향이 큰 부분인 것 같다. 조금 읽으면서 반성도 되고 작은 레시피들로도

바뀌는 아이들의 모습에 부담을 덜기도 했다.


또 같이 엮어진 보드게임 돼지김밥먹기놀이는

그동안 갖고 놀았던 인형이나 장난감에서 벗어나 엄마와 동생 언니랑 새로운 놀이가 되면서

이건 왜 이래, 이렇게 시금치 하나만 먹으면 김밥완성인데 하는 말들이 자연스레 흘러나오면서

야채에 대한 거부감을 확 줄여주고 또 귀여운 돼지친구들의 모습을 너무 좋아하면서

카드를 뒤집을때마다 마치 자기가 건강해지는양 기뻐하는 모습도 게임을

자꾸 하게되는 이유인것도 같다.


또 게임시작때마다 그때그때 반찬들의 위치를 바꾸니 숫자와 일치시키는 방법같은것도 알아가게되고 수개념도 한번 다지게 되는 점이 있다. 또 괴물카드를 뒤집는 묘미를 알아가며 승부욕을 부추기기도 하고 게임방법을 자연스럽게 터득하는 면이 굉장히 흥미로웠다.


아침에 게임한번 저녁에 게임한번 할 정도로 빠져있다가도 엄마입장에선

밥 잘 안먹게 될때 돼지들은 야채 다 잘 먹던데 하며 핑계말도 할 수 있게 해주는

맘편한 책이자 보드게임이었다. ^^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342 [책읽는부모] [부모가 되는 시간] - 난 행복할까? [1] 난엄마다 2015-08-26 2930
341 [책읽는부모] 세상에서 가장 소중한 너에게, 세상 모든 것을 느끼고 즐기렴 [2] kulash 2015-08-24 3529
340 [책읽는부모] 달을 삼킨 코뿔소, 그 깊이를 알 수 없는 슬픔을 느끼며. [3] kulash 2015-08-23 3636
339 [책읽는부모] 우리 아가들~고마워, 내 아이가 되어줘서 imagefile [4] kulash 2015-08-22 4510
338 [책읽는부모] -고마워 내아이가 되어줘서- 을 읽고 [3] 하륜하준이네 2015-08-20 2686
337 [책읽는부모] <고마워 , 내 아이가 되어줘서>를 읽고 [6] puumm 2015-08-18 3587
336 [책읽는부모] 넘어져도 다시 일어서는 아이 : 돕고 사세 imagefile [6] 강모씨 2015-08-18 3277
335 [책읽는부모] 당신의 가슴은 뛰고 있는가? [10] 난엄마다 2015-08-18 2960
334 [책읽는부모] 책 읽는 부모 6기 시작에 즈음하여~ [11] puumm 2015-08-04 3090
333 [책읽는부모] (이벤트응모) 함께 놀 또래만 있다면 [2] 난엄마다 2015-07-22 2790
332 [책읽는부모] 이벤트 응모 -우리아이 신나는 놀이터 imagefile [4] 하륜하준이네 2015-07-21 3153
331 [책읽는부모] [이벤트 응모] 아빠가 지은 놀이터 imagefile [10] boyoungpark 2015-07-20 7542
330 [책읽는부모] (이벤트 응모)우리 아이 놀이터는 집 앞 내성천 imagefile [5] 꿈꾸는식물 2015-07-20 5433
329 [책읽는부모] [이벤트 응모] 우리 가족의 놀이터 imagefile [2] manicure99 2015-07-20 5399
328 [책읽는부모] (이벤트응모) 우리 아이 신나는 놀이터 imagefile [4] puumm 2015-07-19 6267
327 [책읽는부모] 잠실동 사람들을 읽고... imagefile [1] wonibros 2015-07-02 3711
326 [책읽는부모] 상반기를 보내며... [3] 푸르메 2015-06-29 3360
325 [책읽는부모] [함께 책읽기 프로젝트] 상반기 결산 [3] satimetta 2015-06-24 3429
324 [책읽는부모] [함께 책읽기 프로젝트] 큰오색딱따구리의 육아일기 imagefile [6] 윤영희 2015-06-23 4511
323 [책읽는부모] [함께 책읽기 프로젝트] 2015 상반기 결산 [17] 강모씨 2015-06-21 3204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