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훈 기자 kimyh@hani.co.kr

1개 살 돈으로 4~5개 만들어
제습 재료 판매량 5배 급증
밀가루·식초로 만드는 세제 인기
자동차 부품도 직접 구매해 교체
DIY, 취미 아닌 비용절감 뚜렷

염화칼슘은 염소와 칼슘을 반응시켜 만든 이온성 화합물이다. 화학식은 CaCl₂. 겨울철 제설제로 많이 쓰인다. 지방자치단체의 제설창고나 화학공장에나 있을 법한 이 물질이 최근 인터넷 쇼핑몰에서 활발하게 거래되고 있다. 염화칼슘의 ‘조해성’이 새삼 입소문을 타고 있기 때문이다. 조해성이란 공기 중에 노출된 고체가 수분을 흡수하여 녹는 성질. ‘물먹는 하마’로 대표되는 제습제가 플라스틱 용기에 담긴 염화칼슘이라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집에서 염화칼슘을 구입해 직접 제습제를 만드는 소비자들이 빠르게 늘고 있다.

온라인 쇼핑사이트 지마켓(www.gmarket.co.kr)은 지난 3월 염화칼슘 카테고리를 신설했다. 매달 판매량이 50% 이상 늘더니, 장마철인 6월에는 전월 대비 539%의 판매 증가율을 보였다. 인터파크(www.interpark.com)에서도 올해 들어 월평균 30%씩 염화칼슘 판매량이 늘고 있고, 11번가(www.11st.co.kr)에서는 올해 5~6월 판매량이 전년 대비 250% 늘었다. 쇼핑몰마다 1㎏짜리 소용량부터 25㎏짜리 대용량까지 선보이고 있다. 계량컵과 한지 등 제습제를 만드는 데 필요한 부자재를 포함한 제품도 있다. 지마켓 관계자는 “생활용품을 집에서 직접 만들어 쓰는 알뜰족이 늘어나면서 온라인몰에서도 관련 용품이 인기를 얻고 있다. 최근엔 여름철 습기를 잡아주는 염화칼슘 등의 수요가 점차 늘어나는 추세”라고 말했다.

제작방법은 매우 간단하다. 수명이 다한 500㎖짜리 제습제 용기를 비워 깨끗이 씻은 뒤 염화칼슘 약 200g을 넣고 한지나 부직포로 뚜껑을 덮으면 끝이다. 시중에서 500㎖ 제습제 1개가 1000원 안팎에 판매되는데, 집에서 만들면 같은 값으로 4~5개 정도가 나온다.

주방용 세제도 ‘홈메이드’가 뜨는 분야다. 최근 인기 요리사 강레오는 한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해 고급 레스토랑에서도 많이 쓴다는 세제를 소개했다. 어느 집 주방에나 있는 밀가루와 식초, 소금을 물과 잘 섞기만 하면 완성된다. 이런저런 생활의 지혜를 공유하는 인터넷 카페와 블로그에는 이미 ‘강레오 세제’를 직접 만들어 설거지를 해본 경험담이 올라오고 있다. ‘그릇에 기름기가 전혀 남지 않고 뽀득뽀득 잘 닦인다’는 평이다.

인터넷 쇼핑몰에서는 ‘강레오 세제’가 나오기 전부터 베이킹파우더, 베이킹소다, 구연산, 과탄산소다 등이 주방이나 욕실용 세제 등으로 인기를 끌고 있다. 인터파크에서는 베이킹소다와 구연산, 과탄산소다의 2013년 상반기 판매량이 전년 동기 대비 각각 50%, 40%, 20% 증가했다.

자동차 용품 시장에서도 비슷한 양상이 나타나고 있다. 11번가에서는 와이퍼, 사이드미러, 타이어, 휠, 배터리 등 자동차 용품의 올해 1분기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52% 늘었다. 자동차 용품의 경우, 대부분의 구매자가 남성이었던 것과 달리 여성 구매자의 매출 비중이 지난해보다 37%나 늘어난 것도 특이한 점이다. 11번가 관계자는 “정비소에 의존하지 않고 온라인에서 부품을 구입해 직접 교체하거나, 정비소에 공임비만 지불해 비용을 아끼는 소비자들이 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러한 최근의 디아이와이(DIY·가정용품 등의 제작·수리·장식을 직접 하는 것으로 ‘do it yourself’의 약어) 바람은 ‘취미형’이 아닌 ‘생계형’이라는 점에서 과거의 디아이와이와 다르다. 수년 전 유행한 디아이와이는 자신만의 개성을 표현하는 취미활동의 성격이 짙었다. 디아이와이의 대상도 가구나 인테리어 용품 등에 집중됐다. 자기만족이 중요하다 보니 기성품을 사는 것보다 디아이와이가 돈이 더 들어가는 경우도 많았다. 하지만 제습제나 주방세제 등의 디아이와이는 철저히 비용을 줄이는 데 초점을 맞추고 있다.

지마켓 관계자는 “불필요한 비용을 아끼려는 소비심리와 친환경 등 믿을 수 있는 재료에 대한 관심이 결합해 제습제나 세제 등을 직접 만드는 소비자들이 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그 결과 오프라인에서는 찾아보기 힘든 염화칼슘 같은 원재료가 온라인에서 활발하게 거래되는 특이한 현상이 나타나고 있다”고 말했다.

한겨레 유신재 기자 ohora@hani.co.kr


홈메이드 제습제 만들기

<홈메이드 제습제 만들기>
페트병 잘라 염화칼슘 담으면 끝~ 참 쉽죠?

일회용 커피잔으로도 가능
피부 자극…작업땐 장갑을
남은 재료는 밀봉 보관해야 

집에서 직접 제습제를 만들 경우 기존에 수명이 다한 제습제 용기를 활용해 염화칼슘을 다시 채워주면 가장 손쉽게 제작이 가능하지만, 없더라도 큰 상관은 없다. 어느 가정에서나 쉽게 찾을 수 있는 빈 페트병이나, 많은 이들이 수시로 즐겨 마시는 테이크아웃 플라스틱 커피컵을 재활용하면 누구나 손쉽게 ‘홈메이드 제습제’를 만들 수 있기 때문이다.

방법은 간단하다. 제습제의 구조는 염화칼슘을 담는 용기와 공기 중에서 흡수한 습기가 흘러내려 고일 공간만 있으면 되기 때문이다. 둘은 분리가 가능하도록 만들어, 염화칼슘이 습기를 흡수해 모두 녹으면 물을 버려주고 다시 염화칼슘을 보충해주면 된다.

우선 생수, 음료수 등을 마시면 나오는 1.5ℓ짜리 페트병을 재활용하는 방법은 다음과 같다. 페트병의 입구에서 3분의 1 지점을 잘라 둘로 분리한다. 입구 쪽을 뒤집어 아랫부분에 끼우는 구조로 제습제 용기를 만들 것이다. 입구 쪽 부분에 담을 염화칼슘이 밑으로 빠지지 않되, 습기는 빠져나갈 수 있도록 페트병의 주둥이 부분을 막아준다. 양파 그물망, 부직포, 한지 등 주변에서 찾을 수 있는 재료를 활용하면 된다. 이렇게 입구를 막고 뒤집어 아랫부분에 끼운 뒤 염화칼슘을 담으면 완성이다. 넘어졌을 때 염화칼슘이 쏟아지지 않도록 윗부분 역시 습기가 통과할 수 있는 재질로 막아주는 게 좋다.

테이크아웃 커피잔을 이용하는 방법도 마찬가지다. 둥근 윗부분의 뚜껑을 분리해 뒤집어서 밑의 컵에 끼워주는 것이 기본 구조. 역시 염화칼슘을 담을 수 있도록 다양한 투과성 소재를 이용해 막아주고 염화칼슘을 담으면 완성이다. 테이크아웃 커피컵은 페트병에 비해 용량과 부피가 작기 때문에 작은 수납 공간 등에 두면 어울린다.

주의사항이 있다. 염화칼슘은 피부에 닿으면 자극을 일으키고 눈에 들어가면 치명적인 손상을 일으킬 수 있기 때문에 장갑을 끼고 작업하고, 작업 뒤에는 반드시 손을 씻는 것이 좋다. 또 쓰다 남은 염화칼슘은 꼭 공기와 통하지 않도록 밀봉해서 보관해야 수분에 녹는 것을 방지할 수 있다.

한겨레 권오성 기자 sage5th@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39 [살림] 이케아 세대, 취미는 살림 바꾸기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10-30 6165
38 [살림] 서재도 아닌 창고도 아닌 작은 방 구출작전 image 베이비트리 2015-01-29 6007
» [살림] 알뜰족, 이젠 제습제·주방세제도 직접 만든다 image 베이비트리 2013-06-26 5804
36 [살림] 텃밭 바라보기 imagefile [14] 난엄마다 2014-06-28 5396
35 [살림] [살림의 비법] ③두꺼운 옷정리 어떻게? 베이비트리 2012-09-20 5354
34 [살림] [베이비트리 콕콕 짚어줘요](17) 행복이 가득한 한가위 보내세요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6-09-13 5289
33 [살림] 키우는 재미 imagefile [10] 난엄마다 2015-06-12 5151
32 [살림] [수납의 달인] 싱크대 수납 해결사는 상자 image 베이비트리 2013-08-29 5100
31 [살림] 올 나간 스타킹 활용법 ㅠ.ㅠ [2] 숲을거닐다 2014-10-07 5094
30 [살림] 저금통을 정리했어요 imagefile [4] 숲을거닐다 2015-04-17 5016
29 [살림] [수납의 달인] 양말에서 향긋한 꽃냄새가? imagefile [1] 베이비트리 2014-03-20 4877
28 [살림] 3인 가족 ‘적정 주거면적’은 얼마나 될까 image 베이비트리 2015-03-19 4682
27 [살림] [수납의 달인] 높은 천장 활용법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6-26 4627
26 [살림] 아름다운 가게 기부 imagefile [1] 숲을거닐다 2015-10-20 4373
25 [살림] 새로 산 만큼 버리세요 image 베이비트리 2015-12-10 4188
24 [살림] 나에게 딱 맞는 방, 가구 매장에서 골라볼까 image 베이비트리 2015-02-26 4171
23 [살림] 내 식탁을 빛내주는 작은 사치 image 베이비트리 2015-04-30 4125
22 [살림] 우리집을 카페나 호텔처럼…어렵지 않아요 image 베이비트리 2016-03-31 4090
21 [살림] 사과 정말 맛있네요~ `베트' 독자 형민이 엄마 아버님 농사 사과 imagefile [2] 양선아 2013-11-28 4039
20 [살림] 오랜만에 주부모드 imagefile [3] 숲을거닐다 2015-09-09 3819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