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직을 앞두고...

직장맘 조회수 5802 추천수 1 2012.02.27 13:46:28

아기와 함께 행복하면서도 정신없는 하루하루를 보내다보니 어느 새 일 년이라는 육아휴직 기간이 다 지나가고 이제 복직이 코앞이다.

예정된 일이었기에 아기를 낳고 얼마 안되서부터 어린이집에 보낼 생각에 마음이 짠했는데 이젠 닥쳐온 현실이 되었다. 그래서 작년 하반기부터 아기를 믿고 맡길 수 있는 어린이집을 찾다가 다행히도 맘에 드는 곳을 찾아서 올 1월말부터 보내고 있다. 

3월에 복직이지만 아기에게 적응기간을 충분히 주어서 엄마와 떨어져 지내야 하는 불안을 최소한으로 줄여주고 싶었고, 나 또한 한 번도 품에서 떼어놓은 적 없던 아기와 떨어져있는 마음의 훈련이 필요했기에 조금 일찍 보내기로 한 것이다.

 

고맙다고 해야 할까... 아기는 등원 첫 날부터 걱정과는 달리 나와 헤어지는 것도 잘 했고, 엄마없이 한 시간 반 남짓 보내는 시간도 잘 놀아줘서 마음이 한결 가벼웠었다.

그러나 어린이집 다니기 시작하면 못해도 일 년 정도는 병치레를 한다고 하더니 3일째 되던 날 바이러스성 장염에 걸려 2주 정도를 고생했고, 이제 나았다 싶어서 다시 보냈더니 열감기가 걸려서 3일을 쉬고...돌때까지는 병치레를 하지 않던 아이가 기다렸다는 듯이 아프기 시작한 것이다.

 

결국 적응기간을 충분히 갖고자 했던 내 의도와 달리 아이는 집에서 쉬는 날이 더 많았다. 하지만 며칠씩 쉬었다 가도 다시 적응을 잘 하는 편이었고, 담임선생님이 워낙 경력이 있고 능숙한 분이어서 잘 돌봐준 덕분에 점심까지 먹고 오는 연습을 할 수 있었다. 지난 주, 이제 곧 낮잠까지 재울 수 있으려나... 생각하며 아기를 데리러 갔더니 선생님이 안내문 한 장을 건내주었다.

 

<전국 민간어린이집 휴원 안내문>

어린이집 운영을 어렵게 만드는 보건복지부 규제에 반대하고 대책 수립을 촉구하기 위해 전국 민간어린이집이 모두 일주일 동안 휴원을 한다는 것이다.

이런... 일주일이라니... 2월달 보육료가 아깝다는 생각이 들었다. 이럴거면 뭐하러 일찍부터 보냈을까 싶기도 했다.

하지만 보육교사들의 근무시간이나 급여에 대한 처우가 개선되어야 한다는 것에는 동의하니 이 정도는 감수해야겠다는 생각이 들기도 했다.

그러다가 문득 드는 생각. 아직까지는 휴직중이니 어느 정도는 여유있게 이 상황을 받아들이지만 만약 내가 복직한 후였다면 어땠을까? 앞으로도 이런 일이 또 있지 말라는 보장이 어디 있는가? 그럼 난 아이를 어떻게 해야 하지?... 많은 생각들이 스쳐갔고 마음이 심난스러워졌다.

이래서 직장맘들은 친정이나 시댁 가까이에 살면서 부모님들의 도움을 받는가보다 싶었다.

나도 친정 가까이 이사 갈 준비를 해야 하는 걸까...

걱정없이 아이를 키우면서 직장생활을 할 수 있는 그런 날은 언제쯤 올까...

천진하게 웃는 아기의 얼굴을 바라보는 내 마음은 심난스럽기만 하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46 [직장맘] 엄마, 야구 해요~ imagefile [5] 강모씨 2012-05-22 5669
45 [직장맘] 나의 육아기는 앨범북 imagefile [3] yahori 2012-05-16 22961
44 [직장맘] 25개월, 처세술에 입문하다 [12] 강모씨 2012-05-13 7920
43 [직장맘] 일, 육아 그리고 친정엄마 [6] kimharyun 2012-03-09 5859
42 [직장맘] 모유수유도 하고 싶고 일도 하고 싶은 엄마 마음 [9] corean2 2012-02-29 5856
» [직장맘] 복직을 앞두고... [9] greenbhlee 2012-02-27 5802
40 [직장맘] 어린이집 진급 설명회에 다녀왔어요. [6] yahori 2012-02-25 5979
39 [직장맘] 직장 생활 권태기... 어떻게들 극복 하셨는지... [17] jsbyul 2012-02-24 7645
38 [직장맘] 엄마를 위한 인형극 '공돌리와 친그들' imagefile [2] yahori 2012-02-23 10684
37 [직장맘] [육아카툰] 이럴려면 차라리 남편 되지 말아라 imagefile [25] heihei76 2012-02-08 46595
36 [직장맘] [육아카툰] 엄마는 왜 고추가 없어? imagefile [10] heihei76 2012-01-30 41137
35 [직장맘] 어린이집 명절 선물 이렇게 했어요 [7] yahori 2012-01-19 16723
34 [직장맘] "법제처, 육아휴직 경력으로 불인정 한다"? yahori 2012-01-13 15949
33 [직장맘] [육아카툰 ^^] 어린이집 보육료 지원, 정확히 알고 있는 사람 도대체 누구 없소? imagefile [11] heihei76 2012-01-12 10628
32 [직장맘] 어린이집에서 보내온 아이 생일 선물 imagefile [6] yahori 2012-01-11 13068
31 [직장맘] [육아카툰] 3살된 아들래미를 보면서 인간과 동물의 차이점을 또 발견하다 imagefile [8] heihei76 2012-01-09 22049
30 [직장맘] 맞벌이 가구, 홑벌이 추월했네요 [1] yahori 2011-12-14 14600
29 [직장맘] 아이들 저축 뭐하세요? [2] yahori 2011-12-08 12348
28 [직장맘] 아침에 해야 할 일 imagefile [4] yahori 2011-11-11 7086
27 [직장맘] 유치원 졸업사진 찍던 날, 왠지 눈물이... imagefile [2] yahori 2011-11-03 6125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