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디어 말도 많고 탈도 많았던 유치원 지원 전쟁이 시작되었습니다.

 

엄마경력 40개월, 어리버리 초보 엄마이자 직장맘의 유치원 선택 기준은

오로지 "셔틀 버스 노선"이었어요. ㅠㅠ

주위에 국공립 유치원은 아예 없고, 사립 유치원 마저도 각 군에 겹치는 바람에

선택의 폭은 줄어들 수 밖에 없었죠. 

 

암튼, 아이 폐렴 간호 할 때 휴가를 죄다 써버렸기 때문에

점심시간에 눈보라를 헤치고 유치원에 갔습니다.

그런데 느낌이 쏴한게.. 어쩜 이리 사람들이 없지?? 하는 의아함을 가지고

문을 여는 순간..

"어머님, 접수는 오후 3시부터 6시까지입니다. 아이들 수업 시간이라서요. "

헉!! 원서만이라도 달라고 사정했으나 안된답니다.

 

가기 전에 분명히 전화해서 구비서류가 무엇인지,

입학설명회 못 갔는데 입학원서를 주는지 등 필요한 정보를 여쭤봤는데

정작 중요한 언제부터 접수 시작하는지를 안 물어봤던 거에요.

 

오늘은 왜 그렇게 눈보라가 휘날리는지..

결국 오늘은 헛탕쳤어요.

이럴 때 정말이지 헛똑똑이라고 부르는 친정엄마 말씀이 가슴에 사무칩니다.

 

어리버리 엄마라 미안해, 아들.

어쩜 유치원 못 갈수도 있겠다. ㅠㅠㅠㅠ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106 [직장맘] 1학년과 메르스 imagefile [3] yahori 2015-06-08 7233
105 [직장맘] 메르스 미워요 imagefile yahori 2015-06-02 2637
104 [직장맘] 아주 예쁘고 착한 우리 엄마 imagefile [3] yahori 2015-05-08 4826
103 [직장맘] 황금연휴엔 집으로... imagefile [2] yahori 2015-05-04 4088
102 [직장맘] 잘 생겼다~, 잘 생겼다~ 왕자병 초기 증상 개똥이. imagefile [4] 강모씨 2015-04-09 4429
101 [직장맘] 아침부터 물난리 [10] yahori 2015-03-27 3114
100 [직장맘] 사진이 있는 인터뷰-'미생'영업3팀 김대명 happyhyper 2015-01-19 3154
99 [직장맘] 주말 날 구해준 장난감 imagefile [3] 양선아 2015-01-04 5924
98 [직장맘] 안부 imagefile [10] 숲을거닐다 2014-12-17 4554
» [직장맘] 어리버리 초보엄마의 쌩쇼! [10] 숲을거닐다 2014-12-01 3880
96 [직장맘] [엄마는 육아휴직중]5개월차, 위기가 찾아왔습니다. imagefile [3] kcm1087 2014-11-19 9916
95 [직장맘] 잘 잡힌 독서교육습관에 흐뭇하네요^^ imagefile kelly7972 2014-09-17 3856
94 [직장맘] 독서논술 선생님 놀이 중인 딸들~ imagefile [1] kelly7972 2014-07-13 8785
93 [직장맘] 직장맘과 전업맘의 사이, 중간맘으로? [6] kcm1087 2014-07-11 4448
92 [직장맘] 아래 직장맘(어른아이 님) 속풀이 글에 대한 RE? 입니다 ^^ [40] 케이티 2014-07-10 3710
91 [직장맘] [주말엄마]4. 여보 일찍 좀 들어와봐~! [2] kcm1087 2014-07-03 3398
90 [직장맘] [주말엄마] 3. 드디어 울렸네요. 신문고! imagefile [3] kcm1087 2014-06-17 3148
89 [직장맘] [주말엄마]② 칼퇴근 하라고 하세요! [2] kcm1087 2014-06-12 3203
88 [직장맘] 주말엄마, [5] kcm1087 2014-06-11 3518
87 [직장맘] [베이비트리가 콕콕 짚어줘요] ⑥ 직장맘, 나도 아내가 있었으면 좋겠다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4-30 15005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