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 야구 해요~

직장맘 조회수 5670 추천수 0 2012.05.22 23:13:15

지난 토요일.

회사 야구동호회 시즌 5차전.

개똥이를 데리고 ㅇㅇ중학교로 향했습니다.

녀석 이제 택시도 압니다.

 

이제는 제법 얼굴이 익은 삼촌들에게 인사도 하고,

엄마를 따라 응원도 합니다.

삼촌 파이팅!!!”, “홧팅!!!”

 

도루를 하는 선수를 향해 스스로 달려!!!” 하기도 하고,

득점 기회를 날린 우리 선수들을 향해 아까비!” 하는 엄마를 따라 아까비도 마스터 했습니다.

 

엄마 야구하고 올께할때는 안된다고 하더니,

벤치를 지키는 엄마가 불쌍했는지,

엄마~ 야구 해요라며 독려하기도 했는데,

저는 5회초 처음이자 마지막 타석에서 3루수 땅볼 아웃.

회사 동호회는 5 5. 저는 3타수 무안타.

제가 안타를 치는 날이 첫승을 거두는 날은 아닐런지

 

IMG_4849.JPG 

- 남들은 야구를 하거나 말거나, 모래놀이에 심취한 개똥.

 

 IMG_4843.JPG

- 신발까지 벗어 던지고, 모래를 만끽하는 개똥이

 

강모씨.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6 [직장맘] "집중해야지~" mksong 2010-06-08 6435
5 [직장맘] [독립만세] 아가들이 아픕니다-.-; imagefile yahori 2010-05-26 12140
4 [직장맘] 정수년의 '세상에서 아름다운 것들' imagefile 김미영 2010-05-26 7900
3 [직장맘] 다섯번째 야외학습일.^^ js503 2010-05-20 7840
2 [직장맘] 독립 만세 첫주 imagefile yahori 2010-05-18 7738
1 [직장맘] 이젠 정말 우리가족독립만세! yahori 2010-05-03 7888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