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젖 먹일 사회환경이 필요하다

자유글 조회수 16212 추천수 0 2011.08.09 11:01:13

 



044865af70c19ebaa1c7d74de3a1e67b.세계보건기구(WHO)와 유니세프(UNICEF)가 정한 세계모유수유(엄마젖 먹이기) 주간인 지난주(1~7일)에는 엄마젖의 중요성에 대한 교육 등 각종 행사가 전국 곳곳에서 열렸다. 보건소나 병원에서는 엄마젖 먹이기가 아이는 물론 엄마의 건강에도 좋다는 내용의 건강강좌를 열었고, 임신부들을 대상으로 젖 먹이기 요령을 교육하는 행사도 있었다. 언론에서도 엄마젖의 이로운 점을 알리는 기사들이 쏟아졌고, 심지어 북한에서는 엄마젖을 먹는 비율이 전세계 평균치보다 높다는 보도도 있었다.



엄마젖이 이롭다는 설명의 내용을 간추려 보면, 우선 엄마와 아이 사이의 유대감 확보로 임산부의 만족감이 높아져 산후우울증을 크게 줄인다는 연구 결과가 있다. 또 아이에게 젖을 먹이면 엄마의 유방암 발생 가능성이 낮아진다는 보고도 있다. 물론 아이에게도 이로운 점이 많다. 엄마젖을 먹은 아이는 그렇지 않은 아이들에 견줘 각종 정신질환을 비롯해 호흡기·소화기·알레르기 질환에 걸릴 가능성이 낮아진다. 아울러 유아기나 청소년기는 물론 나중에 어른이 돼서도 비만이나 고혈압, 고지혈증 등의 발생 비율이 낮다고 한다. 이 밖에도 외출할 때마다 분유와 깨끗한 물을 챙겨야 하는 불편이 없으며, 비싼 분유를 사는 경제적 부담을 줄일 수 있는 장점도 있다.



이처럼 엄마와 아이에게 모두 이로운 엄마젖 먹이기를 우리나라에서 실천하는 엄마의 비율은 1990년대 후반 10%대에서 최근 들어 점차 높아져 30%대까지 올라섰지만, 여전히 세계 평균인 40%에 미치지 못한다고 한다. 그 원인에 대해 관련 분야의 많은 의료인들은 임산부의 준비 및 경험 부족과 엄마젖 먹이기에 대한 의지가 높지 않기 때문이라고 지적한다. 실제로 최근 유니세프한국위원회와 한국산후조리업협회가 공동 실시한 설문조사 결과에서도 산후조리원에서 엄마젖 먹이기를 실천하는 데 주된 어려움으로 ‘산모의 모유수유 의지 부족’이 70%로 가장 많았다고 한다.



하지만 이보다 더 주목해 볼 점은 산후조리원에서 퇴원할 시점에 완전히 엄마젖만 먹이는 산모의 비율이 49%로, 우리나라 평균보다 훨씬 높다는 점이다. 산후조리원처럼 주변 환경을 개선해 엄마젖을 먹일 수 있도록 한다면 현재보다는 훨씬 나아질 수 있다는 얘기다. 실제 많은 산모들은 의사들이나 사회에서 엄마젖 먹이기의 중요성을 강조할 뿐이지, 직장인 엄마를 비롯해 많은 산모들이 제대로 수유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지 않고 있다고 지적한다. 우선 엄마젖을 제대로 먹일 수 있도록 신생아와 엄마가 같은 입원실에서 지낼 수 있는 산부인과 병원이 많지도 않고, 있다고 해도 건강보험이 적용되는 5~6인실에서 틈만 나면 우는 아이에게 엄마젖을 먹이기는 쉽지 않다. 아울러 직장 안에 수유 시설이 없거나, 충분히 산후 휴가를 갖지 못해 엄마젖 먹이기에 실패하는 경우도 있다고 한다.



이런 엄마들은 엄마젖의 이로움에 대한 교육이나 언론 보도를 보면서 자신은 물론 아이에게도 건강을 챙겨줄 수 있는 기회를 박탈당했다는 생각이 들어 이중의 고통을 겪을 수 있다. 이 때문에 엄마들의 의지가 부족하다는 지적이나 비난을 하기에 앞서, 우리 사회는 엄마젖 먹이기를 실천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 놓고 있는지를 먼저 돌아볼 일이다.



의료전문기자 himtrain@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수
27 [직장맘] 두 아이 직장맘 10년차, 직장 그만둬야 할까요 imagefile babytree 2011-08-23 17716
26 [자유글] 스마트한 ‘건강정보 앱’ imagefile babytree 2011-08-09 25632
» [자유글] 엄마젖 먹일 사회환경이 필요하다 imagefile babytree 2011-08-09 16212
24 [나들이] [이벤트공지] 봄나들이 어디로 갈까요? imagefile babytree 2011-03-30 31982
23 [나들이] 동화책 기증 뿌듯, 공짜 유람선 덤 imagefile akohanna 2011-03-02 10903
22 [자유글] [필독] 베이비트리 2월 이벤트 마감 안내 imagefile 김미영 2011-02-25 15407
21 [자유글] [2010년 송년회] 12월16일 베이비트리 송년모임 엿보기~ imagefile 김미영 2010-12-29 14528
20 [자유글] 베이비트리에 공개한 ‘엄마·아빠표 장난감’ imagefile 김미영 2010-12-21 12544
19 [자유글] 영유아 예방접종비 400억 전액 삭감에 반대 청원 hsl810 2010-12-14 11714
18 [자유글] 우유팩으로 배를 만들어요~ imagefile saja1004saja 2010-12-01 17649
17 [자유글] 엄마표 공 딸랑이 3종세트 imagefile gx0208 2010-11-18 16761
16 [자유글] 아이와 함께 만든 추억의 종이인형 imagefile sano2 2010-11-07 22502
15 [자유글] ‘엄마표 주방놀이’ 만들어줬어요 image posada 2010-11-03 18613
14 [자유글] 건우야, 아빠가 ‘집’은 장만했단다 imagefile trustjoon 2010-11-03 19872
13 [자유글] [이벤트 공지] 엄마표 장난감 자랑하세요 imagefile babytree 2010-10-28 19561
12 [요리] 지지고 볶는 한가위 ‘건강 부침개’ imagefile babytree 2010-09-14 15722
11 바르게 앉아 ‘안전운전 지름길’ 가세요 imagefile babytree 2010-09-14 11572
10 [나들이] [이벤트 공지] 내 생애 최고 피서지, 고민 뚝! imagefile babytree 2010-07-22 23879
9 [자유글] ‘짠돌이 육아’ 백과사전 image akohanna 2010-06-22 13859
8 [자유글] 살빼기 도전 30명, 몸짱 그날은 온다 김미영 2010-06-16 13719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