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와 제가 다니는 동네 책모임에서

강원도로 1박2일 이야기 캠프를 다녀왔어요.

하나둘 사라지는 산골분교(미다리분교)를 마을 분들이

농촌체험 공간으로 만들어 분교를 통째로 빌려주고 있더라고요. 


감자도 캐고 

대나무 물총도 만들고

송사리도 잡고

전래놀이도 하고...

그리고 그냥, 그냥 아무 일도 없이

부른 배를 똑똑 두드리며 뒹굴뒹굴하기도 했어요.


해질녘부터 이야기 마당이 펼쳐졌는데요

딸아이 책모임에선

독일 아동문학가 작품인 <누가 내 머리에 똥 샀어?>를 극으로 꾸몄어요.


극중 비둘기 역을 맡은 딸아이, 제법 잘 해내더라고요. 

대사는 비록 서너 마디 뿐이었지만

친구들과 함께 한 편의 연극을 준비하는 과정이

가장 기억이 남지 않았을까 싶어요. 

참, 비둘기 똥은 하얀색 화장지를 돌돌 말아서 준비했답니다. ^^


아이들이 가장 기다리고 기다린 귀신 출연 <여우누이>를 

엄마모임에서 선보였는데 그야말로 대박, 대박이었어요. 


원작은 누이였던 여우가 막내아들에게 죽임을 당하는 것인데요

저흰 납량특집으로 살짝 반전을 꾀했답니다.

여우가 죽어 환호가 터지는 순간

관객석에서 또 다른 여우가 스르르르 일어나며 “내 언니 어딨어~~~”   --- 제법 으스스하지요? 


그리고 대사가 많아서 버벅댔던 저는

결국 가장 어려워했던 부분에서 웃음보가 터지는 바람에

엔지를 크게 냈어요. --; 


그래도, 그래도 좋더라고요. 

아이 챙기며 회사 다니며 연극을 준비한다는 게

여간 어려운 일이 아니였거든요.

관객은 100여 명 밖에 안 되는 동네연극이었지만 

부담이 커서 실은 관두고 싶었어요. 

엄마들이 괜찮다, 다 똑같다, 같이 해보자며 서로서로 보둠어준 탓에

끝까지 갈 수 있었답니다. 

포기하지 않는 게 가장 잘 한 일일테지요. 


그림자 극도 좋았고

우리말 노래 배우기도 신났어요. 


늦은밤

아이들이 이부자리로 하나둘씩 쓰러지자 

살금살금 밖으로 나오기 시작한 엄마아빠들,

진정한 이야기 마당은 밤이 새도록 이어졌답니다. 


사진 085.jpg

사진 070.jpg

사진 014.jpg

사진 012.jpg

사진 084.jpg

사진 028.jpg

사진 045.jpg

사진 082.jpg

사진 030.jpg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86 [나들이] [딸과 함께한 별이야기 - 번외편1] 페르세우스 유성우 이야기 imagefile [1] i29i29 2013-08-23 10941
85 [나들이] [딸과 함께한 별이야기 4] 세번째 관측 - 은하수 imagefile [3] i29i29 2013-08-19 21647
84 [나들이] 물놀이만 하고 시장 구경 빼먹으면 섭하지 image 베이비트리 2013-08-16 5121
83 [나들이] [휴가기3] 가족다워 지는 일 imagefile [1] 분홍구름 2013-08-12 7288
82 [나들이] [딸과 함께한 별이야기 3] 두번째 관측 - 서울 도심 아파트에서 별보기 imagefile [1] i29i29 2013-08-12 13261
81 [나들이] 몸에 지닐 만큼 차에 실을 만큼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3-08-08 9304
80 [나들이] 캠핑카, 그래 이 맛이야 imagefile [12] 분홍구름 2013-08-06 8331
» [나들이] 이야기가 있는 캠프 - 미다리분교에서의 1박2일 imagefile [2] anna8078 2013-08-06 5864
78 [나들이] [딸과 함께한 별이야기 2] 한강공원에서의 첫번째 관측 imagefile [5] i29i29 2013-08-04 20861
77 [나들이] [딸과 함께한 별이야기 1]천체망원경을 지르다 imagefile [3] i29i29 2013-07-28 29660
76 [나들이] 여름휴가 어디로…계곡, 해수욕장 제끼다 image 베이비트리 2013-06-27 3686
75 [나들이] 가족과 함께 도쿄 어린이책 산책 imagefile [4] 윤영희 2013-06-23 7443
74 [나들이] 여름 밤마실 장미꽃과 함께 imagefile [3] 푸르메 2013-06-17 3679
73 [나들이] 커피 한잔, 국수 한그릇과 떠나는 지구촌 시간여행 image 베이비트리 2013-06-07 4078
72 [나들이] 가족소풍 imagefile 분홍구름 2013-05-12 4864
71 [나들이] 강원도 정선 여행 imagefile [6] lizzyikim 2013-04-17 4554
70 [나들이] 속초 앞바다에 다녀왔어요 imagefile [2] yahori 2013-04-08 7874
69 [나들이] 딱 300만원에 가능한 럭셔리 해외여행지 어디? image 베이비트리 2013-03-28 4504
68 [나들이] 딸기체험과 아빠들의 유형 분석 imagefile [7] 분홍구름 2013-03-26 5122
67 [나들이] 대학로 몇 년 만이던가... imagefile [4] yahori 2013-03-26 6261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