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0508378601_20140707.JPG » 육우

궁금증 ‘톡’

1인분 7만3000원. ㅅ씨는 경기도 고양시 백석동에 있는 한우 집에 갔다가 메뉴판을 보고 입이 쩍 벌어졌다고 한다. 한우 새우살(등심의 일부) 150g 가격은 이처럼 천정부지였다. 최상급 새우살이 아니더라도 등급에 따라 한우는 1인분에 4만3000원에서 4만8000원, 5만5000원까지 나갔다. 씹으면 입에서 사르르 녹고, 육즙이 좔좔 흐르는 한우 맛에 일단 빠지면 다른 쇠고기는 보이지 않는 법. 문제는 엄청나게 비싼 가격이다.

꿩대신 닭이라고, 이 때문에 육우 식당을 찾는 이들도 적지 않다. 그러나 육우에 대해선 아직도 “젖을 다 짜고 남은 늙다리 얼룩소”라는 인식이 많이 퍼져 있다. 지난 3월 출범한 육우자조금관리위원회에 따르면, 육우란 ‘고기 생산을 목적으로 사육하는 국내산 얼룩 수소’를 말한다. 암소는 젖을 짜는데 쓰이고, 수소는 오로지 고기 생산을 위해 사육된다는 것이다. 종은 대부분 홀스타인(네덜란드 산)이다. 육우계가 수입산 쇠고기와 구별하기 위해 ‘우리 땅에서 자란 우리 소, 우리 육우’라고 강조하는 것도 바로 이 때문이다.

 00508378901_20140707.JPG » 한우

20개월 남짓 기른 씨앗소 
마블링 적지만 고기 연해

우리나라에서는 보통 소를 도축하면 동그란 모양의 ‘도장’을 찍는다. 한우는 적색, 젖소는 청색, 육우는 녹색으로 표시돼 이를 통해 식별할 수 있다. 소비자들은 원산지 표시 스티커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육우는 국내 농가가 한우처럼 전문적인 사육방식으로 키운다. 사육기간은 20개월 남짓으로 한우보다 짧은데, 육질이 연하고 지방이 적어 담백한 맛을 낸다고 한다. 육우계는 ‘저지방 웰빙 쇠고기’라는 점을 특히 강조한다. 보통 마블링(marbling·고기를 연하게 하고 육즙을 많게 하는 지방의 분포)을 많게 하려고 30개월 이상을 키워야 하는 한우와는 대조적이다. 또한 냉장육으로 유통되기 때문에 도축된 뒤 냉동을 거쳐 오랜 시간 뒤 소비자 상에 오르는 미국산 수입 쇠고기보다 신선하다고 한다.

국내산 쇠고기 등급은 우선 마블링이 얼마나 잘 돼있느냐(육질)에 따라 1투플러스(++), 1원플러스(+), 1, 2, 3등급으로 나뉜다. 또 먹을 수 있는 비율(육량)에 따라 A~D 등급으로 분류한다. 육우와 젖소, 한우 등급 판정은 동일하게 이뤄진다. 낙농육유협회 이상철 차장은 “같은 등급의 육우와 한우를 놓고 ‘블라인드 테스트’(눈을 가린 상태로 하는 시험)를 해봤는데, 전문가도 둘을 구분하지 못할 정도였다”며 “육우는 한우에 비해 마블링이 떨어지지만 고기맛은 크게 뒤지지 않는다”고 말했다.

일본에서는 육우가 값싸고 안전하기 때문에 김치와 같이 언제나 식탁에 오를 수 있다는 뜻으로 ‘식탁의 정번’(食卓の定番), 또는 국산약우(國産若牛·국내산 어린소) 등으로 사랑을 받고 있다고 한다. 축산물품질평가원에 따르면 지난해 도축된 육우는 6만4123마리였던 반면, 한우는 95만9751마리였다. 한우가 90%, 육우와 젖소는 각각 6%와 4%였다.

김경무 선임기자 kkm100@hani.co.kr

(*한겨레 신문 2014년 7월 7일자)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103 [요리] [숨쉬는 제철 밥상] 없으면 없는대로 차려 먹는 ‘집밥’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9-24 3842
102 [요리] 스텐 후라이팬에 달걀 후라이 성공~ imagefile [4] 푸르메 2014-09-22 6464
101 [요리] 가을 하늘 머금은 산사의 계절밥상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9-18 5503
100 [요리] 옥수수국수는 별미 간식, 속 꽉 찬 오징어순대는 안주로 딱!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9-11 7249
99 [요리] 오늘은 내가 불닭게티 요리사~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8-14 12015
98 [요리] 바비큐보다 더 특별한 아빠표 캠핑요리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7-31 5408
97 [요리] 사카린 진짜 먹어도 되나요?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7-31 3802
96 [요리] 뜨끈뜨끈 시장통 만둣국 한그릇이면 여행 피로가 싹~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7-24 4304
95 [요리] [숨쉬는 제철밥상] 고기 아닌 복날 음식 ‘따뜻한 콩국수’ imagefile [1] 베이비트리 2014-07-23 3586
94 [요리] 만원 한장이면 맥주에서 안주까지 오케이!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7-17 7059
93 [요리] 양파 그냥 드립니다 베이비트리 2014-07-14 3659
92 [요리] [숨쉬는 제철밥상] 감자를 가장 맛있게 삶는 법 imagefile [1] 베이비트리 2014-07-09 5212
» [요리] [궁금증 톡] 육우는 한우보다 맛이 떨어진다?!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7-07 3352
90 [요리] 장마철 저녁, 뜨근한 콩나물국밥 어떠세요~ imagefile [1] 안정숙 2014-07-04 3168
89 [요리] 눈물 쏙 콧물 쑥 머리엔 김이 나도 군침 꿀꺽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7-03 3384
88 [요리] [내가 가본 맛집2] 여의도 국수집 진주집 image [2] 양선아 2014-06-17 6824
87 [요리] 국수 좋아하세요? [2] 양선아 2014-06-13 4766
86 [요리] 패밀리레스토랑 어느 곳이 좋을까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6-11 7967
85 [요리] 수박에 혹시 설탕물 주사하나 ?! imagefile [2] 베이비트리 2014-06-11 6136
84 [요리] 배워봅시다 식당 예절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4-17 3924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