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와 연애할때'

제목부터 알겠지만 작가님이 술술 자신의 얘기와 아이를 낳고 키우면서 소소한 에피소드들을

참 맛깔나게 담겨진 책이었다..

솔직히 난 앞뒤 스토리가 있는 소설보다 이런 술술 넘어가는 산문집이 나이들면서 더 좋다. 예전엔 판타지 소설이나, 대하 소설에 꽂혀서 열정적으로 책가방에 너댓권씩 담고 다닐때가 있긴 하였지만,

어느 순간 머리써서 기억해야 하는 스토리보다 이런 쉬운(?) 책이 참 좋다.

한가지 더 작은 소망은 이런 책을 한가로운 대낮에 작은 커피숍에 앉아서 따뜻한 카페모카 한잔과 읽는 것인데...그건 소망일 뿐이고, 이번엔 회사 틈틈이 몰래 읽었을 뿐이다.

아이를 낳으면서 겪는 젖몸살과, 허리통증,,,실은 나도 젖몸살좀 하면서 애를 또 낳는줄 알았었다...

딸아이를 키우면서 일도 프리랜서로서 활발히 하시는거 같아 참 부럽고 부러웠다. 역시 작가님이라 참 글도 재미나게 읽기 쉽게 쓰는구나. 당연한 것을...그것도 부러웠다. ^^:

난 터울도 적은 아이를 둘 키우면서 아이가 참 예쁘구나...하늘이 내려준 천사구나...우리 아이는 특별하고 소중한 아이...라고 생각한 적이 별로 없다. 휴직때도 그랬고, 복직해서도 너무 하루하루 살아가기가 바빴다.  작가님도 그렇고 다른 엄마들도 다들 이렇게 아이를 소중하게, 특별한 아이로 생각하면서 하루하루 사랑하며 키우나보다. 나만 또 못난 엄마인갑다...라고 애가 태어나면서부터 있는 죄의식이 또 불거져나왔다. 그건 어쩔 수 없이 평생 가져가야 하는 나의 짐인 것 같다.

요즘은 책을 받는 설렘에 한달을 넘기면서 사는 것 같다. 남편한테도 못받아 보는, 누가 주는 작은 선물같기도  하고.. ㅋ 서른셋을 넘기면서 정말 고달픈가 보다 싶다. 나도 진짜 누군가와 연애하고 싶다. 남편아닌 누구 어떤 사람과 그냥....그냥 모든 것이 다 귀찮고 나만 생각하고 싶을 때이니 말이다.

암튼 좋은 책을 보내주신 책읽는 부모팀에 감사인사를 드리면서,..짧은 후기를 마칩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수
122 [책읽는부모] <엄마와연애할때>나도 우아하고 싶다_그리고<다짐> [1] jenaya 2012-12-18 3819
» [책읽는부모] <엄마와 연애할 때> - 제목부터 따숩다..나도 연애하고파라~~ [1] bey720 2012-12-11 4272
120 [책읽는부모] <아빠는 멋진 악당>을 읽으며 imagefile [2] lizzyikim 2012-12-10 4452
119 [책읽는부모] <다짐 중간보고2> 베이비트리 덕에 책만 간신히 읽고 있어요...ㅜㅜ [7] mosuyoung 2012-12-07 4093
118 [책읽는부모] <엄마와 연애할 때> 11월의 책! 나도 엄마!~ [1] mosuyoung 2012-12-05 4051
117 [책읽는부모] 33년째 연애중..그리고 5년째 연애중 [5] ahrghk2334 2012-12-05 4516
116 [책읽는부모] 엄마도 사람이니까~ imagefile [5] 분홍구름 2012-12-04 4593
115 [책읽는부모] [엄마와 연애할 때]/ [다짐] 중간보고 ~^^ [4] cider9 2012-12-04 4328
114 [책읽는부모] <엄마와 연애할 때> 나일, 넌 밀당의 고수였어! imagefile [10] 나일맘 2012-11-29 7133
113 [책읽는부모] 엄마, 책은 어떻게 만들어지나요? imagefile [4] anna8078 2012-11-28 8556
112 [책읽는부모] [엄마와 연애할 때]나도 여자였고 사람이었어 imagefile [7] lizzyikim 2012-11-28 10256
111 [책읽는부모] [오래된 미래 전통육아의 비밀] 더 많이 안아주고 사랑해 줄게 [2] kuntaman 2012-11-19 6691
110 [책읽는부모] [엄마와 연애할 때] 너도 최고의 엄마야! [6] 난엄마다 2012-11-19 6361
109 [책읽는부모] [오래된 미래 전통육아의 비밀] 내 소신을 갖자 [12] 난엄마다 2012-11-13 5177
108 [책읽는부모] [오래된 미래 전통육아의 비밀] 아날로그의 미학.. [5] cye0202 2012-11-09 4795
107 [책읽는부모] [오래된 미래 전통육아의 비밀] 옛날 놀이에 빠지다~! [12] jenaya 2012-11-08 4300
106 [책읽는부모] [책 오래된 미래 전통 육아의 비밀]육아 감 잡았습니다. [4] selbi 2012-11-07 4497
105 [책읽는부모] 지인들에게 선물해주고 싶은 <오래된미래 전통 육아의 비밀> [6] ahrghk2334 2012-11-07 4504
104 [책읽는부모] [오래된 미래 전통육아의 비밀] [18] 분홍구름 2012-11-06 4453
103 [책읽는부모] <오래된 미래 전통육아의 비밀> 반성합니다. imagefile [18] 강모씨 2012-10-29 64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