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를 키우면서 .. 육아서를 읽으면서 가장 많이 생각나는 사람은 나의 부모다.

늘 돈을 중심으로 빡빡하게 사셨던 부모님은 나의 맘을 어루어 만져 주는것엔 관심이 없었고 그저 그저 의식주를 해결하는데에만 총력을 기울려 키워주신 탓에 ...

지금의 난 인내심, 참을성 , 회복탄력성 없음. 급 좌절 급우울.. 즐거워 하는 방법과 즐길줄도 모르는 그냥 그냥 무미건조하게 사는 듯 하다. 단!! 늘 성실하게 일하시는 부모님 덕에 성실감 200% 충전으로 그나마 이 사회에서 요렇게나마 살고 있지 않나라는 생각...??

 

그런 나의 사회적 배경탓에 아이들 잘 키우고 싶다는 생각이 아주 강하여 (나처럼 되지 말자)이런 저런 육아서를 섭렵하고 있지 않나.??ㅋㅋ

 

이 책 고마워 내아이가 되어줘서는 여러 사람의 강연을 토대로 이루어 져 있어서 여러 사람들의 생각을 볼 수 있어서 넘 좋았으며 명쾌하게 정리 되어 있어서 읽기에 부담 없었던 책이다.

또한 읽는 내내 자아 반성, 자아 성찰. 내가 아이에게 어떻게 대하고 있는지 생각할수 있는 시간도 주는 것 같았고  이 책 제목때문인지 아이가 자꾸 읽으라고 가져다 주는 것도.. 좋았다

 

특히 요새 뇌에 관심이 많은데 김영훈 선생님 뇌의 발견, 좌우뇌 통합형 인재 만들기 부분은 아주 새로운 내용이어서 신기하기도 하고 재미있게 읽었던 부분!!

 

이 책을 우리 엄마에게 권해주고 싶다. 지금이라도 늦지 않았으니.  요렇게 나를 키워보라고...

아니다.. 아니다

그냥 ...........그냥.............. 건강하게 옆에 오래오래 계셨음 좋겠다.

엄마라는 존재는 신비한 존재인듯 . 원망하면서도 좋으니..깐.

난 하륜 하준이에게 좋은 엄마가 될것이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342 [책읽는부모] [부모가 되는 시간] - 난 행복할까? [1] 난엄마다 2015-08-26 2830
341 [책읽는부모] 세상에서 가장 소중한 너에게, 세상 모든 것을 느끼고 즐기렴 [2] kulash 2015-08-24 3384
340 [책읽는부모] 달을 삼킨 코뿔소, 그 깊이를 알 수 없는 슬픔을 느끼며. [3] kulash 2015-08-23 3543
339 [책읽는부모] 우리 아가들~고마워, 내 아이가 되어줘서 imagefile [4] kulash 2015-08-22 4377
» [책읽는부모] -고마워 내아이가 되어줘서- 을 읽고 [3] 하륜하준이네 2015-08-20 2590
337 [책읽는부모] <고마워 , 내 아이가 되어줘서>를 읽고 [6] puumm 2015-08-18 3486
336 [책읽는부모] 넘어져도 다시 일어서는 아이 : 돕고 사세 imagefile [6] 강모씨 2015-08-18 3171
335 [책읽는부모] 당신의 가슴은 뛰고 있는가? [10] 난엄마다 2015-08-18 2869
334 [책읽는부모] 책 읽는 부모 6기 시작에 즈음하여~ [11] puumm 2015-08-04 3003
333 [책읽는부모] (이벤트응모) 함께 놀 또래만 있다면 [2] 난엄마다 2015-07-22 2694
332 [책읽는부모] 이벤트 응모 -우리아이 신나는 놀이터 imagefile [4] 하륜하준이네 2015-07-21 2967
331 [책읽는부모] [이벤트 응모] 아빠가 지은 놀이터 imagefile [10] boyoungpark 2015-07-20 7377
330 [책읽는부모] (이벤트 응모)우리 아이 놀이터는 집 앞 내성천 imagefile [5] 꿈꾸는식물 2015-07-20 5305
329 [책읽는부모] [이벤트 응모] 우리 가족의 놀이터 imagefile [2] manicure99 2015-07-20 5274
328 [책읽는부모] (이벤트응모) 우리 아이 신나는 놀이터 imagefile [4] puumm 2015-07-19 6116
327 [책읽는부모] 잠실동 사람들을 읽고... imagefile [1] wonibros 2015-07-02 3615
326 [책읽는부모] 상반기를 보내며... [3] 푸르메 2015-06-29 3261
325 [책읽는부모] [함께 책읽기 프로젝트] 상반기 결산 [3] satimetta 2015-06-24 3328
324 [책읽는부모] [함께 책읽기 프로젝트] 큰오색딱따구리의 육아일기 imagefile [6] 윤영희 2015-06-23 4408
323 [책읽는부모] [함께 책읽기 프로젝트] 2015 상반기 결산 [17] 강모씨 2015-06-21 30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