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 7살 6살 두딸을 키우고 있는 엄마입니다.

친정도 시댁도 모두 멀리 있어서 혼자서 아이들을 키우다보니 여러가지로 힘든점들이 많았습니다.

아이를 돌보느라 몸도 힘들었지만, 그 힘든 마음을 어디에 풀곳이 없어 더 힘들더군요.

그래서 아이들이 자거나 시간이 나면 언니와 동생, 친구들과 짧은 전화통화를 했습니다.

좀처럼 의사소통이 되지 않는 어린아이들과 있다보면 성인들과의 이성적인 대화가 큰 활력소가 되더군요.

그리고 아이들에게 속상한 마음을 이야기하다가도 어느새 통화끝자락에 이르면 그래도 애들이 예쁘다는 이야기로 마무리가 되어 다시 또 육아에 힘을 쏟을수 있었습니다.

그리고, 무엇보다 가장 큰 힘이 되었던 것은 밤에 돌아온 남편과의 대화였어요.

하루종일 힘들었던 일도 털어놓고, 아이들이 한 예쁜 모습들도 전해주다보면 어느새 아~ 내가 행복한 하루를 보냈구나. 라는 기분이 들더라구요.

뭐니뭐니해도 수다가 스트레스해소엔 최고라고 생각해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1056 [자유글] 이런 출산(1) hgh98 2010-05-17 8077
1055 [자유글] 연년생 유모차 vs. 유모차 발판? [5] 푸르메 2013-08-28 8036
1054 [자유글] 유관순 자취를 따라.. imagefile wonibros 2019-03-04 8017
1053 [자유글] 16인분 식사 준비와 설거지, 안해보셨음 말을 마세요 ㅜ.ㅜ imagefile [9] 꿈꾸는식물 2013-09-09 7995
1052 [자유글] 어린이 목욕용품서 발암물질 검출되었대요 yahori 2010-09-08 7976
1051 [자유글] 천가방 사용설명서 imagefile [9] 윤영희 2014-01-17 7975
1050 [자유글] 여자들만의 명절 imagefile [4] 윤영희 2015-03-13 7973
» [자유글] [이벤트참여] 수다로 스트레스를 날려버려요~ baram29 2010-06-07 7957
1048 [자유글] 시 읽는 엄마 - 풀벌레들의 작은 귀를 생각함 imagefile [5] 살구 2014-09-18 7950
1047 [자유글] 찬란한 가을 imagefile [5] 새잎 2012-09-12 7933
1046 [자유글] 발렌타이 데이날~ 임지선 기자 순산했답니다~ [5] 양선아 2012-02-14 7929
1045 [자유글] 달팽이 칼슘제. imagefile [5] 나일맘 2012-06-11 7917
1044 [자유글] [코자요] 인내와 끈기로 버텨야 하는 수면교육 imagefile [4] corean2 2012-08-22 7905
1043 [자유글] 발리에 전화 건 도지사 movie [2] yahori 2011-12-30 7901
1042 [자유글] 봄소풍의 청일점 : 아빠들이 모르는 봄소풍의 즐거움 imagefile [2] 윤기혁 2016-05-22 7882
1041 [자유글] 시골살이의 즐거움 imagefile [4] suhee2k 2013-08-29 7879
1040 [자유글] 피자는 누가 사야할까요?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6-01-19 7859
1039 [자유글] 학부모 상담 ‘색안경’ 끼지 마세요 imagefile songjh03 2010-07-16 7859
1038 [자유글] 다섯살 꼬맹이들의 약속 imagefile [2] ahrghk2334 2012-10-10 7837
1037 [자유글] 아기의 직립보행을 기다리며 imagefile [1] anna1996 2012-07-04 7812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