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극히 엄마의 입장에서 쓰여진 이 책은 전형적인 한국 아빠인 내가 읽기엔 참 색다른 책이었다.

마치 화성남자와 금성여자 시리즈를 처음 접했을 때의 기분이랄까?

아빠는 모를 수 있는 딸과 엄마의 이야기가 가끔은 이해되지 않고 공감할 수도 없는 부분도 있긴 했으나 책을 읽는 동안 내도록 드는 생각은 그들의 교감이 참 부럽다는 것이었다.

엄마의 딸의 교감...

아직은 딸뿐인 나에겐 더욱더 그들만의 교감이 부럽게 느껴졌다.

주말부부로 지내고 있는 현재의 상황이 더욱 외롭게 느껴지기도 했다.

하지만 이로 인해 새로운 도전의 마음도 생겼다.

딸과 엄마의 틈바구니에서 아빠인 내가 그들을 더욱 감싸줘야겠구나...

뭐 이런 생각!~

그리고 한 가지 덧붙이자면...내 딸이 아빠와 연애하는 기분으로 하루하루 더욱 즐겁게 살아갈 수 있는 그날을 기대한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142 [책읽는부모] 평생 책읽기 습관이 결정되는 나이 file [4] anna8078 2013-02-07 5830
» [책읽는부모] <엄마와 연애할 때> 아빠에겐 색다른 책! [3] kuntaman 2013-02-01 4339
140 [책읽는부모] <아빠와 함께 하는 하루 10분 생활놀이> 아직은 어렵지만... imagefile mosuyoung 2013-02-01 4842
139 [책읽는부모] <아빠와 함께하는 하루 10분 생활놀이> imagefile [5] ahrghk2334 2013-01-31 7440
138 [책읽는부모] <아빠와 함께하는 하루 10분 생활놀이> 10분?, 10번! imagefile [1] 강모씨 2013-01-30 5145
137 [책읽는부모] [아빠와 함께하는 하루 10분 생활놀이] 몸놀이가 좋긴 좋구나 imagefile [5] lizzyikim 2013-01-30 6541
136 [책읽는부모] <엄마, 아들을 이해하기 시작하다> 도전! 재미있는 엄마 imagefile [7] 강모씨 2013-01-30 4705
135 [책읽는부모] [아빠와 함께하는 하루10분 생활놀이] 엄마와 함께해도 좋아요~ imagefile [8] 나일맘 2013-01-25 5569
134 [책읽는부모] 안녕하세요~ 1월 새 책 잘 받았어요^^ [2] 난엄마다 2013-01-21 3970
133 [책읽는부모] 2012년 독서 목록 [7] lizzyikim 2013-01-18 4525
132 [책읽는부모] [책 읽는 부모] 우리집 저녁 풍경~ imagefile [2] cider9 2013-01-16 4296
131 [책읽는부모] 2012년 나를 있게 만든 책 [5] 난엄마다 2013-01-04 4294
130 [책읽는부모] [엄마와 연애 할 때]-꿈꾸는 엄마가 좋아요 [4] selbi 2012-12-31 4745
129 [책읽는부모] 눈물의 크리스마스 이브 [4] lizzyikim 2012-12-31 4225
128 [책읽는부모] <엄마와 연애할 때> 독서 후기- 그녀의 표현력에 매료되다! cye0202 2012-12-26 3791
127 [책읽는부모] 세번 째 책과 산타할아버지 책을 받으며... [4] selbi 2012-12-24 4215
126 [책읽는부모] 새 책이 도착했어요!! [5] 난엄마다 2012-12-22 4441
125 [책읽는부모] <우리 아빠는 멋진 악당> - 긴 여운 imagefile [2] 강모씨 2012-12-22 5153
124 [책읽는부모] <엄마와 연애할 때> - 독자의 관점을 유지할 수 없는 imagefile [10] 강모씨 2012-12-22 9250
123 [책읽는부모] 영화 레미제라블을 보며 & 다짐은 계속 진행중 [1] lizzyikim 2012-12-22 50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