잊지 못할 크리스마스를 보냈어요.

저는 독감에 걸려 몸져 눕고,

두 아이들은 장염에 걸려서 토하고 열나고..

아픈데 엄마 옆에도 못 가니 짜증은 있는대로 부리고 둘이 싸움박질 하고 울고 불고..

영혼이 들락날락하는 상황이었답니다.

남편은 끼니 챙기고 치우고, 아이들 뒤치닥거리하고 놀아주고 책 읽어주고

잘 준비랑 데리고 자는 것까지 오로지 혼자 한 데다가 아픈 제 뒤치닥거리..

뒤이어 아이들 병수발에 짜증받아주기까지.. 고생을 많이 했어요.

 

다행히 어제는 아이들이 많이 좋아지고

저도 격리기간 끝나서 전쟁같은 시간은 끝났네요.

항상 듣던 아이들 노는 소리에 새삼스럽게 행복함을 느낀 하루였어요.

식상하게 들릴 수 있어도 가족이 최고, 건강이 최고네요 ^^

 

가족과 함께 즐거운 연말 보내시고,

새해에도 가정에 사랑과 건강과 행복이 함께 하시길 바랄게요.

새해복 많이 받으세요 ^^

 

2018년새해인사2.jpg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1296 [자유글] [한겨레프리즘] 엄마라서 불행해요? imagefile 김미영 2010-05-26 20397
1295 [자유글] 포.대.기.... 전 정말 힘들던데 imagemoviefile [4] anna8078 2012-02-20 20289
1294 [자유글] 육아휴직 뒤 ‘100% 복직’…‘재택근무’의 놀라운 힘 imagefile babytree 2010-12-06 20089
1293 [자유글] ‘육아필수 앱’ 아이 울음·부모 불안 달랜다 image sano2 2011-07-12 20041
1292 [자유글] “육아휴직 맘 편히 쓰니 일할 맛 나요” imagefile babytree 2010-12-06 20025
1291 [자유글] 아파트안 작은 도서관 괜찮네요 베이비트리 2011-12-02 20002
1290 [자유글] [베이비트리가 콕콕 짚어줘요] ⑫ 여름방학 현명하게 보내기 imagefile [1] 베이비트리 2015-07-27 19816
1289 [자유글] 국격 높아진다는데 복지수준 ‘바닥’ [한겨레 3월15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9473
1288 [자유글] 출산 장려하더니…‘휴직급여’ 돈없어 못준다 imagefile babytree 2010-11-30 19413
1287 [자유글] [베이비트리가 콕콕 짚어줘요] ⑨ 언어발달의 핵심은 바로 대화!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11-26 19411
1286 [자유글] 와~ 오픈을 축하드려요! imagefile careme 2010-05-07 19385
1285 [자유글] 젊은 엄마, 아들보다는 딸이 좋아! imagefile babytree 2011-07-25 19368
1284 [자유글] 나이들어 엄마되기 `걱정이 병' imagefile 양선아 2010-04-20 19327
1283 [자유글] 제때 잘 먹인 이유식, 비만·알레르기 예방 image 김미영 2010-04-20 19181
1282 [자유글] 27개월 여아, 변기에 쉬를 못해요 imagefile anasts 2011-03-18 18947
1281 [자유글] 무상급식, 아이의 자존감 / 김은형 imagefile babytree 2011-08-18 18767
1280 [자유글] [베이비트리가 콕콕 짚어줘요] ⑩ 한글 깨치기 & 초등학교 입학 준비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12-18 18713
1279 [자유글] [이벤트참여]1탄-감기로 이유식 안먹는 아기.잘 먹이는 방법!! imagefile one112 2010-06-05 18598
1278 [자유글] ‘짠돌이 육아’ 백과사전 image akohanna 2010-06-22 18499
1277 [자유글] <아티스트웨이> 모닝페이지 12주간 쓰기 imagefile 난엄마다 2019-03-14 18408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