깨끗하고 따스한 봄입니다. 종종 황사가 심술을 부리지만요.

 

모처럼 홈피에 들러 다른 분들의 이야기도 듣고, 육아의 고단함도 달래던 차에
<책 읽는 부모 8기 모집> 이벤트를 보고는 아이와 함께한 꽃놀이 이야기와 사진을 찾아보지만, 

아쉽게도 이 아빠는 선택의 기쁨을 누릴 수가 없네요. ㅠㅠ

 

긴 겨울을 지나 꽃을 피우는 4월의 봄꽃처럼

우리 아이들도 어느덧 몰라보게 자랐습니다.

이제 이 아빠는 기나긴 무심함을 겨울과 함께 보내고

봄에는 천천히 그리고 자세히 들여다보려 합니다.

 

그래서 서로를 오래 볼 수 있도록 말이지요.

 

봄이 가고 여름이 오면,

지난봄 두 딸이란 꽃을 키우며 울고 웃었던 추억을 나눌 수 있겠지요.^^

 

나태주 님의 <풀꽃>이란 시를 빌어 아둔한 아빠는 다짐해봅니다.

 

*

풀꽃 - 나태주

자세히 보아야

예쁘다
오래 보아야

사랑스럽다

너도 그렇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402 [책읽는부모] 유태인 교육법 후기 [3] limpidhy 2012-03-18 6055
401 [책읽는부모] 웃프다 그이름 '전투육아' [1] mars2333 2014-12-29 6052
400 [책읽는부모] 게으른 부모의 강령 [5] 빈진향 2013-10-18 6035
399 [책읽는부모] 유대인의 자녀교육...사회가 함께 하는 교육 [1] greenbhlee 2012-03-14 6033
398 [책읽는부모] [오래된 미래 전통육아의 비밀] 내 소신을 갖자 [12] 난엄마다 2012-11-13 6027
397 [책읽는부모] <우리 아빠는 멋진 악당> - 긴 여운 imagefile [2] 강모씨 2012-12-22 6014
396 [책읽는부모] 기다리는 부모... ㅜ.ㅜ [2] blue029 2012-05-04 5953
395 [책읽는부모] 책 읽는 부모 2기 오프라인 모임 후기 imagefile [15] 양선아 2012-09-24 5922
394 [책읽는부모] [이벤트응모] 2015년 6살 아이와 함께 봉사활동을 시작하였습니다. [4] greentmt 2015-12-23 5920
393 [책읽는부모] <야누슈 코르착의 아이들> 가장 아름다운 길로 이끌어 주십시오 imagefile [1] lizzyikim 2012-08-05 5917
392 [책읽는부모] 아이를 위해 기다려줄 수 있는 마음이 여유로운 부모가 되어야지 [3] corean2 2012-04-24 5909
391 [책읽는부모] 아이의 공부두뇌-때에 맞는 교육이 중요하다 [1] greenbhlee 2012-06-07 5887
390 [책읽는부모] '스마트 브레인'을 읽고~ [2] oodsky 2012-07-02 5882
389 [책읽는부모] <스마트 브레인> 이 제목 나빠요 [15] 강모씨 2012-06-27 5881
388 [책읽는부모] 두려움없이 엄마되기 - 어쩜 그러세요? [4] 분홍구름 2012-03-14 5863
387 [책읽는부모] <야누슈 코르착의 아이들> "미지의 사람"을 향한 첫 걸음!~ [2] mosuyoung 2012-07-28 5861
386 [책읽는부모] [이어가는 프로젝트]정정합니다 - 내 인생의 책10권:살구님께 받아 신순화님께 윤영희 2014-10-07 5859
385 [책읽는부모] 첫번째 책 도착~! [3] jenaya 2012-10-16 5855
384 [책읽는부모] 인사 드려요 [10] selbi 2012-10-18 5850
383 [책읽는부모] [붕어빵 형제] 후기 imagefile [3] 푸르메 2013-09-17 5840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