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극히 엄마의 입장에서 쓰여진 이 책은 전형적인 한국 아빠인 내가 읽기엔 참 색다른 책이었다.

마치 화성남자와 금성여자 시리즈를 처음 접했을 때의 기분이랄까?

아빠는 모를 수 있는 딸과 엄마의 이야기가 가끔은 이해되지 않고 공감할 수도 없는 부분도 있긴 했으나 책을 읽는 동안 내도록 드는 생각은 그들의 교감이 참 부럽다는 것이었다.

엄마의 딸의 교감...

아직은 딸뿐인 나에겐 더욱더 그들만의 교감이 부럽게 느껴졌다.

주말부부로 지내고 있는 현재의 상황이 더욱 외롭게 느껴지기도 했다.

하지만 이로 인해 새로운 도전의 마음도 생겼다.

딸과 엄마의 틈바구니에서 아빠인 내가 그들을 더욱 감싸줘야겠구나...

뭐 이런 생각!~

그리고 한 가지 덧붙이자면...내 딸이 아빠와 연애하는 기분으로 하루하루 더욱 즐겁게 살아갈 수 있는 그날을 기대한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322 [책읽는부모] [건지 감자껍질파이 북클럽] 연달아 2번 읽기는 처음 imagefile [4] 강모씨 2016-03-18 5594
321 [책읽는부모] [이어가는 프로젝트] 내 인생의 책 10권: 최형주 님께 받아 푸르메 님께 넘깁니다 [10] 케이티 2014-10-30 5593
320 [책읽는부모] <아이와 함께 자라는 부모> 부모의 마음을 어루만져 주는 책 [6] 푸르메 2013-08-02 5588
319 [책읽는부모] [무엇이 이 나라 학생들을 똑똑하게 만드는가]공부는 학생을 행복하게 만드는가 a9936015 2014-05-14 5581
318 [책읽는부모] <강변 살자>더 이상 살수 없는 강변, 그때 왜 가만히 있었을까? imagefile [4] 강모씨 2016-10-22 5575
317 [책읽는부모] [이어가는 프로젝트] 내 인생의 책 10권 :: 난 엄마다님께 받아 pororo0308님께로! [8] 숲을거닐다 2014-09-30 5557
316 [책읽는부모] [아빠와 함께하는 하루 10분 생활놀이] 앗싸! 사진 올립니다^^ imagefile [4] 난엄마다 2013-02-08 5536
315 [책읽는부모] 새 책이 도착했어요!! [5] 난엄마다 2012-12-22 5525
314 [책읽는부모] <무슨 애엄마가 이렇습니다>를 읽고 나서... imagefile [4] 푸르메 2018-09-10 5516
313 [책읽는부모] 2016년 독서 목록 & TOP 10 imagefile [12] 강모씨 2017-01-02 5499
312 [책읽는부모] <내 아이 고집 이기는 대화법> 왜냐고 묻지 말아요~ imagefile [2] 강모씨 2017-02-12 5495
311 [책읽는부모] 2012년 독서 목록 [7] lizzyikim 2013-01-18 5483
310 [책읽는부모] [함께 책읽기 프로젝트] 아이들이 없다 [7] 난엄마다 2014-11-22 5482
309 [책읽는부모] [책 오래된 미래 전통 육아의 비밀]육아 감 잡았습니다. [4] selbi 2012-11-07 5481
308 [책읽는부모] <야누슈 코르착의 아이들>을 읽고 [2] jsbyul 2012-07-26 5481
307 [책읽는부모] [이벤트 응모] 꽃 따는 남아 7세 개똥이 imagefile [1] 강모씨 2016-04-16 5479
306 [책읽는부모] 오늘 새벽에 마음에 들었던 글귀 하나 [3] 양선아 2012-09-11 5443
305 [책읽는부모] <아빠는 멋진 악당>을 읽으며 imagefile [2] lizzyikim 2012-12-10 5432
304 [책읽는부모] <대한민국 부모> 입시위주 교육의 불편한 진실 [1] lizzyikim 2012-09-24 5431
303 [책읽는부모] [이벤트응모] 꽃길과 자전거 imagefile 푸르메 2016-04-20 5428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