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아이때는 이 책도 사주고 저 책도 사주고 열심히 읽어주고 했었는데...

둘째부터는 첫아이때 쏟았던 그 열정을 똑같이 해주기가 쉽지 않더라구요ㅜㅜ(미안하네요)

둘째와 셋째에게는 베이비트리에서 보내주는 이 책들이 첫 선물이 되겠네요:) 감사합니다.

우리 람이를 위한 첫번째 책! "어딨지? 요깄지!"

태어나 처음으로 엄마가 읽어주는 책. 파닥파닥파닥거리며 람이도 즐거워하네요.

"눈은 어디있나~ 요기 코는 어디있나~ 요기 입은 어디있나~ 요기" 노래 아시죠? 그 노래를 아기자기한 그림과 함께 책으로 풀어놓은 거라고 생각하시면 될 거 같아요.

"우리 람이 눈 어디있나?" "요기~" 하며 눈도 만져주고, "우리 람라미 코는 어디있나?" "요기~" 하며 코도 만져주고. 신체부위 나올 때마다 부드러운 엄마 손길로 아이의 신체부위를 짚어주면서 읽어봤어요.

P20160512_110044302_14831DBB-2A27-4B0F-B87B-CA40D9A83CFC.JPG P20160512_110418360_253B27E2-8FBF-4C84-AC75-B04DB5C38502.JPG + 수다쟁이 엄마가 아이를 잘 키운다는 말을 정말 많이 들어서 저도 머릿속으론 '이렇게 해야지, 저렇게 해야지' 생각은 하는데 워낙 성격자체가 무뚝뚝하고 말이 많은 편이 아니라서 아이들을 키울 때 힘든 점이 있어요. 특히나 아직 이렇게 말을 못하는 돌 전의 아가를 키울 땐 하루종일 같이 있으며 무슨 말을 해야하나?????하고 셋짼데도 고민을 하게 되네요- 아기에게 자연스럽게 나오는 말이 아닌 머릿속으로 생각하고 말을 걸어야만 하는 엄마. 저는 그런 엄마에요. 노력형 엄마. 저 같은 엄마, 또 계신가요?ㅜㅜ 이런 엄마들에게는 그림책을 읽어주는 것도 좋은 방법인 것 같아요. 엄마가 뭐라도 말을 하고 싶은데 무슨 말을 해야 할지 모를 때! 책을 읽어주며 아이와 눈맞춤하며 교감하는 시간을 가져보면 어떨까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322 [책읽는부모] [이어가는 프로젝트] 내 인생의 책 10권: 최형주 님께 받아 푸르메 님께 넘깁니다 [10] 케이티 2014-10-30 5592
321 [책읽는부모] [건지 감자껍질파이 북클럽] 연달아 2번 읽기는 처음 imagefile [4] 강모씨 2016-03-18 5591
320 [책읽는부모] <아이와 함께 자라는 부모> 부모의 마음을 어루만져 주는 책 [6] 푸르메 2013-08-02 5587
319 [책읽는부모] [무엇이 이 나라 학생들을 똑똑하게 만드는가]공부는 학생을 행복하게 만드는가 a9936015 2014-05-14 5580
318 [책읽는부모] <강변 살자>더 이상 살수 없는 강변, 그때 왜 가만히 있었을까? imagefile [4] 강모씨 2016-10-22 5573
317 [책읽는부모] [이어가는 프로젝트] 내 인생의 책 10권 :: 난 엄마다님께 받아 pororo0308님께로! [8] 숲을거닐다 2014-09-30 5556
316 [책읽는부모] [아빠와 함께하는 하루 10분 생활놀이] 앗싸! 사진 올립니다^^ imagefile [4] 난엄마다 2013-02-08 5535
315 [책읽는부모] 새 책이 도착했어요!! [5] 난엄마다 2012-12-22 5525
314 [책읽는부모] <무슨 애엄마가 이렇습니다>를 읽고 나서... imagefile [4] 푸르메 2018-09-10 5513
313 [책읽는부모] 2016년 독서 목록 & TOP 10 imagefile [12] 강모씨 2017-01-02 5498
312 [책읽는부모] <내 아이 고집 이기는 대화법> 왜냐고 묻지 말아요~ imagefile [2] 강모씨 2017-02-12 5491
311 [책읽는부모] 2012년 독서 목록 [7] lizzyikim 2013-01-18 5482
310 [책읽는부모] [함께 책읽기 프로젝트] 아이들이 없다 [7] 난엄마다 2014-11-22 5481
309 [책읽는부모] [책 오래된 미래 전통 육아의 비밀]육아 감 잡았습니다. [4] selbi 2012-11-07 5480
308 [책읽는부모] <야누슈 코르착의 아이들>을 읽고 [2] jsbyul 2012-07-26 5479
307 [책읽는부모] [이벤트 응모] 꽃 따는 남아 7세 개똥이 imagefile [1] 강모씨 2016-04-16 5478
306 [책읽는부모] 오늘 새벽에 마음에 들었던 글귀 하나 [3] 양선아 2012-09-11 5441
305 [책읽는부모] <아빠는 멋진 악당>을 읽으며 imagefile [2] lizzyikim 2012-12-10 5430
304 [책읽는부모] <대한민국 부모> 입시위주 교육의 불편한 진실 [1] lizzyikim 2012-09-24 5430
303 [책읽는부모] [이벤트응모] 꽃길과 자전거 imagefile 푸르메 2016-04-20 5427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