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47acb68d2b4baa1d83a8e7509195e66.



 



 



 



 



 



 



비오는 토요일~



그동안 밀렸던 이발을 하기 위해 아빠와 함께 블루클럽에 가다!



  



남자들만 가는 미용실이라 생소했는데..



이쁜 이모야들이 셋이나 있어서 안도감이 생겼다



  



그중 가장 이쁜 이모야가~나를 미용의자에 앉히다.



목에 물티슈를 둘러주고;;;



(아마 머리카락이 목에 붙는걸 방지해주는듯^^)



79c58a4058523d998d788538c3acc890.



 



 



 



 



 



 



 



흠-남자의 자존심 이마를 까고-.-;;



긴 앞머리로 땀띠가 나버린 불쌍한 이마를 숨쉬게 만든다..



아주 싹뚝자르라고 엄마는 말한다..........



91b98e6780cdd3270a0bbbba97c749b4.



 



 



 



 



 



 



 



 20개월 인생을 살면서 나홀로 머리깍기에 도전한다면서



우리 엄마는 연신 카메라만 눌러대며 기특해하신다..



아들 속도 모르면서-.-;;



cfb582574e0578a0f6fd79c6583ce4f7.



 



 



 



 



 



 



 



으으~아까운 나의 머리카락~너는 어디서 왔다가 어디로 가느냐..ㅠ.ㅠ



9eb8ea3ed9155ec33eff5dad8cbe9cd7.



휴우~.....얌전히 앉아서 울지도 않고 머리잘랐다면서



우리 엄마는 너무너무 좋아하신다...



  



인생 뭐 있나?



  



천상천하 유아독존!!



b16598c0733cfc550177fb6712a9e9bb.



 



 



 



 



 



 



 



 



 



 



 



 



 



이발 내내 답답했던 가운을 벗어버리고



블루클럽에 첫 이발을 맡긴 오늘..



  



나름 괜찮았다!!!



e91c918fe2e72cb16be53d3cea2096d2.



마지막까지 비장함을 잃지 않는 의젓한 나의 태도에



엄마가 무척 감동을 받으셨나보다.ㅎㅎㅎ 자랑스러워하신다....



  



이정도쯤이야!!!....



  



호들갑 그만 떠시라유~@.@



  -----



ㅎㅎㅎㅎ나름 우리 아가의 시각에 맞춰 써봤어요..



이런 글도 나중엔 추억이라서.ㅎㅎㅎ



울 아가가 읽으면 정말 혀를 차겠지요?ㅎㅎㅎ



  



비오는 주말....정말 기특하고 대견한 우리 아들..너무 멋지죠?*^^*



오늘이 아마 태어나서 6번째 이발일꺼예요..



그동안은 엄마무릎에 앉아 울기도 하면서 겨우 잘랐는데..다 컸나봐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수
1196 [자유글] [시쓰는엄마] 욕심 난엄마다 2017-02-15 1809
1195 [자유글] [시쓰는엄마] 세종시 내려가는 길에/다시 서울로 돌아가며 imagefile [2] 난엄마다 2017-02-06 1967
1194 [자유글] [시쓰는엄마] 손빨래 난엄마다 2017-02-04 4222
1193 [자유글] [시쓰는엄마] 지각 - 2017년 새해 우리 시를 써봐요~ [5] 난엄마다 2017-01-25 2370
1192 [자유글] 내 나이가 어때서~ 지난 크리스마스에 imagefile [7] 푸르메 2017-01-08 3181
1191 [자유글] 어느날 문득, 그대가 imagefile [13] anna8078 2017-01-06 3932
1190 [자유글] 하이 2017!! imagefile wonibros 2016-12-30 2077
1189 [자유글] 문제성피부 ㅠㅠ [1] gnsl3562 2016-12-26 2371
1188 [자유글] 만성피로ㅠㅠ [1] gnsl3562 2016-12-21 2027
1187 [자유글] 노래 한 곡 들을까요? [1] wonibros 2016-12-21 2255
1186 [자유글] 민감성두피;; [1] gnsl3562 2016-12-20 2466
1185 [자유글] 커피대신 [3] gnsl3562 2016-12-19 2132
1184 [자유글] 드라마 볼게없어요 ㅠ [1] gnsl3562 2016-12-18 2013
1183 [자유글] 푸른바다 전설 너무 재밌네요~ gnsl3562 2016-12-14 1855
1182 [자유글] "Doing Democracy" 2017 인디고 다이어리와 캘린더 출시하였습니다! imagefile indigo2828 2016-12-10 2173
1181 [자유글] 백만, 백오십만 촛불 중 하나 더하기 imagefile [6] 강모씨 2016-12-02 3835
1180 [자유글] 촛불. [2] 꽃보다 에미 2016-11-29 2480
1179 [자유글] 이제 그만 내려오시오 imagefile [2] yahori 2016-11-28 2220
1178 [자유글] 돌잔치 전문점 파미에파티 ljdraco7 2016-11-28 3042
1177 [자유글] 남양주'굿바이아토피교실'11/23 오전11시 접수중~-수수팥떡가족사랑연대 image okemos 2016-11-18 18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