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2개월 장손의 효^^

자유글 조회수 8944 추천수 0 2011.08.30 19:42:53
68c91c837c3f7166ba18f72d8a061b55.

Hot~Hot~여름 잘 버티고 계시나요?..막바지 무더위가 기승을 부린 지난 주말

추석을 앞두고 1년에 한번 하는 벌초에 다녀왔어요^^

시댁에서 꽤 가는 거리지만 증조할머니,증조할아버지 산소를 정성껏 손질하기 위해 출발~!

  

이번 여름엔 신랑의 발목수술로 열흘간 아이는 친정에 맡겨두고...

그야말로 병원생활로 무더위도 모른채? 보낸듯 한데여.

제대로 물놀이 한번 못데리고 간 우리 아들에게 너무 미안해서.

벌초에 함께하며 드라이브겸?..벌초나들이를 떠났네요



57f5b2678cad4c03053fef6bcad8e917.

가만히 서있는것도 힘들만큼..따가운 햇볕에 그늘에서 잠시 쉬고 있던 아들이

멀리서 할머니,할아버지가 벌초작업을 하는 모습을 지켜보네요.

그러더니...할머니 곁으로 성큼 성큼 다가갑니다

3e7fc93e4fac1553b1793fef9b4ea927.

할아버지가 예초기로 잔디를 깍는동안 할머니는 잡초들을 긁어모아 한곳에 버리는 작업중인데요

그 모습을 보던 아들이 자기도 해보겠다며 할머니에게 조르네요.

그래서 이렇게 이렇게 하는거라며 할머니의 갈고리질~기초교육을 받고 있어요!

 6ad938fb96c64715e3fd3de33880e911.

아들이 혼잣말로~쓱싹쓱싹~해~라며 열심히 작업중입니다^^

그 모습을 지켜보던 할머니가 한말씀 하시네요~

"역시 우리 장손밖에 없구나..!"

 

아들 둘이 있는데도 큰아들은 한쪽발을 깁스해서 산소에 와보지도 못하고

작은 아들도 바빠서 함께 ~해보지 못한 벌초작업을

32개월~장손이 와서 해내니 그 모습을 보며 너무 기특하시답니다^

a0cc84ba35afda34c2d92bba915e6bac.

뜨거운 햇볕아래 혹시라도 아이가 힘들지 않을까?..걱정되는 마음에 그만 하라고 붙잡으려해도

아이는 묵묵히~자신의 몫을 감당하며...할머니는 쉬라고 굳이 하겠다고 하네요.ㅠ.ㅠ

 

할아버지~쓱싹쓱싹 해~라며 말입니다

f7f25b91c0791df5b1c95ce375b343ac.

아이가 불평없이 찡그리지도 않고 환하게 웃으며 서툰 갈고리질을 하는 그 모습에..

왠지 모르게 찡하고..^^..대견스러웠네요..

전 한번도 벌초를 해본적이 없기에-.-;;;부끄럽습니다...

 a474ad958ea13f11f26959b79b72f4f1.

모아둔 풀을 한쪽으로 밀어내는 아이의 뒷모습이 너무도 든든해 보였어요^^

 0a1af0289c947f15d3bfd5a57a0899d3.

이정도면 됐지?..라는 표정으로

  

"됐다"~라며 자기가 작업했던 곳을 바라보는 아들.ㅋㅋ

 

30분정도 장손의 효는 할아버지 ,할머니 기억에 아름답게 남을것입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1195 [자유글] 남편과 함께하는 숲속 자연태교에 임신부 부부를 초대합니다! minkim613 2010-08-16 9244
1194 [자유글] 재롱잔치의 계절 imagefile [2] 분홍구름 2013-01-31 9238
1193 [자유글] [토토로네 미국집] 책 좋은 건 알겠는데, 어떻게?-미국학교의 독서교육 imagefile [9] pororo0308 2014-01-19 9182
1192 [자유글] [답변포함] 모유수유를 하고싶어요... k2k0708 2011-01-26 9168
1191 [자유글] 감기 걸린 수다쟁이 형민군~ imagefile [4] blue029 2012-09-16 9148
1190 [자유글] [당첨자발표] 아기 화장품, 엄마도 같이 쓰시나요? [23] 베이비트리 2014-11-06 9131
1189 [자유글] 초등생 위치확인, 휴대전화 없는 아이들엔 ‘그림의 떡’ imagefile babytree 2011-09-21 9125
1188 [자유글] 드라마 찍느라 힘들지만 ‘나눔약속’ 떠올리면 힘나 [한겨레 3월17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9113
1187 [자유글] ‘만 3~4살’ 모든 가정까지 교육비 지원 추진 [1] wonibros 2011-12-15 9098
1186 [자유글] 사랑한다면 놓아주세요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1-11-04 9046
1185 [자유글] 유기농 우리쌀 스낵 잘 먹었습니다~^^ imagefile [9] 베이비트리 2012-10-16 8970
1184 [자유글] 고속도로 옆에서 사진은 왜 찍는데? imagefile babytree 2011-09-09 8963
1183 [자유글] 공구카페 사기 접수중(맘베이비) akohanna 2011-01-13 8961
» [자유글] 32개월 장손의 효^^ imagefile akohanna 2011-08-30 8944
1181 [자유글] 내 생애 첫 이발소, ‘인생 뭐 있나!’ imagefile akohanna 2010-08-28 8907
1180 [자유글] 대학로에 풍덩 빠져 볼까요? imagefile sano2 2010-12-22 8902
1179 [자유글] 도쿄 포대기 imagefile [3] lotus 2013-08-25 8896
1178 [자유글] 40대 전업맘의 일자리 찾아 삼만리 imagefile [14] 윤영희 2014-03-03 8891
1177 [자유글] 기부 캠페인의 진화…‘참여하고, 실감하고, 재미있게’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12-01 8887
1176 [자유글] 이를 어쩌나 imagefile [10] anna8078 2012-09-12 88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