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리움

 

 

어느 새 해가 지는구나

앞에 선 건물이 성큼 다가온다

차가운 바람에

층층이 켜진 따뜻한 불빛들

 

자주 다녔던 길

그저 스쳐갔던 배경이

아빠 얼굴과 겹쳐진다

 

국민학교 때

남동생이랑 아빠랑 왔던

친척집 나들이

63빌딩 전망대는

서울 나들이의 상징이었다

 

엘리베이터 안에서

안내원이 건넨 말

침을 삼키면 어지러움이

덜하다고

덜하다고

메아리친다

 

어렸던 여자애는

이리 훌쩍 자라

여드름 송송 돋은

작은 소녀의

엄마가 되었고 

멀리 서있는

빌딩 꼭대기의 간판은

주인이 바뀌었고

 

멀미가 심했던 딸아이가

토한 걸 치우느라

택시 안을 닦으셨던

아버지는

기억 속으로

 

퇴근길 따라

아련한 노을빛 따라

걷는 걸음에

왈칵 눈물이 쏟아진다

 

아빠 보고 싶어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36 [자유글] 네가 이거 갖고 놀 나이니? 그 나이는 누가 정하나요~ imagefile [6] 아침 2018-01-16 3061
35 [자유글] 근황 -아이 눈 건강 챙겼어요 imagefile [8] 아침 2018-04-06 3052
34 [자유글] 벌써 건조해서 큰일이네요 ㅠㅠ poiu454 2016-10-12 3052
33 [자유글] 독감에 걸렸어요 ㅠㅠ imagefile [2] 아침 2017-12-24 3049
32 [자유글] 미세먼지 예보에 우울하네요 imagefile [2] 아침 2018-01-20 3048
31 [자유글] [시쓰는엄마] 경계에 서서 [2] 난엄마다 2017-06-12 3027
30 [자유글] [새해 이벤트 응모] - 2018년은.. imagefile [4] puumm 2018-01-12 3017
29 [자유글] 머리가 자꾸 지끈지끈... [1] bupaman 2017-06-12 3004
28 [자유글] 남양주'굿바이아토피교실'11/23 오전11시 접수중~-수수팥떡가족사랑연대 image okemos 2016-11-18 2988
27 [자유글] 잊을 수 없는 장소 난엄마다 2017-03-26 2978
26 [자유글] [시쓰는엄마] 욕심 난엄마다 2017-02-15 2977
» [자유글] [시쓰는엄마] 그리움 난엄마다 2017-03-06 2968
24 [자유글] 푸른바다 전설 너무 재밌네요~ gnsl3562 2016-12-14 2927
23 [자유글] 1-2학년 교과과정 학부모설명회에 다녀왔어요. [4] 푸르메 2017-03-15 2897
22 [자유글] [새해 이벤트 응모] 내 아이에게 키워주고 싶은 가치 spagent 2018-01-03 2887
21 [자유글] 여러분 하늘에 세월호 리본 보셨어요? bupaman 2017-03-24 2822
20 [자유글] 집에가면서 치킨이나 사들고.. bupaman 2017-06-13 2819
19 [자유글] 오늘은 피곤함이 너무.. bupaman 2017-06-28 2814
18 [자유글] 에규.. bupaman 2017-03-17 2800
17 [자유글] 점점 더워지는 것 같아요.. bupaman 2017-06-22 2788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