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 7살 6살 두딸을 키우고 있는 엄마입니다.

친정도 시댁도 모두 멀리 있어서 혼자서 아이들을 키우다보니 여러가지로 힘든점들이 많았습니다.

아이를 돌보느라 몸도 힘들었지만, 그 힘든 마음을 어디에 풀곳이 없어 더 힘들더군요.

그래서 아이들이 자거나 시간이 나면 언니와 동생, 친구들과 짧은 전화통화를 했습니다.

좀처럼 의사소통이 되지 않는 어린아이들과 있다보면 성인들과의 이성적인 대화가 큰 활력소가 되더군요.

그리고 아이들에게 속상한 마음을 이야기하다가도 어느새 통화끝자락에 이르면 그래도 애들이 예쁘다는 이야기로 마무리가 되어 다시 또 육아에 힘을 쏟을수 있었습니다.

그리고, 무엇보다 가장 큰 힘이 되었던 것은 밤에 돌아온 남편과의 대화였어요.

하루종일 힘들었던 일도 털어놓고, 아이들이 한 예쁜 모습들도 전해주다보면 어느새 아~ 내가 행복한 하루를 보냈구나. 라는 기분이 들더라구요.

뭐니뭐니해도 수다가 스트레스해소엔 최고라고 생각해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수
116 [자유글] 아이의 낮잠 언제, 얼마나 imagefile akohanna 2010-06-11 6937
115 [자유글] [이벤트 참여]육아에 지친 당신~~ 나들이 해라..( 누구랑?? 가족들과 함께^^ ) imagefile rnldustnrl 2010-06-11 4636
114 [자유글] [이벤트참여]스트레스 풀기위한 나의 방법 imagefile gagnara 2010-06-11 4808
113 [자유글] 세상에서 가장 멋진 열쇠 목걸이 imagefile songjh03 2010-06-11 9833
112 [자유글] [이벤트참여]6탄-갓난 아기 재우는 방법!! imagefile one112 2010-06-11 6991
111 [자유글] [이벤트참여]화장실에서의 휴식 gusdlgusdl78 2010-06-10 4882
110 [자유글] 입맛 잃은 아이, 아빠가 반찬 imagefile akohanna 2010-06-10 10114
109 [자유글] 나를 가르치는 아이의 시 한 편 imagefile songjh03 2010-06-09 8869
108 [자유글] [이벤트참여]5탄-약 쉽게 먹이는 방법!! imagefile one112 2010-06-09 5601
107 [자유글] (이벤트참여)그때 그때 달라요^^ redoi 2010-06-09 4739
106 [자유글] 예쁜 우리 아이 온라인 사진 공모전 ktw8124 2010-06-08 5498
105 [자유글] [이벤트참여]나도 즐겁고 아이도 즐거운. bird0818 2010-06-08 4917
104 [자유글] 아기랑 떨어지기 akohanna 2010-06-08 5487
103 [자유글] [이벤트참여]4탄-기분좋게 재우는 방법!! 부제 : 아이와 놀아주기 imagefile one112 2010-06-07 5564
» [자유글] [이벤트참여] 수다로 스트레스를 날려버려요~ baram29 2010-06-07 6388
101 [자유글] [이벤트참여]3탄-공감하라!! imagefile one112 2010-06-07 5030
100 [자유글] [이벤트 참여] 신랑을 부려라~! naemam8 2010-06-07 4798
99 [자유글] [이벤트참여]2탄-아이를 나의 평생 절친으로 생각하기 imagefile one112 2010-06-06 4680
98 [자유글] [이벤트 참여]뒤 돌아 봅니다. pcircle 2010-06-05 4689
97 [자유글] 엄마랑 아빠랑 우리 가족 행복한 나들이 ktw8124 2010-06-05 8379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