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들 잘 지내시죠?

언제나 마음은 베이비트리에 있어서 종종 와서 눈팅하는데, 글쓰려고 맘 먹기가 힘드네요.

정말 생생육아 필자님들 다들 대단하세요.

마음만큼 댓글은 못달지만, 정말 언제나 이 공간에서 위로받고 힘내고 간답니다. 감사감사해요!


가끔 들춰보는 웹툰 중에 이거 보고는 정말 울컥했어요.

저희 첫째도 나라를 바꾸고 대륙을 바꾸면서 이것저것 스트레스가 된 건지 아니면 손가락 빨던 것을 그만두면서 대안을 찾은건지... 손톱을 줄창 뜯고 있는데. 마음이 짠하네요.

금새 손톱 깎아줄 날을 고대하며 아이들과 데이트 많이 해야겠어요.

http://webtoon.daum.net/webtoon/viewer/31802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696 [자유글] 꼬마, 첫번째 사고치다 [7] 분홍구름 2014-01-20 3613
695 [자유글] 내가 줄 수 있는 것, 그 새로움.... imagefile [10] anna8078 2014-01-20 6701
694 [자유글] 에어바운스 사고....그 엄마 심정은 어떨지. [2] 양선아 2014-01-19 4071
693 [자유글] [토토로네 미국집] 책 좋은 건 알겠는데, 어떻게?-미국학교의 독서교육 imagefile [9] pororo0308 2014-01-19 9350
692 [자유글] '먹방'용 사과~! imagefile [1] 꿈꾸는식물 2014-01-18 3221
691 [자유글] 천가방 사용설명서 imagefile [9] 윤영희 2014-01-17 6973
690 [자유글] 쿠바에선 누구나 춤을 춘다 imagefile [4] 안정숙 2014-01-17 3642
689 [자유글] 24일, 빈진향님 전시회 오시는 분들 손좀 들어주세요!^^ imagefile [4] 안정숙 2014-01-17 3306
688 [자유글] 오랜만에 들른 베이비트리^^ [12] 나일맘 2014-01-15 3273
687 [자유글] 아들 어록 잠깐 기록 [4] 양선아 2014-01-14 3296
686 [자유글] 빨래 더미를 품에 안고 imagefile [10] anna8078 2014-01-14 7085
685 [자유글] 24일 금요일입니다. 베이비트리언이 함께 맞는 청마해! [4] 빈진향 2014-01-14 3982
684 [자유글] 청말의 해를 열며, 제 자식 같은 놈을 소개합니다^^ imagefile [21] 안정숙 2014-01-10 5495
683 [자유글] 밥 빨리 못 먹는다고 우는 아이 [15] 양선아 2014-01-09 3358
682 [자유글] 한겨레 사진마을에 빈진향님 전시회 소개 됐네요~ [2] 양선아 2014-01-09 4129
681 [자유글] 안녕하세요? [5] third17 2014-01-08 3063
680 [자유글] 전시 안내, 그리고 신년 모임해요, 우리도! imagefile [14] 빈진향 2014-01-06 5101
679 [자유글] 손톱 물어 뜯는 개똥이 네일샵 단골이 되다 imagefile [11] 강모씨 2014-01-05 5660
678 [자유글] Present! [3] 난엄마다 2014-01-04 3229
677 [자유글] 캠프를 즐겨다오 [7] 분홍구름 2013-12-30 32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