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북이 콧구멍에 빨대가 박혀있던 사진..

많은 분들이 충격받으셨으리라 생각해요.

재활용쓰레기 대란 때도 그랬고 이대로는 안 되겠다 생각이 듭니다.

 

플라스틱과 비닐 쓰레기를 줄여보려 노력하고 있습니다.

특히 빨대는 분리수거도 안 된다기에

예전에 사놓고 가끔씩 사용하던 실리콘 빨대를 적극 활용하고 있습니다.

솔로 씻고 열탕소독도 할 수 있어 좋아요.

카페는 충동적으로 가는 게 대부분이라..

텀블러를 못 챙겼을 때는 제가 또 지구에 해를 끼쳤구나 하는 생각에 죄책감이 드네요.

갑자기 마시고 싶어도 웬만하면 참고 집에 와서 요렇게 집커피를 즐기고 있어용 ㅎㅎ

IMGP2422.jpg

 

제가 생협을 자주 가는데, 환경을 더 생각해야할 생협에서도

플라스틱과 비닐로 포장이 너무 야무지게 되어있어 마음이 아픕니다.

장바구니 잔뜩 챙겨 시장을 다닐까 싶기도 해요.

어쩔 수 없이 나오는 재활용 쓰레기는 스티커나 비닐 라벨 열심히 제거하고

이물질 헹궈 배출하는데요, 이게 말처럼 쉽지가 않네요~

업체에서도 잘 제거되는 스티커를 사용해줬으면 좋겠어요.

 

장볼 계획이 없어도 혹시 모르니 늘 가방에 접이식 장바구니 3개씩 넣고 다니구요,

밥 하기 싫어서 분식 사먹은 날엔 남편 손에 밀폐용기 3개 넣은 에코백을 들려 보냈어요.

 

뚜껑 있는 스텐통을 음식물 쓰레기통으로 정하고 비운 후에는 열탕 소독 하고요,

물티슈 대신 행주 쓰고 삶아서 과탄산소다로 얼룩 제거하고나면 속이 다 시원하답니다.

 

여름에 콩국물을 많이 사먹는데 1인분씩 비닐포장이 되어 쓰레기가 많이 나와서

집에서 콩국물을 만들어 먹고 있어요 ㅎㅎ

생수는 웬만하면 안 사먹게 무거워도 물은 넉넉히 싸서 다니려 하구요..

 

앞으로 실천하고 싶은 건 합성섬유를 줄이고 천연섬유로 된 옷으로 점차 바꾸고 싶어요.

세탁과정에서 빠져나가는 섬유조각 때문에 물 속의 미세플라스틱 농도를 높일 수 있다고 해서요.

사놓은 수세미를 다 쓰고나면 천연수세미로 바꾸려 하구요..

 

 

그리고 수박 먹으면 음식물 쓰레기가 어마어마하게 많이 나오죠?

녹색 껍질만 까서 흰부분으로 만든 장아찌예요.

음식물 쓰레기 많이 줄여서 뿌듯하고 아삭아삭 맛도 좋아요~

껍질 까기가 귀찮긴 하지만 맛도 좋고 쓰레기도 줄이고 이렇게 뿌듯할 수가 없어요 ㅎㅎ

2018-07-18-20-19-14.jpg

 

그동안 편하게 막 산 것에 대해 많이 반성하며

앞으로는 내가 먹고 쓰고 버리는 것이 나와 아이들의 미래가 된다는 것을 잊지 않고

할 수 있는 한 최선을 다해보려고 합니다.

쓰레기 줄이기에 좋은 아이디어 있으신 분은 한 수 가르쳐주세요 ^^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1355 [자유글] 속닥속닥 게시판에 사진 올릴 때 크기 조정하는 법 imagefile 양선아 2011-11-22 314128
1354 [자유글] 속닥속닥은 어렵고 힘들기만한 우리들의 육아 이야기를 나누는 곳입니다. 마음껏, 편히 놀다 가세요. imagefile babytree 2011-10-11 242071
1353 [자유글] 서천석-조선미 특강, 영상으로 만나다 베이비트리 2012-07-11 164230
1352 [자유글] [발표] 잘가~ 무더위 이벤트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7-15 31025
1351 [자유글] 세 살짜리 우리 아들의 어록, 배꼽이 데굴데굴 imagefile [17] blue029 2012-02-07 30446
1350 [자유글] 돌잔치 정보, 이거 하나면 끝나겠네요. jihee323 2013-04-28 29417
1349 [자유글] 아들의 첫 파마 imagefile [3] akohanna 2012-01-06 28643
1348 [자유글] [댓글 이벤트] 또 하나의 약속 imagefile [29] 베이비트리 2014-04-17 25821
1347 [자유글] 크리스마스 케이크 미리미리 예약해볼까 imagefile [1] 베이비트리 2011-12-09 25480
1346 [자유글] 스마트한 ‘건강정보 앱’ imagefile babytree 2011-08-09 24603
1345 [자유글] 모유수유는 왜 어려울까?(1탄 완벽한 솔루션을 가진 전문가는 없다) imagefile [8] corean2 2012-02-14 24229
1344 [자유글] 유축기 빌려주지 마세요 imagefile babytree 2010-10-21 22875
1343 [자유글] 제발 기적이 일어나기를...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4-17 22687
1342 [자유글] '다산의 여왕' 개그우먼 김지선씨 억척 모유수유기 imagefile 양선아 2010-05-25 22132
1341 [자유글] 무인도 캠프 모집 imagefile 양선아 2010-06-28 22072
1340 [자유글] 다짐 보고와 2013년 새해 결심 ~! [8] 새잎 2013-01-02 22059
1339 [자유글] ‘교실에 책걸상ㆍTV 없어요’‥발도르프교육 첫도입 imagefile anna8078 2012-03-14 22047
1338 [자유글] 아내의 곤란한 질문 ㅋ imagefile [4] 양선아 2012-08-17 21969
1337 [자유글] 아이와 함께 만든 추억의 종이인형 imagefile sano2 2010-11-07 21557
1336 [자유글] 우리 아이, 유기농 우유 필수인가 선택인가 imagefile 양선아 2010-06-30 214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