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주이야기 2

자유글 조회수 2208 추천수 0 2017.05.15 04:33:01

선거가 끝나니 뉴스가 왜이리 훈훈한지...

새 시대가 열렸으니 열심히 행복하게 살아야겠다는 마음이 쑥쑥 자라나네요. 

황사로 뿌옇던 하늘이...주말에는 좀 맑아져서 나들이도 다녀오고 잘 쉬었습니다.


1. 시우: 엄마, 나는 엄마가 해준 밥보다 솜사탕(어린이집 맛단지 교사)이 해준 밥이 더 맛있어.

엄마:그래?솜사탕 솜씨가 좋지. 엄마가 좀 배워야겠네.


시우:엄마, 왜 어린이집에 다섯 번 가고, 두번 쉬어야 해?왜 더 많이 가?

엄마: 솜사탕 밥이 더 맛있으니까 자주 가는거야.


2. 벚꽃 잎이 흩날리는 것을 보고

남우: 엄마, 눈 같아

엄마: 저건 꽃비라고 해. 꽃이 비처럼 떨어지잖아.

남우: 에이비는 저렇게 내리지 않아눈처럼 흩날리잖아꽃눈이야꽃눈

엄마: 그러게...꽃눈이어도 좋겠다.


3. 약가루

엄마시우야약 봉투에 구멍이 났나봐약이 조금씩 나오네.

시우그럼 어떻게 해?

엄마조금 나오는 거니까 괜찮을거야.

시우야하늘 좀 봐오늘도 하늘이 뿌옇다.

시우그러네하늘에 누가 약가루를 뿌렸나봐.


4.  믿는다는 건?


며칠 전 벼룩시장에서 율곡이이 위인동화를 천원에 구입했더니...자기 전에 읽게 되었어요.


시우: 엄마, 서당은 학교라는 거지?


사당은 뭐야?


엄마: 기도하는 곳 (조상의 신주를 모신다는 건 너무 어려운 것 같아서..)


남우: 불교는 뭐야?


엄마: 부처님을 믿는 종교야.


시우: 교회는?


엄마: 하나님과 예수님을 믿는 거지.


시우: 성당은?


엄마: 비슷한데..하느님과 예수님을 믿는다.


시우: 믿는다는 거는 뭐야?


엄마:......(...뭐라고 해야하나...) 


하나님이 사람을 만들었다고 믿는거야.


남우: ...알겠다. 처음에 사람이 한 사람 있다가나중에 더 늘어나고, 죽기도 하고...그런거지?


(
에휴...이제 아이들과 대화하는 것도 생각 많이 해야겠어요.)

 


5. 제 친구네 아기를 보러 다녀온 후

시우: 엄마~ 난 엄마가 아기를 하나 더 낳았으면 좋겠어.


엄마: ? 엄마는 나이도 많고, 힘들어서 이제 못 낳아.


시우: 그래도


남우: 엄마가 아기 젖 주고 매일 안고 있어야 하잖아, 그래도 좋아?


엄마: 2~3시간 마다 젖 달라고 울고, 기저귀 갈아달라고 울고..계속 울고 시끄럽게 굴텐데?


시우: 난 시끄러워도 괜찮아.


엄마: 형아가 시끄럽게 하는 건 싫다며?


시우: 아기는 괜찮아.


시우: 아기 낳으면 이름을 뭐라고 지을까?


엄마: 아기 안 낳을 거야.


시우: '엄마한테 갈래'라고 지을래. 아기는 항상 엄마 찾잖아.


남우: '아기소'가 좋아.


엄마: '엄마한테 갈래'? 그런 이름이 좋아?


남우: '아기소, 엄마한테 갈래' 라고 하자


시우: 내 이름은 '아기,아기'로 바꿀래.


(주변에 아기를 보면 동생이 하나 있었으면 말은 하지만..엄마에게는 언제까지나 아기이고 싶은 마음인가봅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1116 [자유글] 유치원 졸업다례식 imagefile [4] 루가맘 2016-02-07 5083
1115 [자유글] 못난감자앤치킨 내일도 승리에 나오는거 보고 imagefile [1] 짱구맘 2016-02-03 5392
1114 [자유글] 따뜻하고 풍성했던 2016년 베이비트리 가족 신년회 imagefile [8] 양선아 2016-02-02 13249
1113 [자유글] 추운 겨울 속 작은 행복들 imagefile [1] 윤영희 2016-01-29 5424
1112 [자유글] 아차...영유아 검진 푸르메 2016-01-26 3055
1111 [자유글] 김광석 노래 계속 듣고 있네요~ [1] 양선아 2016-01-24 2519
1110 [자유글] 아이들에게 좀 더 따뜻한 새해가 되길 imagefile [1] 윤영희 2016-01-20 3221
1109 [자유글] 피자는 누가 사야할까요?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6-01-19 5893
1108 [자유글] 카카오앨범 서비스 종료한다고 하네요 양선아 2016-01-14 2581
1107 [자유글] 원숭이해, 꿈을 향해 한발 내딛는 한해 되세요~ imagefile [4] 양선아 2016-01-01 6047
1106 [자유글] 겨울 육아 imagefile [3] 윤영희 2015-12-24 4735
1105 [자유글] 기쁘다 크리스마스 케이크 오셨네~ image 베이비트리 2015-12-22 2685
1104 [자유글] 오랑우탄, 우리 친구 할까? imagefile [4] yahori 2015-12-18 6053
1103 [자유글] 피지오머 이벤트 합니다. image flek123 2015-12-09 2570
1102 [자유글] 엄마, 왜 13월은 없어요? imagefile 윤영희 2015-12-08 2947
1101 [자유글] [만추] 추억도 남기고, 선물도 받고... 꿩 먹고 알 먹고? imagefile [2] 강모씨 2015-12-07 2745
1100 [자유글] 아이들이란 [3] sybelle 2015-12-03 3285
1099 [자유글] 개똥이는 밤이 무서워요. imagefile [6] 강모씨 2015-11-28 4282
1098 [자유글] 어린이한겨레 [2] sybelle 2015-11-23 2908
1097 [자유글] 가을 육아 imagefile [4] 윤영희 2015-11-19 34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