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번기 끝!

자유글 조회수 3259 추천수 0 2014.06.04 22:25:35
들깨를 심는 것으로 봄의 농번기가 끝났다. 농부가 되어 맞는 두번째의 봄. 첫번째의 봄에 '마흔 중반 아저씨의 체력은 예상보다 저질'이란 걸 깨달았다면 두번째의 봄에는 '커피가 농번기 농부의 몸에 끼치는 각성 효과'에 관한 임상학적 사례를 얻었다. 시동이 꺼지려할 때마다 커피를 넣어주면 그래도 두어시간은 엔진이 더 돌아간다. 커피를 넣었는데도 원래 저질 엔진이라 헛바람만 피식거리는 경우라면 가끔 막걸리 주입. 알콜로 돌리는 엔진도 반나절은 유용하다.

그럭저럭 이러구러 또 한 번의 농번기가 끝나서 돌아보는 올해의 농사 현황. 먼저 생계용 작물.

*사과 : 우리 사과원에 다리 다친 아재네 도지 얻은 것까지 약 4,000평. 가까스로 열매솎기는 끝냈다. 헥.
*고추 : 작년의 실패를 거울삼아 줄인 면적이 약 1,200평 14,000포기. 어찌어찌 지주대까지는 다 세웠다. 헥헥
*옥수수 : 그래도 이건 좀 쉽더라. 심고 났더니 저 혼자 잘 크고 있다. 12,000포기. 아싸.
*감자 : 생계용이라기엔 애매한 한 마지기 300평. 그렇다고 한 마지기 감자를 집에서 다 먹지는 못할테니 팔긴 팔아야 할 텐데.
*참깨 : 심는 동안 참 깨알같은 짜증이 깨알같이 몰려오더군. 싹은 다 났는데 저걸 또 언제 솎아주나. 300평.
*들깨 : 참깨에 비하면 거저 먹는 깨농사. 그야말로 깨알같은 재미가 있지만 솎아주는 일은 매한가지. 이것도 300평.
*서리태 검정콩 : 몸에 좋다고 다들 많이 찾는다는데 안 심을 수 없지. 300평.
*쥐눈이 검정콩 : 작고 볼품없어 그렇지 밥에 넣어먹기는 서리태보다 훨씬 맛있던데. 300평.
*조 : 이거 껍질로 만든 막걸리를 더 좋아라 하지만 밥에 넣어 먹어도 맛있지. 이건 500평.
*수수 : 추수때 산비둘기가 반은 먹어치운다는데 어쨌거나 심어야 추수도 있는거지. 요건 200평.
*찹쌀 : 한 마지기 300평 찹쌀농사라고 남들이 비웃거나 말거나 논 삶고 모내기하고 할 건 다 했다구.
*팥 : 요건 아직 심을 시기가 아니라서 안 심었지만 밭장만은 해두었지. 300평.  
 
아래는 식구 먹자고 짓는 농사라 심은 뒤 나 몰라라하는 자급용 작물인데 이리 많았었나.

고구마, 땅콩, 호박, 오이, 토마토, 당귀, 곰취나물, 상추, 배추, 열무, 파, 토란, 삼채, 수박, 참외, 야콘, 호두, 매실, 자두, 복숭아, 배, 밤, 포도, 머루

그리고 고생한다고 덤으로 자연이 주시는 것들.

두릅, 옻순, 엄나무순, 취나물, 고사리, 머위, 돌나물, 미나리, 도라지, 더덕 그리고 가끔 장뇌삼.

석단 넘게 심은 고구마나 씨만 넉되가 들어간 땅콩, 작년보다 많이 달릴 게 뻔한 호두를 어떻게 식구끼리 다 먹나 생각하면 생계용과 자급용을 나누는 일은 쓸데없지만 그래도 누군가의 식탁에 올라갈 작물이라면 아무래도 손이 한 번 더 가게 마련.

정리하고 보니 어마어마하다. 신이시여, 이걸 정말 제가 다 했나이까. 어허, 건방지구나. 커피가 반 했느니라. 아 네.

그렇게 간신히 기신기신 조마조마한 몸으로 농번기를 무사히 건넜다. 아이고 삭신이야.

- 농부 통신 25
 
농부통신 25.jpg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36 [자유글] 당신은 몇 점짜리 부모? 육아 상식 체크해 보세요. imagefile 김미영 2010-05-24 10235
35 [자유글] [이벤트참여] 한잔합시다... ye2144 2010-05-23 5286
34 [자유글] [이벤트참여]자화자찬하기!우리 정말 잘하고 있잖아요!^^ msjsy 2010-05-23 5041
33 [자유글] 이벤트 참여)엄마도 사람이다 prexin 2010-05-21 5697
32 [자유글] [이벤트참여]잠투정아가 재우며 영어단어 큰소리로 외우기+ 기타 책읽기 cine1994 2010-05-21 5970
31 [자유글] 한겨레가 이런 공간을 만들면 좀 다를 거라고.. sonamj 2010-05-20 6160
30 [자유글] 영민엄마예요 boypark 2010-05-20 5648
29 [자유글] 오픈 축하드려요..건의?질문? snowsea55 2010-05-19 6291
28 [자유글] [이벤트참여]신문을 읽어줍니다. somang815 2010-05-19 7372
27 [자유글] 제대로 된 육아정보 얻을 수 있는 곳이 되길, 오픈 축하드려요^^ msjsy 2010-05-18 6638
26 [자유글] 이런 출산(2) hgh98 2010-05-18 7236
25 [자유글] 사이트 오픈을 축하드리며... 제언한마디 li0637 2010-05-18 6259
24 [자유글] 이런 출산(1) hgh98 2010-05-17 7168
23 [자유글] 3살 여아, 티셔츠 + 스타킹 + 쫄바지 imagefile sano2 2010-05-16 13768
22 [자유글] 베이비트리, 축하해요 imagefile sano2 2010-05-16 8010
21 [자유글] 축하합니다. imagefile srqpo 2010-05-15 6264
20 [자유글] 이런 아이의 심리는 무엇일까요? yukky666 2010-05-14 6761
19 [자유글] 육아문제 걱정 끝인가요? suny0110 2010-05-11 12706
18 [자유글] 교재없는 어린이집…‘자연과 자유’가 교재 [한겨레_5월5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5-10 16752
17 [자유글] 와~ 오픈을 축하드려요! imagefile careme 2010-05-07 152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