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에 다솜도서관가 한겨레신문 기사에 소개되었네요
아파트안에 사서와 자원봉사자가 있는 작은 도서관이 있고 오후 1시부터 7시까지 아이들을 돌봐주기도 하는 시스템이랍니다.


엄마·아이 좋아라…작은 마을 돌봄둥지
<한겨레 사람과 풍경>
여성노동자회·여성재단 뜻 모아
아파트 안 개관…사랑방 역할도 

태현(9)이는 학교에서 돌아온 뒤 도서관으로 간다. 아파트 안 82.5㎡(25평) 남짓한 작은 도서관에서 책도 읽고 친구들과 놀이도 즐긴다. 수요일인 지난 30일 오후 태현이는 영우(8) 등 친구들과 딱지놀이를 했다. 신문지와 재활용 용지로 딱지를 직접 접었다. 화요일엔 책을 읽은 느낌을 선생님과 친구들에게 이야기한다. 목요일엔 채소, 과일, 생선 등 시장에 나오는 갖가지 물건을 종이로 만든 뒤, 주사위를 던져 나온 수만큼 물건을 말판으로 옮기며 놀면서 엄마를 기다린다.
광주 광산구 첨단지구 호반리젠시빌3차 아파트 안 다솜도서관(관장 김도훈)은 지난해 10월 문을 열었다. 이 도서관은 보육사를 배치해 아이를 돌봐주는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것이 특징이다. 광주여성노동자회(회장 주경미)는 맞벌이 부부의 최대 고민인 아이 돌봄 문제를 돕기 위해 대안 마을 보육 공동체를 떠올렸다.

한국여성재단 지원을 받아 지난해 5월과 10월에 광산구 신가도시공사 아파트와 상무지구 주공버들마을 아파트, 북구 임동 주공 뜨란채 아파트 등 4곳에 ‘보육 도서관’을 개관했다.

“방과 후에 아이들이 오면 봐주다가 학원도 보내주지요. 맞벌이하는 엄마들의 반응이 좋아요.”

다솜도서관 보육사 이미경(45)씨는 아이들에게 엄마의 퇴근 전까지 ‘이모 같은 보호자’다. 이씨 등 보육사 2명은 오후 1시부터 7시까지 도서관 사서 일을 보며 아이들도 돌본다. 월~금요일 오후 3시30분~4시30분과 오후 5~6시 두차례에 걸쳐 15명의 어린이들이 오후 시간을 다솜의 품에서 보낸다.

최근 광산구청에서 1명의 자원봉사자를 지원해줘 큰 도움이 되고 있다. 보육사 이씨는 “아이들과 책 이야기도 나누고, 놀이도 함께 하면서 가족 같은 정이 쌓였다”고 말했다.

다솜도서관은 주민들의 사랑방 구실도 하고 있다. 학부모들은 두달에 한차례 만나 차를 마시며 보육 문제와 도서관 운영 방안 등에 대해 이야기를 나눈다.

학부모들은 올해 손수 만든 팔찌·반지를 마을장터에서 판매한 수익금을 ‘인도 소외계층을 위한 소와 염소 사주기 운동’ 성금으로 기부하기도 했다. 김은숙(42) 호반아파트 관리소장은 “이달 말로 여성재단 지원이 끝나 보육 프로그램이 중단될 예정이어서 매우 아쉽다”며 “작은 도서관 지원 조례를 제정한 순천시처럼 자치단체에서 작은 도서관 돌봄 프로그램이 지속될 수 있도록 관심을 가져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정대하 기자 daeha@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수
47 [직장맘] "법제처, 육아휴직 경력으로 불인정 한다"? yahori 2012-01-13 16169
46 [자유글] 우주의 비밀 푼 호킹의 미스터리는... [1] yahori 2012-01-06 11825
45 [건강] RS바이러스 조심하세요 yahori 2011-12-28 16899
44 [자유글] [반짝 이벤트] <엄마 수업> 드립니다~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1-12-26 15446
43 [살림] 화초 키우기 초보자를 위한 화초의 겨울나기 비법 image 베이비트리 2011-12-20 33266
42 [직장맘] 맞벌이 가구, 홑벌이 추월했네요 [1] yahori 2011-12-14 14769
41 [자유글] 크리스마스 케이크 미리미리 예약해볼까 imagefile [1] 베이비트리 2011-12-09 26597
40 [나들이] [이벤트 참가] 박물관 앞에서 뛰어! imagefile [2] wonibros 2011-12-07 19533
39 [살림] 김은형 기자의 변액보험 운영기 [1] 베이비트리 2011-12-07 12688
» [자유글] 아파트안 작은 도서관 괜찮네요 베이비트리 2011-12-02 15238
37 [자유글] 어린이에게 들려주는 한-미 FTA 이야기 image 베이비트리 2011-11-25 13371
36 [살림] 김장, 시어머니엔 집안행사…며느리엔 생고생? image 베이비트리 2011-11-17 19212
35 [건강] 물티슈 얼마나 쓰세요? 양선아 2011-11-15 13076
34 [자유글] 인천시 “만4살 무상보육·둘째도 출산장려금” image 베이비트리 2011-11-10 17070
33 딸한테 ‘빼빼로데이’가 뭔지 아냐고 물었더니…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1-11-10 18156
32 [나들이] 수업시간표와 학교, 행복한 학교란 없는 걸까요? imagefile [1] wonibros 2011-11-09 19341
31 [직장맘] 일하는 엄마를 위한 심리참여연극 보세요 imagefile [1] 베이비트리 2011-10-26 23123
30 [살림] 올 가을 김장 양념의 반란 image 베이비트리 2011-10-25 15612
29 [직장맘] 비오는 날 아침...오늘도 지각 했당 ㅠ.ㅠ imagefile [6] yahori 2011-10-14 15844
28 [살림] 보름달 따라 달뜬 몸과 마음, 행여 탈날라 imagefile babytree 2011-09-06 16404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