둘째 출산 때문에 첫째를 두돌 즈음 어린이집에 보냈는데

일년을 넘게 보냈지만 적응할듯 말듯.. 끝내 적응을 못 했어요.

 

네 살 중반부터 두살 터울의 동생과 저와 집에서 지지고 볶으며 지냈지요.

병치레도 덜 하고 둘이 사이좋게 잘 놀고..

점심 먹고 나서는 양 팔로 두 녀석 팔베개 하고 낮잠도 늘어지게 자고

힘들 때도 있었지만 참 따뜻하고 좋은 시간이었어요.

 

집 근처 병설 유치원이 원아 모집을 하길래

일단 넣어나보자, 붙어도 애가 싫다면 그냥 데리고 있어야지 하는 마음으로

가볍게 지원했는데 덜컥 붙었고 5세가 된 아이는 제 걱정과는 달리 유치원을 즐겁게 다녔어요.

 

첫째 때의 경험 때문에 둘째는 일찍 기관에 보내지 않고 키웠는데 지금 나이가 4살이에요.

너무 예뻐요. 마냥 아기 같아서 6살쯤 유치원 보내면 딱 좋겠다 하고 있었어요.

역시나 가벼운 마음으로 첫째와 같은 유치원에 일단 접수나 해보자 하고 지원했는데

또 덜컥 붙었네요. 붙어서 좋기도 하지만 더 같이 있고 싶은데 서운하기도 해요..^^;

 

어린이집 얘기만 나와도 엄마랑 있고 싶다고 안 간다고 버럭하던 아이가

엄마랑 놀자는 제안을 단칼에 거절하고, 유치원 가야하니 엄마는 편하게 쉬고 있으라네요~

뭘로 꼬셔봐도 안 먹혀요... 이제 놓아줄 때가 되었나봐요 ㅎㅎ

 

한 해만 더..라고 기대했던 미련 많은 엄마는 내년 3월부터 1시 자유부인이 되어요.

적응기간 동안 아이는 멀쩡하고 엄마만 눈물 훔치는 거 아닌지 모르겠어요.

이제 사회로 첫걸음 내딛게 될 우리 꼬맹이..

엄마는 마음 다잡고 그 시작을 응원하려 합니다..^^

 

2017-11-30-11-33-04.jpg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1295 [자유글] 젊은 엄마, 아들보다는 딸이 좋아! imagefile babytree 2011-07-25 15002
1294 [자유글] 아파트안 작은 도서관 괜찮네요 베이비트리 2011-12-02 14898
1293 [자유글] [필독] 베이비트리 2월 이벤트 마감 안내 imagefile 김미영 2011-02-25 14695
1292 [자유글] 27개월 여아, 변기에 쉬를 못해요 imagefile anasts 2011-03-18 14479
1291 [자유글] 제때 잘 먹인 이유식, 비만·알레르기 예방 image 김미영 2010-04-20 14356
1290 [자유글] “육아휴직 맘 편히 쓰니 일할 맛 나요” imagefile babytree 2010-12-06 14338
1289 [자유글] 육아휴직 뒤 ‘100% 복직’…‘재택근무’의 놀라운 힘 imagefile babytree 2010-12-06 14280
1288 [자유글] 한겨레휴 계룡산센터, 행복 가족 명상 캠프 모집 imagefile 양선아 2010-07-01 13951
1287 [자유글] [2010년 송년회] 12월16일 베이비트리 송년모임 엿보기~ imagefile 김미영 2010-12-29 13914
1286 [자유글] [한겨레 기고] 산부인과 의사들에게 고함 imagefile babytree 2010-07-19 13859
1285 [자유글] 여름 imagefile guk8415 2010-07-23 13778
1284 [자유글] 3살 여아, 티셔츠 + 스타킹 + 쫄바지 imagefile sano2 2010-05-16 13680
1283 [자유글] [이벤트참여]1탄-감기로 이유식 안먹는 아기.잘 먹이는 방법!! imagefile one112 2010-06-05 13588
1282 [자유글] 아빠와 몸놀이, 키 쑥쑥 좌뇌 쑥쑥 imagefile 양선아 2010-04-19 13531
1281 [자유글] 어린이집 ‘IPTV 생중계’ 찬성하세요? imagefile 김미영 2010-06-15 13291
1280 [자유글] 돌아온 ‘트랜스포머’ 무한 매력 ‘변신 로봇’ 변천사 imagefile [1] 베이비트리 2014-06-27 13188
1279 [자유글] 따뜻하고 풍성했던 2016년 베이비트리 가족 신년회 imagefile [8] 양선아 2016-02-02 13132
1278 [자유글] “아이와 함께 출퇴근” 기업 어린이집 늘어 [한겨레 3월31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3130
1277 [자유글] ‘짠돌이 육아’ 백과사전 image akohanna 2010-06-22 13064
1276 [자유글] 모유수유 주간 맞아 각종 행사 열려 imagefile 양선아 2010-07-21 130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