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만 남편있어...

자유글 조회수 7332 추천수 0 2012.04.04 16:45:04

직업 특성상 아침마다 자료를 받아봐야할 일들이 많아 매일 읽은 메일들을 삭제하는 것도 하나의 일과입니다. 그러면서도 그것들이 반가운 것은 자료에 첨부되어있는 만화나 유머때문입니다. 잿밥에 더 관심이 많은 것이지요 ㅎㅎㅎ 오늘 보다 푸하고 웃게된 내용이 있었습니다.

 

아내가 여고 동창회 다녀와 시무룩해서 남편이 물어 봤다...   

       
남편:왜 멋진 자가용타고온 동창땜에 열받앗어?
아내:됏어
남편:남편이 명품백 사준 친구보고 배아파 그래
아내:됏어
남편:그럼 애들이 좋은대학간 친구 때문에 열받아 그래...
아내:됏어........





ㅅ발 나만 남편 있어....

 

마음속의 찔림을 느끼며 잠시나마 키득거렸습니다. 신랑에게 보여주고 싶어 문자서비스에 붙여넣기를 했건만 저 마지막 글자때문에 보내질 못했네요 ㅎㅎㅎㅎ

뭔가 처지가 다르다는 것, 현재의 삶에서 벗어나고 싶다는 마음이 간혹 다른이에 대한 부러움이 되기도 하는 듯 합니다. 명품가방보다 자동차보다…ㅋㅋㅋㅋㅋㅋㅋㅋ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996 [자유글] [유머]층간소음 갈등의 해피엔딩 imagefile [8] 분홍구름 2014-03-25 7437
995 [자유글] 아이 친구, 엄마 친구 [15] 분홍구름 2014-05-24 7432
994 [자유글] 성토하고 싶은 나의 연말 [10] sejk03 2012-01-02 7383
993 [자유글] 뒷담화에 대한 후회..^^ [2] sejk03 2012-02-03 7373
992 [자유글] 저체중,양수부족 rsj7116 2010-07-07 7362
991 [자유글] 내 남편에게 나는 어떤 여자? 아내? [22] yahori 2012-10-05 7360
990 [자유글] 엄마의 꿈 imagefile [4] 윤영희 2014-05-29 7356
989 [자유글] 선생님은 왜 울고 있지? [2] sejk03 2012-02-23 7347
988 [자유글] 이제 실업급여 받는 여자 [8] 숲을거닐다 2015-02-25 7340
» [자유글] 나만 남편있어... [5] ubin25 2012-04-04 7332
986 [자유글] 플레인요구르트 언제부터먹이나요 sspeny 2010-05-30 7332
985 [자유글] 사이트 오픈을 축하드리며... 제언한마디 li0637 2010-05-18 7331
984 [자유글] [120일]모유수유는 화장실에서 해야지... [14] 진이맘 2015-04-20 7311
983 [자유글] 그래서 부부싸움은 시작되었어 [4] anna8078 2012-06-13 7308
982 [자유글] 베이비트리 송년회 인 도쿄^^ imagefile [14] 윤영희 2013-12-18 7307
981 [자유글] 서로에게 좀 더 너그러워졌으면. imagefile [8] 윤영희 2014-04-15 7304
980 [자유글] 민심이 무섭네요... 개표 결과 보고 깜짝이야.. [1] 양선아 2016-04-14 7302
979 [자유글] 안명균님과 탈핵이야기를 했어요. imagefile [1] 푸르메 2014-11-25 7300
978 [자유글] 살안찌게 라면먹는법 imagefile kkikki72 2011-04-22 7296
977 [자유글] 축하합니다. imagefile srqpo 2010-05-15 7280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