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망베르 칼국수 만들기

요리 조회수 15807 추천수 0 2011.04.13 10:35:19

bae6789ce7c8edfb9a2b9db2cd7e64f7.[건강요리] 카망베르의 감칠맛, 면발에 쏙   

 

한국에 김치와 된장, 간장이 있다면 서양에는 치즈가 있다. 모두 발효식품이다. 발효식품의 재료인 콩과 치즈는 발효 과정을 거치면서 원재료에는 없던 감칠맛이 생긴다. 맛도 맛이지만 노화 방지나 항암 효과 등 우리 건강에도 탁월한 효과가 있다.

치즈는 서양인들이 즐겨 먹는 대표적인 발효식품이다. 지방, 단백질, 칼슘과 비타민 A, B₂ 등이 풍부하다. 10배의 우유가 농축되어 있다고 보면 된다. 풍부한 칼슘은 성장기 어린이나 골다공증 환자에게 도움이 된다. 치즈는 우유의 중요한 성분만 남아서 영양이 풍부하고 숙성 과정에서 소화되기 쉬운 형태로 분해되기 때문에 위에 부담도 없다. 고대 올림픽 선수들은 치즈로 영양보충을 했을 정도라고 한다.


치즈는 종류가 많다. 프랑스에서만 400여종이 넘는다. 18세기 말부터 만들기 시작한 카망베르는 세계적으로 인기가 높다. 치즈 특유의 진한 향과 맛이 다른 치즈에 비해 적어 거부감 없이 즐길 수 있다.


‘모던 한식’의 대표주자인 임정식 셰프(‘정식당’ 운영)가 카망베르치즈를 이용한 칼국수를 소개한다. 치즈의 영양이 듬뿍 담긴 부드러운 칼국수다. 임씨는 카망베르의 감칠맛과 칼국수의 조개 육수가 잘 맞는다고 판단했다. 치즈의 부드러움이 칼국수의 면마다 녹아 있다. 으깬 감자는 마치 파스타와 같은 걸쭉한 식감을 제공한다.


글 박미향 기자 mh@hani.co.kr


요리 임정식, 사진 제공과 도움말 프랑스 국립낙농협의회
















 

카망베르 칼국수 레시피


재료: 중력분 100g, 물 2큰술, 소금 약간


소스 재료: 카망베르치즈 20g, 물 1과 1/4컵, 멸치 5g, 양파 15g, 대파 10g, 감자 50g, 애호박 20g, 바지락 5개, 국 간장 약간


만드는 방법:


① 밀가루를 반죽해 얇게 민 다음, 접어 0.3cm 두께로 썰어 칼국수의 면을 만든다.


② 양파와 대파는 국물용으로 숭덩숭덩 썰고, 감자는 얇게 슬라이스 한다.


③ 찬물에 멸치, 양파, 대파를 넣고 끓여 국물을 낸다. 끓기 시작하면 약한 불로 줄여 15분 정도 뭉근히 끓인다.


④ 멸치와 양파, 대파를 건져내고, 센 불에서 감자를 넣어 끓인다.


⑤ 감자가 익으면 카망베르치즈와 함께 믹서에 간다. ⑥ 가열한 팬에 채 썬 애호박, 바지락을 볶은 뒤, 5를 첨가한다.


⑦ 바지락이 입을 벌리면 미리 4분 정도 끓여 건져둔 칼국수를 6에 넣어 한소끔 끓여 국 간장으로 간한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3188 [살림] 올 가을 김장 양념의 반란 image 베이비트리 2011-10-25 15809
» [요리] 카망베르 칼국수 만들기 imagefile babytree 2011-04-13 15807
3186 [자유글] [베이비트리가 콕콕 짚어줘요] ⑪ 마법 같은 하루, 메리 크리스마스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12-22 15776
3185 여름 감기 안 낫나요? 많이 지치셨군요 imagefile babytree 2010-07-06 15770
3184 [직장맘] 안된다고 하면 안되는 것들 imagefile jenmi 2011-05-11 15764
3183 남모를 ‘소변 고통’ 습관 바꿔 고친다 imagefile babytree 2010-06-29 15744
3182 [자유글] 와~ 오픈을 축하드려요! imagefile careme 2010-05-07 15737
3181 [건강] 밀가루 먹으면 소화가 안 되는 이유 ‘글루텐’ image 베이비트리 2015-11-02 15689
3180 [가족] [베이비트리가 콕콕 짚어줘요] ⑤ 놀 줄 아는 아빠, 그대가 진정한 슈퍼맨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4-25 15631
3179 [자유글] [반짝 이벤트] <엄마 수업> 드립니다~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1-12-26 15625
3178 [요리] 지지고 볶는 한가위 ‘건강 부침개’ imagefile babytree 2010-09-14 15588
3177 [가족] ‘또 외출, 또 쇼핑’ 철없는 엄마 어쩌죠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2-06-04 15583
3176 [자유글] 27개월 여아, 변기에 쉬를 못해요 imagefile anasts 2011-03-18 15534
3175 [가족] 육아하는 아빠의 벗, 라디오 imagefile [15] 박상민 2013-10-28 15516
3174 50살부터는 대장암 정기검진 필요 imagefile babytree 2010-09-07 15494
3173 [자유글] 젊은 엄마, 아들보다는 딸이 좋아! imagefile babytree 2011-07-25 15482
3172 [가족] 마더쇼크 ‘3부작’ - 나는 어떤 엄마일까... anna8078 2012-07-05 15470
3171 [책읽는부모] 목에 가시가 걸린 듯 넘기기 힘들었던 책 - 엄마 수업을 읽고 imagefile [8] jsbyul 2012-02-09 15394
3170 [자유글] 아파트안 작은 도서관 괜찮네요 베이비트리 2011-12-02 15384
3169 [다이어트2-8화] 골반을 닫으면 살이 빠진다? imagefile 김미영 2010-08-18 15384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