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0118_210445.jpg 책읽는 부모 7기 첫 책과 함께 아이들 그림책 3권을 받았습니다.

강남구님의 <지금 꼭 안아줄 것>은 책소개를 어디선가 읽었던 기억이 나요.

아내의 죽음과 그 뒤 남겨진 가족들의 이야기, 5살 아이에게 엄마 소식을 어떻게 전해야 할지에 대한 고민과 아이의 마음을 보살피는 과정이 담담하게 쓰여졌어요. 방송기자였던 저자라서 객관적으로 쓰려고 노력하신 듯 했어요. 제게는 눈물없이는 볼 수 없는 책이었어요.

요며칠 강추위에 외출할 엄두도 못내고, 집안에 틀어박혀서 이불 뒤집어 쓰고, 옆에 크리넥스 한통 두고 읽었어요. 

민호가 엄마의 죽음을 받아들이는 과정이 참으로 가슴 아프게 느껴졌어요. 엄마가 사라졌을 때 느꼈을 아이의 불안이 그려지더군요. 어른들도 받아들이기 어려운 죽음을 아이에게 전해야 하는 책임감과 비통함을 공감하며 읽었습니다.

 

7살과 5살 제 아이들에게 죽음은 낯선 단어인 듯 합니다. 지난 가을에 제 이모가 요양원에서 돌아가셨어요. (아이들에게는 이모할머니) 수년간 치매를 앓고 계셨고, 병원에 계시는 동안에 뵙지 못해서 빈소에서 입관을 지켜 보며 눈물을 많이 흘렸어요. 그동안 찾아뵙지 못했던 일들이 너무나 후회되고 마지막 장례식은 꼭 가고 싶어서 아이들을 데리고 장지까지 따라 갔었죠. 그후, 5살 둘째는 "이모할머니 돌아가셨지? 돌아가셨다는 거는 다시는 만나지 못한다는 뜻이야?"라며 몇번이고 몇번이고 되풀이하며 물어봤어요.  아마도 이해가 되지 않아서 계속 같은 질문을 하는 것 같아요.

또 친정에는 제사가 있는데, 제사가 무슨 뜻인지 어떤 의미인지 물어보더라고요.

 

아이들이 어릴 때 곁에 오래 있고 싶어서 전업주부가 된지 어느덧 2년이 되었는데, 과연 아이들 눈높이에서 아이들의 감정에 공감하며 함께 웃으며 마음껏 안아준 것은 얼마나 되었는지 되짚어 보게 된 책이었습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수
2808 [나들이] 청정 전기차로 청정의 섬 제주를 돌다 image 베이비트리 2016-02-18 2770
2807 [요리] 가토 쇼콜라 레시피 imagefile [2] 윤영희 2016-02-16 5056
2806 [요리] 딸기가 좋아, 초콜릿이 좋아 imagefile [2] yahori 2016-02-15 5741
2805 [살림] 분가 1년, 나의 집은 어디에? [4] 숲을거닐다 2016-02-14 3308
2804 [가족] 천기저귀 고집하는 당신…깐깐한 아빠한테 반했죠 image 베이비트리 2016-02-11 3265
2803 [자유글] 7세 남아 개똥이 세뱃돈을 드리다. imagefile [8] 강모씨 2016-02-10 4398
2802 [자유글] 유치원 졸업다례식 imagefile [4] 루가맘 2016-02-07 5289
2801 [가족]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imagefile [5] 숲을거닐다 2016-02-07 3850
2800 [살림] [베이비트리 콕콕 짚어줘요] ⑭ 명절, 현명하게 보내는 법2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6-02-05 7942
2799 [살림] 나가기 싫은 날씨…집에서 스파 해볼까 image 베이비트리 2016-02-04 3563
2798 [자유글] 못난감자앤치킨 내일도 승리에 나오는거 보고 imagefile [1] 짱구맘 2016-02-03 5603
2797 [자유글] 따뜻하고 풍성했던 2016년 베이비트리 가족 신년회 imagefile [8] 양선아 2016-02-02 13957
2796 [요리] 사 먹을까? 해 먹을까! 베이비트리 2016-02-01 3100
2795 [책읽는부모] <경복궁 어린용>을 읽고 [2] alamode2 2016-01-31 3720
2794 [자유글] 추운 겨울 속 작은 행복들 imagefile [1] 윤영희 2016-01-29 5698
2793 [나들이] 영하 40도, 오로라는 짧았어도 하얀 숲길 눈부셨네 image 베이비트리 2016-01-28 2763
2792 [요리] 마카롱 열풍 이을 새 디저트 강자는? image 베이비트리 2016-01-28 3085
» [책읽는부모] [지금 꼭 안아줄 것] imagefile [1] 푸르메 2016-01-26 3862
2790 [자유글] 아차...영유아 검진 푸르메 2016-01-26 3272
2789 [가족] 나이 들어 우울하다고? 60대는 제2의 전성기야 image 베이비트리 2016-01-25 3168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